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北京)시에서 전능하신 하나님을 대적하여 징벌받은 대표적인 사례

(1 사례만 발췌)

232 순이구(順義區) 성리(勝利)가 쟨신베이취(建新北區) 위○○(남, 63세), 참예수교회의 장로. 1997년, 다른 곳의 형제자매님들이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세 역사를 받아들였다는 것을 들은 후부터 그는 아내 이○○와 함께 가는 곳마다 하나님의 역사를 비방하였고 또한 매우 심하게 모독하였다. 1999년 10월의 어느 날, 위○○ 부부는 본 파별의 형제와 같이 차를 몰고 랴오닝에 가서 교회를 방문하고 돌아오는 길에 교통 사고가 났다. 기사와 그 형제님은 모두 무사했지만 이○○는 즉사하였고 위○○는 쓰러져 병원으로 실려갔는데, 검사 결과 갈비뼈 8대나 부러졌다. 부부 두 사람이 하나님을 대적하여 징벌을 받은 것이다!

이전: 허베이(河北)성에서 전능하신 하나님을 대적하여 징벌받은 대표적인 사례

다음: 산시(山西)성에서 전능하신 하나님을 대적하여 징벌받은 대표적인 사례

클릭하세요! 하나님에게서 온 기쁜 소식이 당신과 당신의 가족에게 임할 것입니다.

관련 콘텐츠

2. ‘죽음의 시련’ 속에서

한국 싱다오전능하신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하나님이 땅에 와서 사역을 하는 것은 패괴된 인류를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이 점은 분명한 사실이다. 그렇지 않으면 하나님은 절대로 친히 사역을 하지 않을 것이다. 과거의 구원 방식은 하나님이 모든...

52. 무골호인과 작별하다

스페인 리페이하나님을 믿기 전 저는 무골호인이라고 하면 성품이 온화하고 다른 사람에게 화내는 일도 없으며 모든 사람에게 사랑받는 사람이라고 생각했고, 저도 그런 사람이 되고 싶었습니다. 학교의 교육과 사회의 영향으로 저는 “화합은 귀하고, 인내는...

49. 이런 사람으로 사니 참 좋다

일본 쉰추저는 어릴 때부터 부모님에게서 말을 할 때는 너무 직설적으로 하지 말고, 매사를 좋게 좋게 넘기는 것이 처세를 잘하는 것이라고 배웠습니다. 그래서 친구들이나 동네 이웃들과 지낼 때도 항상 “문제가 보여도 말하지 않아야 좋은 친구다.”,...

48. 사람다운 모습은 오직 진리를 행할 때

중국 먀오샤오예전에는 교회에서 본분을 이행하고, 형제자매와 사이좋게 지내고 뚜렷한 죄를 범하지만 않으면, 사람다운 모습으로 사는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심판과 폭로의 말씀, 그리고 계속되는 드러남을 통해 그런 것이 아님을 깨달았습니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