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37 하나님에 대해 경외하는 마음 가져야 한다

1. 하나님의 본질에는 사랑이라는 요소가 있어 모든 사람에게 긍휼을 베푼다. 하지만 사람은 그의 본질에 존엄이 있다는 점을 간과하고 잊어버린다. 그에게 사랑이 있다고 해서 사람이 그를 제멋대로 거슬러도 아무 느낌이 없다는 말은 아니다. 그에게 긍휼이 있다고 해서 사람을 대하는 데 있어 원칙이 없다는 말은 아니다. 하나님은 살아 있고 진실로 존재하는 분이다. 그가 존재하는 이상 우리는 마땅히 매 순간 그의 마음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그의 태도를 중시해야 한다. 사람의 상상으로 하나님을 규정해서는 안 되고, 자기 마음속으로 생각하고 바라는 바를 하나님께 강요하여 사람의 방식과 상상대로 사람을 대해 달라고 해서도 안 된다.

2. 네가 그렇게 한다면 하나님을 거슬러 노하게 하는 것이고, 하나님의 노를 시험하는 것이며, 하나님의 존엄에 도전하는 것이다! 그러니 너희가 이 심각성을 알았다면 너희 모두 조심스럽게 행하고, 말하며, 하나님을 대할 때 부디 신중하고 또 신중하며 조심하고 또 조심하기를 권고한다! 하나님의 태도가 어떤지 모르는 상황에서는 함부로 말하지도, 일을 하지도 말며, 함부로 딱지를 붙이지 말고, 함부로 결론짓는 일은 더욱 하지 말아야 한다. 기다리면서 구해야 한다. 이 역시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나는 행실이다.

3. 네가 우선 이렇게 행할 수 있고 이런 태도를 갖출 수 있다면, 하나님은 네가 무지몽매하고 사리를 모른다고 탓하지 않을 것이다. 하나님의 노여움을 살까 두려워하고, 하나님의 뜻을 존중하며, 하나님께 순종하려고 하는 너의 태도로 인하여 너를 기억하고 인도해 깨우쳐 주거나 혹은 어리고 무지한 너에게 관용을 베풀어 줄 것이다. 그와 반대라면, 함부로 하나님을 판단하고 하나님의 뜻을 추측하며 정의를 내리는 너의 오만불손한 태도 때문에 하나님은 너를 정죄하고 징계할 것이다. 나아가 너에게 벌을 주거나 결론을 내릴 것이다. 이 결론은 아마 너의 결말과 관련될 것이다.

4. 그래서 나는 다시 한번 강조한다. 너희 모두는 하나님에게서 오는 모든 것을 대함에 있어 신중을 기해야 한다. 함부로 말해서도 안 되고 함부로 일해서도 안 된다. 말을 하기 전에 먼저 ‘내가 이렇게 하면 하나님의 노여움을 사지 않을까? 내가 이렇게 하는 것이 하나님을 경외하는 것일까?’라고 생각해 봐야 한다. 단순한 일일지라도 마음속으로 많이 되새겨 보고 많이 생각해 봐야 한다. 네가 정말 언제 어디서나 매사에 이런 원칙에 따라 실천하고, 특히 네가 모르는 일에서도 이런 태도를 취할 수 있다면, 하나님은 언제나 너를 인도하며 실천의 길을 열어 줄 것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의 성품과 하나님의 사역으로 맺게 될 결실을 어떻게 알아야 하는가> 중에서

이전: 736 하나님을 경외해야 악에서 떠날 수 있다

다음: 738 하나님의 기준으로 하나님을 흡족게 해야 한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1015 하나님이 베풀어 주신 가장 큰 축복

1하나님의 말씀이 완전하게 되어 감에 따라 하나님 나라는 형체를 갖추고,사람도 차츰 정상을 회복하는데,땅에서 하나님 마음의 나라가 세워진다.모든 자민(子民)은 하나님나라에서 다 정상 사람의 삶을 회복한다.오늘 너희는 하나님 앞에서 살고내일은...

902 하나님 자신의 신분과 지위

1하나님 그분은 창조주, 주재자,모든 만물 중 유일무이하신 분.인류와 영계의 어떤 피조물도그분의 신분과 지위를 대신할 수 없으리.만물 중에서 이런 신분과 권병, 만물을 주재하는 능력은 오직 한 분께만 있으며,그분은 유일하신 우리의 하나님.만물을...

34 보좌 앞에서 춤추세

1. 말세 그리스도 나타나셨고 천국이 세상에 임했네. 성육신 하나님이 진리 선포해 펼치신 작은 책,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이네. 권병 있는 말씀, 만국 만민 정복하니 하나님의 위엄 나타나네! 크게 찬양하세, 보좌 앞에서 흥겹게 춤추세! 우린 하나님...

207 너는 영생의 근원을 아는가

1땅과 하늘의 존재와 사람의 생명의 근원은모두 다 하나님의 생명력에서 왔다.생기 있는 어떤 것이든 하나님 주재를 초월할 수 없고활력 있는 어떤 것이든 그분 권병 범위에 있다.모두 하나님의 주관 속에서 살아야 하며,하나님의 권세 아래에 귀복해야...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