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소양을 키움은 하나님 구원을 받기 위함이다

소양을 키우라는 것, 즉 너희에게 깨닫는 능력을 키우라고 요구하는 것은 내가 너희에게 하는 말들을 깨닫고 이해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것은 가장 기본적인 요구 사항이다. 나를 따르면서도 내 말을 이해하지 못한다면, 그것이 어리석은 믿음이 아니겠느냐? 너희들은 소양이 매우 부족하다. 깨닫는 능력을 갖추지 못했기 때문에 내가 하는 말을 한마디도 알아듣지 못한다. 이러니 마땅히 봐야 할 결실을 보지 못하고 있다. 나의 수많은 말을 너희에게 직접 전할 수 없으니, 원래의 결실을 얻지 못하고 있다. 그러니 나의 사역에는 추가 항목이 필요하다. 너희들은 깨닫는 능력, 사물을 보는 능력이 부족하기 짝이 없고, 생활 수준도 떨어진다. 그러니 나는 너희들을 대상으로 ‘인간의 소양을 키우는’ 추가적인 사역을 하지 않을 수 없었다. 이 또한 반드시 해야만 하는 흐름으로, 이렇게 해야만 일부라도 결실을 볼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내가 한 말들은 그저 한낱 물거품이 되어 버리고, 너희들은 역사적 죄인으로 남지 않겠느냐? 패륜아가 되어 버리지 않겠느냐? 너희는 너희를 대상으로 하는 나의 사역과 요구를 모른단 말이냐? 너희는 자신의 소양이 나의 요구에 전혀 미치지 못한다는 사실을 알 것이다. 이것이 사역을 그르치게 만드는 것이 아니냐? 지금 너희들의 소양과 인격으로는 단 한 사람도 나의 증거가 될 수 없고, 단 한 사람도 이후 이어질 내 사역의 중임을 감당할 수 없다. 너희들은 이 사실이 못 견디게 부끄럽지 않으냐? 이런 상태가 계속된다면, 내 마음이 어떻게 만족을 얻겠느냐? 너는 네 생활을 충실히 메우고, 시간을 헛되게 보내는 가치 없는 짓을 하지 말아라. 너는 자신이 무엇을 갖춰야 하는지 알아야 한다. 너는 아직도 멀었으니 스스로 잘났다고 여기지 말아라. 너에게는 인성에 대한 가장 기본적인 상식조차 없는데, 더 무슨 말을 하겠느냐? 전부 헛된 것이 아니겠느냐? 너희 중에는 내가 요구하는 수준의 인성적 소양을 갖춘 이가 하나도 없다. 쓰기에 합당한 사람을 찾을 수가 없다. 너희는 나를 위해 더 큰 사역을 하고, 더 큰 사명을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사실 너희 눈앞에 있는 수많은 공과에 어떻게 접근해야 할지조차 모르고 있다. 이러니 어떻게 더 깊은 진리에 들어갈 수 있겠느냐? 너희는 차근차근 단계별로 접근해야 한다. 두서없이 무작정 달려들면 안 된다. 가장 쉬운 것부터 시작해야 한다. 이 말씀들을 명백히 깨달을 때까지 한 구절씩 읽어라. 모든 형제자매는 적어도 읽을 줄 알아야 한다. 대강대강 수박 겉핥기 식으로 대하지 마라. 평소에 참고서들(문법서나 수사책 같은 것)은 읽어도 된다. 하지만 사람의 사상을 과도하게 자극하는 책(연애 소설, 음란 서적, 잡지, 위인 전기)들은 유해무익하니 볼 필요가 없다. 네가 진입하고 이해해야 하는 것들은 다 파악해야 한다. 소양을 키우는 목적은 인간의 본질–, 신분–, 지위–나 가치를 알기 위함이다. 그렇다면 교회는 주로 어떤 것에 진입해야 할까? 지금 사람의 소양을 키우는 이야기를 하고 있지 않느냐? 