영화 대본 대표적인 문답 사례

목차

문제 (1) 성경에 명확히 기록돼 있어요. “예수 그리스도는 어제나 오늘이나 영원토록 동일하시니라” (히13:8) 따라서 주님의 이름은 바뀔 리 없어요! 하지만 당신들이 예수님의 이름이 말세에 바뀌어야 한다고 하는데 이건 어떻게 해석하겠습니까?

답: 형제자매님, 성경에 “예수 그리스도는 어제나 오늘이나 영원토록 동일하시니라”(히13:8)고 한 건 하나님의 성품과 실질이 영원불변하다는 걸 말한 것이지 하나님의 이름이 영원불변하다는 게 아니에요. 다같이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씀을 볼까요?

전능하신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어떤 사람은 하나님이 영구불변하다고 하는데, 이 말도 맞기는 하지만 하나님의 성품과 실질이 영구불변하다는 것을 가리킨다. 그의 이름과 사역이 바뀌었다 하여 그의 실질이 바뀌었다고 증명할 수는 없다. 즉 하나님은 영원히 하나님이다. 이는 영구불변한 것이다. 네가 하나님의 사역이 영구불변하다고 한다면 하나님 6천년의 경영 계획이 끝날 수 있겠는가? 너는 하나님이 영구불변하다는 것만 안다. 그러나 하나님이 또 항상 새롭다는 것을 너는 아는가? 그의 사역이 영구불변하다면 그가 인류를 오늘까지 인솔할 수 있겠는가? 그가 영구불변하다면 왜 이미 두 시대의 사역을 했겠는가? ……“하나님이 영구불변하다”는 이 말은 하나님의 고유한 소유소시를 말한 것이다. 어쨌든 너는 6천년의 사역을 한 점에 정해놓거나 한마디 고정된 말에 맞춰서는 안 된다. 이것은 사람의 우매이다. 하나님은 사람의 상상처럼 그렇게 간단하지 않다. 그의 사역은 한 시대에만 머물러있을 수 없다. 여호와, 이 이름이 하나님 이름을 영원토록 대체할 수 없고 하나님이 또 예수, 이 이름으로 역사할 수 있는 것과 같다. 이것이 바로 하나님의 사역이 부단히 앞으로 발전하고 있는 표징이다.

하나님은 영원히 하나님이고 사탄으로 될 수 없으며, 사탄은 영원히 사탄이고 하나님으로 될 수 없다. 하나님의 지혜, 기묘, 공의, 위엄, 이것은 영원히 변할 수 없는 것이다. 하나님의 실질, 하나님의 소유소시(所有所是)는 영원불변한 것이다. 그러나 하나님의 사역은 부단히 앞으로 발전하고 심화하는 것이다. 그것은 하나님이 항상 새로운 분이기 때문이다. 각 시대마다 새 이름으로 바꾸고, 각 시대마다 하나님은 새 사역을 하며, 각 시대마다 하나님은 피조물로 하여금 그의 새로운 뜻과 성품을 보게 한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역사 이상 (3)≫에서 발췌)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씀에서 보다시피, 하나님이 영원불변하시다는 건 하나님의 성품과 실질을 말하는 것이지 하나님 이름을 말하는 게 아니에요. 하나님이 인류를 구원하시는 과정에서 서로 다른 시대에 각기 다른 사역을 하시고 다른 이름을 취하셨지만 하나님의 실질은 영원불변하고 하나님은 영원히 하나님이십니다. 즉, 하나님의 이름이 ‘여호와’든, ‘예수’든 하나님의 실질은 바뀌지 않았고 시종 한 분의 하나님이 역사하셨다는 겁니다. 하지만 그때 유대의 바리새인들은 하나님의 이름이 시대와 사역의 바뀜에 따라 바뀐다는 걸 몰랐습니다. 그들은 대대로 “나 곧 나는 여호와라 나 외에 구원자가 없느니라”는 이 말씀만 지켰기 때문에 여호와만이 그들의 하나님이고 구주라고 여겼던 겁니다. 그래서 결국 하나님이 이름을 바꿔 ‘예수’ 이름으로 구속 사역을 하실 때 그들은 미친 듯이 예수님을 정죄하고 대적했고 나중에 십자가에 못 박아 하늘에 사무치는 죄를 범해 하나님의 징벌을 받고 말았어요. 마찬가지로 말세의 오늘, 하나님이 사역과 이름을 바꾸셨다고 해서 우리가 하나님의 실질을 부인하고 한 분의 하나님이 하신 사역을 부인한다면 터무니없고 무지한 거죠! 하나님이 각 시대에 취하신 이름은 매우 의의 있고 사람에겐 크나큰 구원이니까요.

