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조물은 모두 하나님의 권세 아래로 돌아와야 한다

하나님이 만물을 지었기에 모든 피조물을 다 권세 아래로 돌아와 순종하게 한다. 하나님의 손은 만유를 주관한다. 동식물과 인류도 산천과 호수도 하늘의 만물, 땅의 만물도 하나님의 배치대로 순종해야 한다. 이것은 하나님이 정한 것이자 하나님 권세이다. 하나님이 만물을 지었기에 모든 피조물을 다 권세 아래로 돌아와 순종하게 한다. 하나님이 주관하기에 만물 질서정연하고 하나님 뜻에 따라 각기 종류대로 자기의 위치에 있다. 하늘의 만물, 땅의 만물도 어떤 선택도 없이 하나님의 배치대로 순종해야 한다. 이것은 하나님의 규정, 하나님의 권세. 아무리 큰 것이라도 하나님을 초월할 수 없고 모두가 인류 위해 기여한다. 하나님께 반역할 수는 없다. 피조된 사람은 본분을 해야 한다. 사람이 만물의 주인이든 주재자든 지위가 아무리 높다 해도 하나님의 권세 아래 있는 작은 사람, 작디작은 피조물이므로 영원히 하나님보다 높을 수 없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성공 여부는 사람이 가는 길에 달렸다>에서 발췌

이전: 만물은 다 창조주의 권세 아래로 돌아와야 한다

다음: 하나님의 권병은 그 어떤 사람이나 사물도 초월할 수 없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시련 속에서 믿음이 있어야 한다

1. 사람은 시련에서 연약하고 소극적이고 하나님 뜻이나 실행 길 알지 못해도 하나님 사역에 대한 믿음 있어야 한다. 욥은 연약하여 생일을 저주해도 주신 이도 여호와시요 거두신 이도 여호와이심을 부인하지 않았다. 하나님이 사람에게 어떠한 연단을 주시든...

하나님의 육신과 영은 본질이 같다

하나님의 영이 입은 육신은 하나님 자신의 고유한 육신이다. 하나님의 영과 하나님 육신은 지극히 높고, 전능하고 거룩하고 공의롭다. 이러한 육신은 공의롭고, 인류에게 유익한 일만 하고, 거룩하고 휘황하고 위대한 일만 한다. 1. 하나님의 육신은...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 사역으로 하나님을 알아 간다

1 말세에 하나님은 주로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신다 표적과 기사로 사람을 제압하여 탄복하게 하는 것이 아니다 그러면 하나님의 능력을 나타낼 수 없다 표적과 기사만 나타낸다면 하나님의 실제를 나타낼 수 없고 사람을 온전케 할 수도 없다 하나님은...

끝까지 하나님께 충성하리라

1웃음 띤 얼굴로 손 흔들며 떠나시던 하나님의 그 모습, 눈물을 머금고 당신을 보내드렸죠. 많은 교회가 당신을 원하니 차마 붙잡지 못하고, 당신의 부탁을 가슴에 새겼습니다. 2 나 연약해질 때 하나님의 희생을 생각해요. 진실한 사랑과 능력의...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