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9 십자가에 못 박힐 때의 베드로의 기도

1. 하나님, 이제 당신의 때가 되었나이다. 바로 당신이 저에게 예비하신 때가 되었나이다. 저는 당신을 위해 십자가에 올라 이 증거를 해야 하나이다. 제 사랑이 하나님이 바라시는 바를 충족시킬 수 있기를, 더 순수해지기를 바라나이다. 제가 오늘 당신을 위해 죽을 수 있고 십자가에 못 박힐 수 있음에 위안과 평안을 느끼나이다. 제가 당신을 위해 십자가에 못 박힐 수 있고 당신이 바라시는 바를 충족시켜 드릴 수 있기 때문이옵나이다. 당신께 제 자신을 전부 바치고 제 생명까지 바칠 수 있음에 더없는 기쁨과 위안을 느끼나이다.

2. 하나님, 당신은 참으로 사랑스럽나이다. 앞으로 좀 더 살 수 있게 해 주신다면 저는 당신을 더 사랑하겠나이다. 살아 있는 한 저는 당신을 사랑하겠나이다. 당신을 더 깊이 사랑하길 원하옵나이다. 저는 불의와 죄로 인해 당신의 심판과 형벌, 시련을 받았고, 그러면서 당신의 공의로운 성품을 더 많이 보게 되었나이다. 이는 저의 복이옵니다. 당신을 더 깊이 사랑할 수 있으니 말이나이다. 당신이 저를 사랑하지 않으신다 해도 저는 이렇게 당신을 사랑하고 싶나이다. 저는 당신의 공의로운 성품을 보고 싶나이다. 제가 더 의미 있는 인생을 살 수 있으니 말이옵나이다.

3. 저는 지금 이렇게 사는 게 더욱 의미 있다고 생각하나이다. 제가 당신으로 인해 십자가에 오르고 당신을 위해 죽는 것은 의미 있는 일이기 때문이나이다. 하지만 당신에 대해 아는 것이 너무 적기 때문에 저는 만족하지 못하나이다. 저는 당신이 바라시는 것을 완전히 충족시켜 드릴 수 없고, 당신께 보답한 것이 너무 적음을 알고 있나이다. 살아 있는 동안 당신에게서 받은 사랑에 다 보답해 드리지 못했나이다. 제가 너무 부족하나이다. 지금 돌이켜 생각하니 죄스러운 마음이 더 드나이다. 제 모든 잘못과 당신께 보답해 드리지 못한 모든 사랑을 그저 이 한순간으로 메울 수밖에 없나이다.

이전: 268 하나님의 역사에 순종하리

다음: 270 충성을 하나님께 바치나이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956 사람을 향한 하나님의 태도

1. 사람이 악을 행하여 하나님의 노여움을 사면 하나님은 사람에게 진노하지만, 사람이 참된 회개를 하면 하나님은 마음을 되돌려 진노를 거둔다. 그러나 사람이 완고하게 하나님께 계속 대항하면 하나님은 사람을 멸할 때까지 노를 멈추지 않는데, 하나님의...

632 형벌과 심판이 사랑임을 알라

1형벌과 심판은 연단과 모진 폭로이고사람의 죄와 육에 대한 징벌이지만 이 사역은 사람의 육을 정죄하거나 멸하려는 것이 아니다.말씀의 엄한 폭로는 참된 길로 이끈다.정복 사역의 의미를 알아야 한다.지금 분명히 보아라. 정복 사역의 의미를 알고 다른...

609 하나님의 마음 지기만이 하나님 섬길 자격 있다

1하나님 섬기는 자는 그의 마음 지기여야 하고,하나님이 기뻐하는 자, 한맘으로 충성하는 자여야 한다.남들 앞에서 일을 하든, 뒤에서 일을 하든하나님의 기쁨이 되고 굳건하게 설 수 있어야 한다.사람들이 어떻게 대하든 항상 자신의 길을 가며,하나님이 진...

966 모든 사람을 공의로 대하시는 하나님

1사람이 추구하는 태도와하나님을 대하는 태도는 가장 중요하다.하나님을 공기로 여기지 말라.항상 생각하라, 네가 믿는 하나님은 살아 계시는 분이요,확실히 존재하는 분이다.그는 하늘 위에 가만히 계시는 분이 아니라,항상 사람들의 마음과 행동, 말과...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