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진정한 진리의 실천이란

25

후난성 헝신

얼마 전, 저는 설교를 듣고 진리를 실천해야 진리를 얻을 수 있고, 그래야만 결국 진리가 있고 인성을 갖춘 사람이 되어 하나님께 칭찬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 후 저는 실생활에서 의식적으로 육을 버리고 진리를 실천하기에 노력했습니다. 그리고 얼마쯤 지나 진리를 좀 실천할 수 있게 된 제 모습을 발견한 저는 기뻤습니다. 예를 들어, 과거 저는 형제자매들에게 제가 드러낸 패괴 성품을 솔직히 털어놓지 못했지만 이제는 의식적으로 털어놓으며 자신을 해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과거에는 책망과 훈계를 받으면 온갖 이유와 변명을 대며 책임을 미루던 저였지만, 지금은 의식적으로 자신을 부정하며 변명을 둘러대지 않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과거에는 협력하는 형제자매와 갈등이 생기면 항상 옹졸하게 시시콜콜 따지며 대놓고 불쾌한 기색을 보였지만, 이제는 갈등이 생겨도 육을 버리고 의식적으로 인내하며 상대를 포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진리를 실천하는 측면에서 거둔 일련의 ‘성과’들을 떠올리며, 저는 진리를 좀 실천할 수 있게 되었으니 이제는 자신을 진리를 실천하는 사람이라 할 수 있다며 흐뭇해했습니다. 그렇게 저는 자신도 모르게 우쭐거리며 스스로를 대견히 여겼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저는 우연히 다음과 같은 하나님 말씀을 보게 되었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말한다. ‘이제 나는 일부 진리를 실천할 수 있게 되었으니 진리를 조금도 실천 못 하는 것은 아니다. 나는 일부 상황에서 진리에 따라 행할 수 있으니, 진리를 실천하는 사람이자 진리가 있는 사람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과거와 비교하거나 네가 막 하나님을 믿었을 때와 비교하면 조금은 변한 상태가 맞다. 과거 너는 무엇이 진리인지, 무엇이 패괴 성품인지 아무것도 몰랐다. 지금은 조금 알게 되었고 좋은 행위도 조금은 있게 되었다. 하지만 이는 작은 변화일 뿐, 성품의 진정한 변화라고는 할 수 없다. 그것은 네가 더 높고 더 깊은, 너의 본성과 관련된 진리를 실천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너는 과거에 비해 다만 인간성이 조금 변했을 따름이다. 하지만 진리의 최고 경지와 비교해 보면 너는 아직 멀었다. 즉, 네 진리 실천은 아직 기준에 이르지 못한 것이다.』(<그리스도의 좌담 기록ㆍ본성 인식과 진리 실천> 중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보고 저는 저도 모르게 멍해졌습니다. ‘그럼 내가 실행한 것은 단지 조금 옳은 행동을 한 것일 뿐, 진정 진리를 실천했다고 할 수 없는 것인가? 그렇다면 대체 어떻게 해야 진정 진리를 실천하는 것인가? 저는 이 문제와 관련한 진리를 찾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다 저는 상부의 설교에서 다음과 같은 내용을 보게 되었습니다. 『기꺼이 진리를 실천하는 사람은 분명 대가를 치를 수 있고 여러 고난을 기꺼이 받아들이는 사람으로, 그의 마음은 당연히 기쁨과 즐거움으로 가득합니다. 기꺼이 진리를 실천하는 사람은 절대 건성으로 행하지 않습니다. 그는 남에게 보이기 위해 진리를 실천하는 것이 아니라, 정상 인성의 양심과 이성을 갖추고 피조물로서의 본분을 이행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는 이렇게 진리를 실천하는 것이 사람됨의 근본이자, 정상 인성을 갖춘 사람이 마땅히 가져야 하는 품성이라고 생각합니다.』(상부의 설교 중에서) 이 설교를 보고 저는 비로소 깨달았습니다. 진정으로 진리를 실천하는 사람은 진리 실천의 의의를 깨달은 사람이고, 진리를 실천하는 것은 사람됨의 근본이자 실제임을, 사람이 마땅히 갖춰야 하는 품성임을 깨달은 사람입니다. 그래서 그는 남에게 보이기 위해 진리를 실천하는 것이 아니라, 진리의 실천을 자신의 본분으로 삼고 이를 위해 기꺼이 고통받고 대가를 지불합니다. 그러므로 그 마음에는 사적인 의도나 분에 넘치는 욕망이 없습니다. 그런데 저는 어떻게 진리를 실천했던가요? 패괴 성품을 드러냈을 때 저는 형제자매에게 마음을 열고 그것을 솔직히 털어놓기는 했지만 속으로는 ‘전 지금 패괴 성품 드러낸 것을 형제자매님들 앞에 마음을 열고 솔직히 털어놓을 수 있어요. 그러니 전 진리를 실행한 거예요. 당신들보다 나은 거죠!’라고 생각했습니다. 책망 훈계를 받을 때, 저는 변명의 말을 하진 않았지만 속으로는 ‘자신을 위해 변명하지 않는 제 모습을 보세요. 옛날보다 많이 나아졌지요. 진리를 기꺼이 받아들이는 사람이라고 할 수 있지 않나요?’라고 생각했습니다. 협력하는 형제자매와 갈등이 생겼을 때는, 의식적으로 자제하며 화를 내진 않았지만 속으로는 ‘제가 예전처럼 옹졸하게 굴며 시시콜콜 안 따지잖아요. 제가 변화된 거죠?’라고 생각했습니다…. 진리를 실천할 때 가졌던 마음가짐을 떠올려 보니, 제가 진정 진리를 실천한 것이 아니었음을 인정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진리를 실천할 때 제 마음은 속셈과 욕망으로 가득했습니다. 남들이 저를 높이 평가하고 칭찬해 주길 바라는 마음에서 남에게 보이기 위한 실천을 했습니다. 진리 실천의 의의를 깨달아 실천한 것도, 하나님을 흡족게 해 드리기 위해 기꺼이 실천한 것도 아닌, 순전히 저를 만족시키고, 저를 드러내기 위한 실천이었습니다. 이는 하나님을 속이고 기만하는 행위로, 그 본질은 진리를 배신하는 것이었습니다. 저는 그저 규례를 지키고, 의지력을 발휘해 자신의 행위를 자제하고 속박하는, 겉모습만 꾸민 거짓 형상을 진리 실행으로 여겼던 것입니다. 진리 실천의 기준과 거리가 멀지만 저는 부끄러움도 모르고 자신이 진리를 실천하는 자라고 생각하며 스스로 대견해했습니다. 정말이지 혐오스럽고 구역질 나는 모습이었습니다!