언어 지식을 익히는 일은 소홀히 하지 말고 반드시 견지해야 한다. 한편으로 너희는 왜 소양을 키워야 하는지, 어떻게 키워야 하는지, 어떤 분야에 접근해야 할지 이해해야 한다. 정상 인성이란 어떤 의미인지, 왜 이러한 사역을 하는지, 어떻게 협력해야 할지 알아야 한다. 예를 들어 언어 지식을 배운다면 어떤 분야를 배우고, 어떻게 배워야 할지 알아야 한다. 그리고 너희는 너희에게 언어 지식을 배우라고 하는 목적을 알아야 한다. 바로 하나님 말씀을 이해하고 진리에 들어가기 위함이 아니겠느냐? 지금 교회들의 전반적인 상태는 어떤 모습이냐? 언어 지식을 익히라고 하니, 사람들은 하나님 말씀을 소홀히 한다. 정상 인성에 대해 이야기 하니, 사람들은 방을 정리하고 바닥을 쓸고, 혹은 음식을 만들고, 주방을 치우고, 취사도구를 사는 따위의 일들에만 골몰한다. 평소 교회 생활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는 모른다. 혹은 온종일 자전만 찾고 글만 익히며 다른 일은 전혀 하지 않는다. 이는 균형을 잃고 치우친 상태이다. 왜 너희에게 영적 생활로 들어가라고 하겠느냐? 이런 것들만 익힌다면 내 요구에 다다를 수 없다.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보다도 생명 진입이다. 위에서 말한 것들을 익히는 것은 사람이 체험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함이다. 소양을 키우는 것은, 너에게 사람의 본성과 본질에 대해 알게 하기 위함이다. 그런 것을 알라고 하는 것은 주로 사람의 영적 생명의 성장과 성품의 변화를 위함이다. 너는 옷을 차려입을 줄 알고, 자신을 꾸밀 줄 알고, 식견과 지혜를 갖추고 있을 수도 있지만 어느 날 너에게 사역을 맡기면 너는 그 사역을 해낼 수 없을 것이다. 그러니 너는 소양을 키움과 동시에 해야 하는 일이 무엇인지 알아야 한다. 너를 변화시키는 것이 목적이고, 소양을 높이는 것은 부차적인 일이다. 소양을 키우지 않으면 안 된다. 하지만 너의 성품을 변화시키지 못하는 것은 더욱 안 될 일이다. 이 두 가지는 어느 하나도 소홀히 해서는 안 된다. 네가 정상 인성을 갖췄다고 해서 힘 있게 증거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너에 대한 요구는 그렇게 간단하지 않다.

소양을 키워 정상 인성에 걸맞는 이성과 생활을 갖추고 생명 진입이 있고 난 후에야 변화와 간증을 논할 수 있다. 어느 날 네가 간증할 때, 인성 생활의 변화와 하나님에 대한 앎, 이 두 가지를 함께 논해야 진정한 간증이라 할 수 있고 너의 수확이라 할 수 있다. 인성의 표면적인 변화만 있고, 내면에 앎이 없으면 안 된다. 내면에 앎과 진리가 있으나 정상 인성으로 사는 삶을 소홀히 해서도 안 된다. 오늘 너에게 역사함은 다른 사람에게 보여 주기 위함이 아니라, 너를 변화시키기 위함이니, 너는 너 자신을 변화시키는 일에만 집중하면 된다. 네가 매일매일 쓰고 듣기만 하고, 그 외의 생활이 없다면 이 또한 안 될 일이다. 모든 분야에 진입해야 한다. 너는 성도의 정상적인 생활을 해야 한다. 많은 자매들은 아가씨처럼 꾸미고, 형제들은 도련님이나 나리처럼 꾸미며 성도의 품위를 완전히 잃어버렸다. 소양을 키우는 일은 겸해서 해나가도록 하고, 정말 중요한 일은 먹고 마시는 일이다.