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0 하나님의 눈에 너희의 언행은 더러운 것이다

1. 내가 너희들 가운데서 이렇게 사역하고 말하며 얼마나 많은 정력과 심혈을 쏟았더냐? 하지만 내가 분명히 알려 준 것을 너희가 언제 청종한 적이 있더냐? 너희가 전능자에게 엎드린 적이 있더냐? 너희는 어찌하여 나를 이렇게 대하는 것이냐? 너희는 어찌하여 나의 분노를 사는 언행만 일삼는 것이냐? 너희가 나의 제물을 훔쳐 먹고 나의 재물을 탐낼 때 내가 두 눈으로 보고 있음을 어찌 모른단 말이냐? 너희가 내 제물을 훔쳐 먹은 곳이 제물이 바쳐진 제단 앞이었음을 어찌 모른단 말이냐? 너희가 어찌 잔머리를 굴리며 나를 기만할 수 있느냐? 나의 분노가 하늘에 사무치는 너희의 죄를 어찌 그냥 내버려 둘 수 있겠느냐? 나의 진노가 너희의 악행을 어찌 그냥 지나칠 수 있겠느냐? 너희의 그 악행과 악담이 어찌 나의 형벌을 피할 수 있겠느냐?

2. 전능자의 눈에 너희의 언행은 더럽고, 너희의 불의는 끝없는 형벌을 받을 대상이다. 그런데 내 공의로운 형벌과 심판이 어찌 너희를 내버려 둘 수 있겠느냐? 너희가 이렇게 나를 대하므로 나는 슬픔과 분노를 느끼고 있다. 그런데 내가 어찌 너희가 내 수중에서 달아나고 나의 형벌과 저주의 날을 피하게 할 수 있겠느냐? 내가 너희 때문에 분노하고 또 인내한 지 오래되었음을 어찌 모른단 말이냐? 너희가 내가 거하는 육신을 심하게 망가뜨렸음을 어찌 모른단 말이냐? 나는 지금까지 인내해 왔지만 이제는 분노가 폭발해 더 이상 너희를 용납해 줄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어찌하여 지금까지도 마음이 그렇게 강퍅한 것이냐? 그렇게 악행을 저질러 놓고, 내가 이 땅을 떠난 후에 닥칠 분노의 날을 어찌 피할 수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육에 속한 자는 누구도 그 분노의 날을 피할 수 없다> 중에서

이전: 319 사람의 언행이 어찌 하나님 영의 불사름을 피할 수 있겠는가

다음: 321 하나님 말씀을 배반하는 자를 하나님이 어찌 사해 줄까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43만사는 다 하나님의 손안에 있다

1. 나는 “나는 말을 하면 반드시 책임을 지고, 책임지는 이상 반드시 이루며, 아무도 바꿀 수 없다.”라는 말을 한 적이 있다. 예전에 한 말이든, 앞으로 하게 될 말이든, 하나하나 다 이루어질 것이고, 모든 사람이 이를 알게 될 것이다. 이것이...

256 하나님이 만물을 주재하시는 방식

1너는 이 세상에 태어난 순간부터 너의 직책 이행해 간다.하나님 예정에 따라 자신의 역할을맡고서 삶의 여정을 시작한다.너의 배경 어떠하든, 펼쳐질 여정 어떠하든세상 어떤 이도 하늘의 지배와 안배 피할 수 없고,자기 운명 좌우할 수는 없다.오직 그분,...

152 달콤한 사랑의 노래

1내 맘 깊이 간직한 당신의 사랑나를 더 가까이 당신께 이끄네.당신 뜻 헤아리니 내 마음 달콤하고마음과 뜻 다해 당신을 섬기게 돼요.말씀의 인도 받으며 사랑의 발자취 따라가요.당신의 뜻 따르고 당신 마음 흡족게 하니 즐거워요.이 순간 다른 세상에...

488 하나님 말씀의 실제에 진입하는 길

1. 진실로 하나님을 위해 헌신하는 사람은 자신의 온 몸과 마음을 하나님 앞에 내놓고, 하나님의 모든 말씀에 진심으로 순종한다. 또한 하나님의 말씀을 실행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삶의 토대로 삼으며, 하나님의 말씀에서 실행할 부분을 진심으로 찾는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