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은 세상의 불공평을 없애려 한다

1 나는 세상의 불공평을 없애고자 하며, 온 땅에서 직접 해야 할 사역을 할 것이다. 사탄이 다시는 나의 백성을 해치는 것을 용납하지 않고 원수가 다시는 제멋대로 구는 것을 용납하지 않겠다. 나는 땅에서 왕이 될 것이다. 나의 보좌를 땅으로 ‘옮겨 와서’ 원수가 내 앞에 엎드려 죄를 인정하게 할 것이다. 나의 근심과 슬픔 속에는 분노가 담겨 있다. 나는 온 우주를 평정하고 누구도 용서하지 않겠다. 그리하여 모든 원수가 놀라서 간담이 서늘하게 할 것이다. 나는 온 땅을 폐허로 만들고 원수를 폐허로 보내어 그로부터 더 이상 인류를 패괴시키지 못하게 할 것이다.

2 나의 계획은 이미 정해졌으니 누구도 바꾸려고 하지 말라. 내가 당당하게 온 우주 위를 두루 다닐 때, 모든 사람이 새롭게 태어날 것이고 만물이 다시 부활할 것이다. 사람은 더 이상 애곡하지 않게 되고 나에게 도움을 청하지 않게 되니 내 마음은 아주 흡족할 것이다. 모든 사람이 돌아와 나로 인해 기뻐하며, 온 우주 위아래는 온통 기쁨으로 들끓는다….오늘날 나는 열국에서 내가 이루고자 하는 사역을 하고 있다. 나는 모든 사람들 사이를 운행하면서 계획한 모든 사역을 하고 있다. 사람은 내 뜻대로 각 나라를 ‘분열’시키고 있다.

3 땅의 사람은 모두 자신의 종착지를 주목하고 있다. 날이 확실히 다가왔고 천사도 나팔을 불었으니 더 이상 시일을 지체하지 않고 만물이 더불어 기쁘게 춤추기 시작하기 때문이다. 누가 나의 날을 제멋대로 연장할 수 있겠느냐? 땅에 있는 사람이겠느냐? 하늘에 있는 별이겠느냐? 천사이겠느냐? 내가 음성을 발해 이스라엘 백성을 구원하기 시작할 때, 나의 날이 온 인류에게 다가오고 있으니, 모든 이가 이스라엘 나라가 회복되는 것을 두려워한다. 이스라엘이 회복되는 날이 바로 내가 영광을 얻는 날이며 만물이 새롭게 바뀌고 변화되는 날이다. 공의의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27편> 중에서

이전:사람의 운명을 자신이 주관할 수 있는가

다음:성령 역사에 순종해야 끝까지 따를 수 있네

관련 내용

  • 하나님의 육신과 영은 본질이 같다

    하나님의 영이 입은 육신은 하나님 자신의 고유한 육신이다. 하나님의 영과 하나님 육신은 지극히 높고, 전능하고 거룩하고 공의롭다. 이러한 육신은 공의롭고, 인류에게 유익한 일만 하고, 거룩하고 휘황하고 위대한 일만 한다. 1. 하나님의 육신은 진리에 어긋나는 일이나 …

  • 사람을 향한 하나님의 태도

    1. 사람이 악으로 대적하면 하나님은 노하시지만, 참된 마음으로 회개하면 진노를 거두신다. 하지만 끝까지 맞서는 사람에게는 멸할 때까지 노하신다. 이것은 하나님 성품의 본질이다. 하나님의 자비와 하나님의 진노는 사람의 행동과 그를 향한 태도에 따른다. 2. 하나님은 …

  • 말씀을 소중히 하는 자는 축복받는 자

    1 하나님 감찰을 받으려는 자는 하나님을 알아가려는 자, 하나님 말씀을 받아들이려는 자, 하나님의 기업과 축복을 받을 자, 가장 복받은 자. 마음에 하나님 자리가 없는 자에게는 저주와 형벌 내리고 버리시네. 하나님의 모든 사역과 깨우침, 함께하심과 보호를 소중히 여기는…

  •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나 여전히 방황하고 죄 속에서 발버둥 치며 희망 없이 살았으리.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나 마귀에게 짓밟혀 죄악의 낙을 누리며 인생의 길 몰랐으리. 긍휼 베푸신 전능하신 하나님, 그의 부르심 듣고 보좌 앞으로 들림 받았네. 매일 말씀 먹고 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