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물은 하나님께서 정해 준 법칙과 규칙 속에서 살아간다

1. 몇천 년이 지나도 인류는 여전히 하나님이 준 빛과 공기를 누리고 하나님이 불어 준 생기로 숨 쉬며 하나님이 창조한 어충(魚蟲)과 꽃과 새를 누리고 하나님이 공급하는 만물을 누리고 있다. 밤과 낮은 여전히 끊임없이 바뀌고, 사계절도 변함없이 바뀌고 있다. 하늘을 훨훨 나는 기러기들은 겨울엔 갔다가 봄이면 변함없이 돌아온다. 물속의 고기는 자신들의 집― 강과 호수를 떠난 적 없다.

2. 땅의 매미는 여름에 자신만의 노래를 맘껏 부르고, 풀숲의 귀뚜라미는 가을에 바람을 타고 가벼운 소리로 노래하며, 기러기는 무리 짓고 매는 홀로 외로우며, 사자는 사냥하며 살고 사슴은 꽃과 숲을 떠나지 못한다… 만물 중의 각종 생령(生靈)은 갔다가 오고, 왔다가 또 가며, 순식간에도 변화무쌍하지만 변하지 않는 것은 자신들만의 본능과 생존 법칙이다. 그것들은 하나님의 공급과 자양으로 생존하는데, 그 본능을 바꿀 만한 사람이 없고 그 생존 법칙을 깰 수 있는 사람도 없다 깰 수 있는 사람도 없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유일무이한 하나님 자신 1 · 하나님의 권병 (1)>에서 발췌

이전: 인류는 여전히 하나님이 창조하신 인류

다음: 만물을 관리하는 하나님의 기묘한 행사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진리 있는 삶

1. 하나님 믿으며 말씀 속에 살아야만 무미건조한 삶 벗어나네. 말씀에 밝은 빛이 있고 말씀 떠나면 세상 속에서 늘 방황하네. 하나님 앞에 살려면 말씀을 많이 보고 나누며 어려움 앞에 기도로 구하니 성령 함께해 즐겁네. 그리스도 인도와 말씀의 인도가...

하나님의 마음지기만이 하나님 섬길 자격 있다

1 하나님 섬기는 자는 그의 마음지기여야 하고, 하나님이 기뻐하는 자, 한맘으로 충성하는 자여야 한다. 남들 앞에서 일을 하든, 뒤에서 일을 하든 하나님의 기쁨이 되고, 굳건하게 설 수 있어야 한다. 사람들이 어떻게 대하든 항상 자신의 길을 가며,...

이천 년의 그리움

1. 하나님이 성육신한 것은 각 교파와 교단을 뒤흔들었고, 하나님의 나타남을 간절히 사모하는 사람들의 마음을 뒤흔들었어요. 누가 하나님을 앙모하지 않을까요! 누가 하나님을 만나길 갈망하지 않을까요! 하나님이 인간 세상에 임한 지 여러 해가 되었어도...

너는 믿음으로 많은 것 얻었네

1 너는 이런 정복 속에서 바른길 찾았고, ‘사람’의 진정한 의미를 알았으며, 전능자의 공의 성품 보았네. 그의 고운 얼굴도 보았고, 사람의 근원, '불후의 역사'도 알았네. 너는 ‘믿음' 때문에 수많은 심판과 저주 받았지만, 진실한 믿음 생겼기에...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