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중국 선민은 이스라엘의 어떠한 지파도 대표할 수 없다

다윗 족속은 본래 여호와의 약속을 받고 여호와의 유업을 상속받은 족속이다. 본래 이스라엘 지파 중 하나로, 선민에 속한다. 당시 여호와는 이스라엘인에게 율법을 제정해 주었는데, 그 율법에 따르면 다윗 족속에 속한 모든 유대인, 즉 이 족속에서 태어난 자는 모두 상속자요, 백배를 받고 장자의 명분을 받는 자였다. 그들은 당시 이스라엘에서 가장 높은 사람들이며, 전체 이스라엘 족속 중에서 가장 지위가 높은 상류 사람들이었다. 그들은 직접 성전에서 제사장 옷을 입고 화관을 쓰고 여호와를 섬겼는데, 당시 여호와는 그들을 충성스러운 성결한 종이라고 불렀다. 그들은 이스라엘 각 지파의 존경을 받아 당시 주란 존칭으로 불렸는데, 이는 모두 율법시대에 여호와가 한 사역이다. 오늘날에도 그들은 여전히 성전에서 여호와를 섬기고 있다. 그들은 여호와가 봉한 영원한 왕이므로 아무도 그들의 면류관을 빼앗지 못하며 아무도 그들의 섬김을 바꿀 수 없다. 그들은 본래 다윗 족속에 속한 사람들이고, 이는 여호와가 그들에게 정해 준 것이기 때문이다. 너희가 본래 다윗 족속에 속하지 않는다고 하는 것은 너희는 본래 이스라엘 백성이 아니라 이스라엘 밖의 이방 족속에 속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너희의 본성 또한 여호와를 경배하는 것이 아니라 대적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너희의 신분은 다윗 족속과 다르며, 너희는 내 유업의 상속자가 아니고 백배를 받을 자는 더더욱 아니다.

당시 이스라엘은 여러 족속, 여러 지파로 나뉘었지만 모두 선민에 속한다. 다른 나라와 달리 이스라엘은 각 지파로 나누어졌고, 그에 따라 여호와 앞에서의 지위가 구분되고 각 사람의 소속 지역이 구분되었다. 이스라엘 이외의 나라는 함부로 다윗 족속, 야곱 족속 또는 모세 족속이라고 불릴 수 없다. 이는 사실에 어긋나는 말이다. 이스라엘 각 지파의 이름은 다른 나라에 함부로 남용될 수 없다. 많은 경우 사람들은 다윗과 아브라함, 이삭 등의 이름을 남용하거나 “오늘날 우리가 하나님을 받아들였으니 우리는 야곱 족속이다”라고 말한다. 그러나 이러한 말은 모두 아무 근거가 없는 사람의 논리로, 여호와에게서 직접 온 것이 아니며 내 뜻에서 비롯된 것도 아니다. 이는 순전히 사람들의 터무니없는 말이다! 입을 함부로 놀리는 연설가처럼 아무런 근거 없이 다윗의 자손, 야곱 족속이라고 하며 심지어 스스로가 어울린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다윗 족속은 여호와가 일찍이 정해 놓은 것으로, 다윗이 스스로 왕위에 오른 것이 아니라는 것을 어찌 모르느냐? 많은 사람들은 아무 거리낌 없이 자신을 다윗의 자손이라고 하는데, 너무나 식견이 없다! 사실 이스라엘의 일은 이방과 전혀 아무런 관련이 없다. 이 둘은 별개의 것이므로 아무런 관계가 없다. 이스라엘의 일은 이스라엘인에게만 해당하는 것으로서 이방인과 아무런 관련이 없으며, 현재 이방에서 하는 사역 역시 이스라엘인과 아무런 관련이 없다. 이방에 대한 것은 지금 말하는 것에 의해 정해진다. 이스라엘에서 한 사역을 이방 사역의 ‘예표’로 삼아서는 안 된다. 만약 그렇다면 너무 어리석고 구습에 얽매이는 하나님이지 않겠느냐? 이방으로 확장해서야 이방에 대해 말한 것이나 이방의 결말을 드러낸 것이다. 그러므로 사람들이 예전에 “우리는 다윗의 자손이다”라고 했던 말이나 예수를 다윗의 자손이라고 한 말은 황당한 말이다. 나의 사역은 종류별로 나뉜다. 사슴을 말이라고 하는 것이 아니라 사역의 전후 순서에 따라 사역을 구분한다.

이전:불학무식한 자는 짐승이 아닌가?

다음:너희는 ‘복’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

관련 내용

  • 길 … 6

    우리는 하나님의 사역으로 인해 오늘날에 이르렀다. 그러므로 우리는 모두 하나님의 경륜에서 살아남은 행운아다. 오늘날까지 살아남은 것도 하나님께서 높여 주신 덕분이다. 하나님의 계획에 따르면 큰 붉은 용의 나라는 멸해 버려야 마땅하다. 하지만 나는 하나님이 어쩌면 또 다…

  • 각자의 역할을 다함에 관하여

    오늘날 이 흐름에서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는 하나님께 온전케 될 기회를 얻게 된다. 젊은 사람이든 나이 든 사람이든 하나님께 순종하고 하나님을 경외하는 마음을 가진다면 모두 하나님께 온전케 될 수 있다. 하나님은 각 사람의 역할에 따라 사람을 온전케 한다. 그러…

  • 전능자의 탄식

    네 마음에는 크나큰 비밀이 존재한다. 그러나 네가 빛이 비치지 않는 세상에서 살아왔기에 여태껏 이를 알아차리지 못한 것이다. 너는 마음과 영을 악한 자에게 빼앗겼다. 너의 두 눈은 어둠에 가려져 하늘의 태양과 밤하늘에 반짝이는 별을 보지 못하며, 너의 두 귀는 거짓된 …

  • 온전케 된 사람에 대한 약속

    하나님은 어떤 방법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느냐? 어떤 면이 포함되어 있느냐? 너는 하나님께 온전케 되기를 원하느냐? 하나님께 심판과 형벌을 받기를 원하느냐? 너는 이런 문제를 어떻게 이해하고 있느냐? 네가 이해한 것을 말할 수 없다면, 너는 아직도 하나님의 사역을 알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