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2 충성심을 하나님께 드리나이다

1

하나님! 제 목숨 당신께 보잘것없지만

그래도 바치길 원하옵니다

사람은 당신 사랑할 자격 없고

그 사랑과 마음 다 보잘것없지만

당신께서 사람의 마음 아시리라 믿나이다

사람 육은 당신께 열납될 수 없지만

제 마음은 열납해 주시길 원하나이다

제 마음 전부 하나님께 바치길 원하지만

하나님 위해 아무것도 할 수 없나이다

하지만 충성 다해 하나님 만족게 하고

온 마음 다해 하나님 위하길 원하나이다

제 마음 감찰하실 거라 믿사옵니다

2

평생 그 무엇도 바라지 않사옵니다

하나님 사랑하는 제 마음과 바람이

열납되기만을 바라옵나이다

하나님과 긴 시간 함께 지냈지만

하나님 사랑한 적 없나이다

이것이 가장 죄스럽나이다

하나님과 함께 있으면서도

하나님 알지 못하고

뒤에서 볼품없는 말들 했었나이다

이걸 생각하니 하나님께 더욱 죄송하나이다

저는 진토만도 못하고

아무것도 할 수 없지만

그저 충성심을 하나님께 드리나이다

이전: 내 마음 아시는 당신

다음: 243 하나님의 구원은 실제적이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성령 역사 없이는 성품이 변화되지 않는다

1 네가 진심으로 구하는지는 다른 사람의 평가도, 견해도 아닌 성령의 역사와 함께하심에 달려 있다. 네가 진심으로 구하는지는 한동안 성령의 역사로 네가 변화되었는지, 하나님을 알게 되었는지에 달려 있다. 성령의 역사로 너의 성품은 변화되고, 믿음의...

사람을 공의로 대하시는 하나님

1. 사람이 추구하는 태도와 하나님을 대하는 태도는 가장 중요하다. 하나님을 공기로 여기지 말라. 항상 생각하라. 네가 믿는 하나님은 살아 계시는 분이요, 확실히 존재하는 분이다. 그는 하늘 위에 가만히 계시는 분이 아니라 항상 사람들의 마음과...

보좌 앞에서 춤추세

1 말세 그리스도 오시니 하나님 나라 임하였네 전능하신 하나님이 보좌에서 미소 지으시네 열방에게 말씀을 하시며 위엄을 발하시네! 하늘땅이 환호하며 만국 만민이 기뻐 뛰네 하나님 영광받으셨도다! 소리 높여 찬양하세, 모두 즐겁게! 보좌 앞에서 춤을...

위대하고 고상한 하나님의 성품

1 하나님의 기쁨은 정의와 빛의 존재, 어둠과 사악의 멸망 때문이다. 그의 기쁨은 그가 인류에게 아름다운 삶과 빛을 가져오셨기 때문이다. 그의 기쁨은 정의로움의 상징, 모든 긍정적인 사물의 상징, 더욱이 상서로움의 상징이다. 하나님의 진노는 불의한...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