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사람의 운명을 자신이 주관할 수 있는가

1 오늘날, 내가 너희를 이 단계까지 이끌어 온 이상, 나의 합당한 안배와 나 자신의 목적이 있다. 지금 그것을 너희에게 알려 준다고 한들 너희가 정말 알 수 있겠느냐? 나는 사람이 생각하는 것과 원하는 것을 잘 알고 있다. 자신을 위해 활로를 찾지 않는 자가 누가 있더냐? 자신의 앞날을 고려하지 않는 자가 누가 있더냐? 하지만 사람의 생각이 풍부하고 다채롭다 할지라도 만세 후의 오늘날이 이럴 줄을 어찌 예상했겠느냐? 설마 이것이 너 스스로 노력한 결과란 말이냐? 너의 필사적인 노력으로 얻어 낸 것이란 말이냐? 너의 머리로 그려 낸 아름다운 그림이란 말이냐?

2 내가 온 인류를 이끌지 않았다면, 어느 누가 나의 안배에서 벗어나 다른 활로를 찾을 수 있었겠느냐? 설마 사람의 ‘생각’과 ‘바람’이 사람을 오늘날까지 이끌어 왔단 말이냐? 많은 사람들의 일생이 뜻대로 되지 않는데, 이는 그들의 생각이 잘못되었기 때문이란 말이냐? 또 많은 사람들의 일생이 예상 밖으로 행복하고 만족스러운데, 이는 그들의 요구 수준이 너무 낮기 때문이란 말이냐? 인류를 통틀어, 전능자의 눈 아래에서 보살핌을 받지 않는 자가 있느냐? 전능자의 예정 속에서 생존하지 않는 자가 있느냐? 사람의 생사존망은 자신의 선택에서 비롯된 것이냐? 사람의 운명은 자신이 주관할 수 있는 것이더냐?

3 많은 사람들이 죽음을 원했지만 오히려 죽음은 그들을 멀리 피해 갔다. 많은 사람들이 삶의 강자가 되길 원하고 죽음을 두려워하였지만, 부지불식간에 죽는 날이 다가와 그들을 죽음의 심연 속으로 떨어지게 하였다. 많은 사람들이 하늘을 우러러 탄식하였고, 많은 사람들이 대성통곡하였으며, 많은 사람들이 시련 속에서 넘어졌고, 많은 사람들이 시험에서 사탄에게 사로잡혀 갔다. 내가 비록 사람들이 나를 분명하게 볼 수 있도록 직접 나타나지는 않지만, 많은 사람들은 내가 그들을 치고 멸할까 봐 내 얼굴 보기를 무서워한다. 사람들은 참으로 나를 알고 있을까?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11편> 중에서

이전:하나님이 이루시려는 일은 어떤 세력도 막을 수 없네

다음:하나님은 세상의 불공평을 없애려 한다

관련 내용

  • 하나님께 얻어진 인류는 영원한 복을 누린다

    하나님은 세상과 인류를 전부 멸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철저히 정복된,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들로 번성케 하는 것이고, 율법 아래의 이스라엘 백성처럼 하나님이 베풀어 주는 풍부함을 얻게 하는 것이다. 이런 인류는 하나님과 더불어 영원히 존재할 것이다. 하지만 지금처럼…

  • 모압 후손의 찬양

    1 모압의 후손이 눈물에 젖은 슬픈 얼굴로 고통 속에서 우네. 하나님 말씀의 심판이 나를 두려움에 떨게 하네. 눈물로 육을 심판의 불에 넘기네. 모압 후손이 고통 속에서 우네. 무자비한 심판 날 지옥에 던지니, 고통과 형벌이 나에게 임하네. 시련 속 부르짖으며 당신을 …

  • 사람의 진심을 원하시는 하나님

    오늘날 사람이 하나님을 소중히 여기지 않아 마음속에는 하나님의 자리가 없다. 그러면 이후의 고난의 날에는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람의 의로움은 여전히 볼 수도 없고, 만질 수도 없이 형체가 없는 것이다. 하나님이 원하는 것은 사람…

  • 만사는 다 하나님의 손안에 있다

    1. 아... 아... 아... 하나님은 이런 말씀 한 적이 있다. 하나님은 말씀한 대로 하고 이룬다. 그 누구도 바꿀 수 없다. 아... 아... 아... 아... 이전에 한 말씀이든 이후에 할 말씀이든 일일이 응하여 모든 사람에게 보게 한다. 우주의 매사는 다 하나님이 결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