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지 않으면 소양을 키워 봤자 쓸모가 없다. 그러면 배운 것이 헛되지 않겠느냐? 그러니 이 두 가지를 꼭 함께 해나가야 한다. 너에 대한 요구 중에 왜 하나님에 대한 앎을 포함시키겠느냐? 다 앞으로 있을 사역의 결실을 위함이 아니겠느냐? 네가 정복된 후에는 체험을 간증할 수 있어야 한다. 겉으로는 정상 인성을 갖춰 놓고 네 체험을 입으로 표현하지 못한다면 안 될 일이다. 정상적인 영적 생활을 하면서 정상 인성을 갖춰야 하니, 정상 인성의 여러 일은 겸해서 하면 된다. 바닥을 쓰는 일에 특별한 훈련이 필요하느냐? 식사할 때 젓가랏질도 1시간이나 연습한다면 더욱 안 될 일이다! 정상 인성은 식견, 이성, 양심, 인격을 포함하고 있다. 이 몇 가지 측면에서 정상 수준에 도달하면, 네 인성은 합격이다. 정상인의 모습, 하나님을 믿는 사람다운 모습이면 된다. 그 이상의 외교를 할 정도의 높은 요구가 아니라 정상인이 되라는 것이다. 정상인의 이성, 사물을 꿰뚫어 보는 능력을 갖추고, 최소한 정상인으로 보여야 한다는 말이다. 지금 너에게 건목수생처럼 무리한 요구를 하는 것이 아니다. 그것은 다 네가 할 수 있는 것이다. 쓸모없는 말과 쓸모없는 사역은 너에게 하지 않는다. 네 생활에서 묻어나는 추태, 보여지는 추태들을 반드시 벗어 버려야 한다. 너희는 사탄에 의해 타락하여 사탄의 독소가 너무나 많다. 그러한 사탄의 타락 성품을 벗어 던지라고 하는 것이지, 너에게 고위급 인사나 유명인이나 위대한 인물이 되라고 요구하는 것이 아니다. 이는 의미 없는 요구이다. 너희가 원래 가지고 있는 것에 기반해 너희에게 사역한다. 사람에 대한 요구에는 정도라는 것이 있다. 지금 모든 사람에게 국가 간부처럼 되라고 하고, 국가 간부처럼 말하도록 훈련시키거나, 산문가나 소설가처럼 말하도록 훈련시킨다면, 이는 옳은 방법도 아니고, 너희가 그렇게 될 수도 없다. 너희의 소양에 따라, 최소한 지혜롭고 격식 있게 말하고, 의사 전달을 정확하고 이해할 수 있게 한다면 요구에 도달한 것이다. 최소한 식견과 이성을 갖췄다면 된 것이다. 지금 중요한 것은 사탄에 의해 타락한 성품과 네가 부리는 추태를 벗어 버려야 하는 것이다. 이것들을 벗어 버리지 않고서 무슨 최고의 이성과 식견을 논하겠느냐! 많은 이들이 지금 시대가 변했다며, 겸손과 인내를 중히 여기지 않는다. 이들에게는 사랑이 전혀 남아 있지 않으며, 성도의 품위도 사라졌다. 이들은 그릇되기 그지없다! 어디 정상 인성이 있으며, 어디에 가서 간증을 하겠느냐? 식견이고, 이성이고 찾아볼 수 없다. 물론 일부 실천은 잘못된 부분이 있어 고쳐야 한다. 과거 틀에 박힌 영적 생활과 무감각하고 우둔한 모습들은 바뀌어야 한다. 하지만 바뀐다는 것이 곧 방탕하고, 육체를 방종하라는 말이 아니다. 하고 싶은 말이라고 아무렇게나 떠들어선 안 된다! 정상인의 언행이란 말에 조리가 있고, 맞으면 맞다고, 틀리면 틀리다고 하고, 사실에 부합하고 적절하며, 속이지 않고 거짓말을 하지 않는 것을 말한다. 성품 변화에 관해, 정상인이라면 어느 수준까지 다다를 수 있는지 알아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너는 실제로 들어갈 수 없다.

이전 말씀:실행 (8)

다음 말씀:모압 후손을 구원하는 의의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