하나님은 만유를 포함한 하나님이시고 항상 새로운 하나님이십니다. 하나님의 하나의 이름이 하나님을 완전히 대표하지는 못하기 때문에 시대의 발전에 따라 하나님은 부단히 이름을 바꾸십니다. 전능하신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예수’, 이 이름은 구속 사역 때문에 불린 이름인데 말세에 예수가 재림하여 또 이 이름으로 불릴 수 있겠는가? 또 구속 사역을 할 수 있겠는가? 왜 여호와와 예수는 하나인데 서로 다른 시대에 서로 다른 이름으로 불렸는가? 모두 사역 시대가 다르기 때문이 아닌가? 단 하나의 이름으로 하나님의 전부를 다 대표할 수 있겠는가? 이리하여 서로 다른 시대에서 서로 다른 이름으로 불리고 이름으로써 시대를 바꾸고 시대를 대체하는 수밖에 없다. 왜냐하면 어느 한 이름도 하나님 자신을 완전히 대표할 수는 없고 다만 하나님의 시대성을 갖춘 성품을 대표할 뿐이며 사역을 대표할 수 있기만 하면 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그의 성품에 적합한 어느 한 이름을 선용해 전체 시대를 대표할 수 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역사 이상 (3)≫에서 발췌) 『예수, 이 하나의 이름 즉 ‘하나님이 우리와 함께함’이 하나님의 모든 성품을 대표할 수 있겠는가? 하나님을 명확히 말할 수 있겠는가? 사람이 만일 하나님이 성품을 변화시킬 리가 없기에 하나님은 예수라 할 수밖에 없고 더는 다른 이름이 있을 수 없다고 말한다면 이 말이야말로 모독이다! 말해봐라, 단지 ‘예수’ 하나의 이름━하나님이 우리와 함께함만으로 하나님을 완전하게 대표할 수 있겠는가? 하나님은 많은 이름으로 불릴 수 있지만 이 많은 이름 중에서 어느 한 이름도 하나님의 전부를 다 개괄할 수는 없고 하나님을 완전히 대표할 수는 없다. 그러므로 말하니, 하나님의 이름은 많지만 이 많은 이름일지라도 하나님의 성품을 전부 명확히 말할 수 없다. 하나님의 성품이 너무 풍부해서 그야말로 인식할 수가 없게 한다. 사람은 인류의 언어로써는 하나님을 다 개괄할 수 없다…… 하나의 특정된 단어와 이름만으로는 하나님의 전부를 전혀 대표해 낼 수 없다. 그러면 말해봐라, 하나님의 이름이 고정될 수 있겠는가? 하나님이 이처럼 위대하고 거룩한데, 너는 그가 시대마다 이름을 바꾸는 것을 허용하지 않겠는가? 그러므로 매 시대에 하나님 자신이 친히 역사하려 할 때 그는 시대에 부합되는 이름으로 자신이 하려는 사역을 개괄하고 시대적 의의를 갖춘 특정된 이 이름으로써 본시대의 성품을 대표하는데 하나님이 하나님 자신의 성품을 인류의 언어로써 표현해 낸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역사 이상 (3)≫에서 발췌) 하나님은 지혜롭고 전능하신 주재자이시고 너무나 위대하시고 풍부하시고 완비하시기 때문에 그 어떤 특정된 이름도 하나님의 전부를 전혀 대표할 수 없습니다. 게다가 하나님은 각 시대에 일부분 사역만 하셨고 일부분 성품만 발표하셨 뿐 결코 그분의 소시소유를 전부 발표하지는 않으셨습니다. 그러니 하나님의 매 단계 사역은 시대적 의의를 갖춘 특정된 이름으로 그 시대에 하시는 사역과 발표하실 성품을 대표해요. 이것은 하나님이 역사하시는 원칙이고 또한 하나님이 이름을 바꾸신 주원인이에요.

영화 대본 <하나님의 이름이 바뀌었다?!>에서 발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