저를 깨우쳐 주시고 이끌어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이번 일을 통해 저는 자신이 진정 진리를 실천하는 자가 아니었음을, 자신이 진리를 실행한 것이 아직 하나님께서 요구하는 기준에 미치지 못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진리를 실천하는 올바른 길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앞으로 저는 진리를 실천하는 과정에서 제 의도를 세심히 성찰하고, 진리 실천의 기준에 따라 스스로에게 엄격히 요구하며, 안에 있는 모든 불순물을 버리고 진정 진리를 실천하는 사람이 되겠습니다.

관련 내용

  • 저는 마침내 인생의 바른길에 들어섰습니다

    허베이성 쓰한 저는 빈곤한 농민 가정에서 태어났습니다. 어릴 때부터 철이 들어 친구들과 싸우거나 소란을 피우지 않았고 부모님의 말씀도 잘 들었기 때문에, 어른들의 눈에는 모범적인 귀염둥이 딸이었습니다. 그래서 어른들은 모두 저의 부모님을 부러워하였고, 저의 부모님이 복…

  • 자애로운 어머니 같은 하나님의 마음

    허난성 칭신 예전에, 저는 사람을 구원하는 하나님 사역에 대해 잘 알지 못했었습니다. 그래서 본분을 이행하다 패괴 성품을 드러내거나 과오를 저질러 교회 사역에 손실을 입히면, 본분을 잃거나 벌을 받는 합당한 응보를 받을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이러한 잘못된 관점 때문…

  • 후회 없는 청춘

    충칭시 샤오원 “‘사랑’이란 티 없이 순수한 티 없이 순수한 감정을 가리킨다. 마음으로 사랑하고 마음으로 느끼고 마음으로 헤아리는 것이다. ‘사랑’에는 조건이 없고, 간격도 거리도 없고, 의심과 추측이 없고 간교도 기만도 없으며, 어떠한 뒤섞임도 없다.”(<어린양을 따…

  • 하나님을 믿는 길에 들어서다

    헤이룽장성 하얼빈시 룽광 1991년, 저는 질병으로 고통을 받다가 은혜를 입고 전능하신 하나님을 따르게 되었습니다. 그때 저는 하나님을 믿는 것에 대해 아무것도 몰랐지만, 기묘하게도 전능하신 하나님께서 발표하신 말씀을 읽으면 누림이 있었고, 하나님의 말씀이 참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