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제1편

나의 말을 본 모든 사람이 정말로 나의 말을 받아들였느냐? 너희는 정말 나를 알고 있느냐? 정말로 순종하게 되었느냐? 진심으로 나를 위해 헌신하고 있느냐? 정말로 나를 위해 큰 붉은 용 앞에서 강하고 힘 있게 증거하였느냐? 너희의 충성심은 정말 큰 붉은 용을 부끄럽게 할 정도가 되느냐? 내 말의 시련이라야 교회를 정결케 하고, 나를 진심으로 사랑하는 사람을 택하는 목적을 달성할 수 있다. 내가 이렇게 역사하지 않는다면 어느 누가 나를 알 수 있겠느냐? 어느 누가 내 말에서 나의 위엄과 진노를 느끼고, 나의 지혜를 알 수 있겠느냐? 나는 일을 시작한 이상 반드시 완성한다. 사람의 폐부를 감찰하는 것도 나다. 솔직히 말해서, 나를 완전히 아는 사람은 단 한 명도 없다. 그래서 내가 말로 모든 이를 인도하고, 새로운 시대로 이끄는 것이다. 궁극적으로 나는 말로 내 모든 사역을 완성하여 진심으로 나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을 내 나라에 복속시키고, 나의 보좌 앞에서 살아가게 할 것이다. 지금의 상황은 예전과는 다르다. 나의 사역은 또다시 새로운 출발점에 서 있다. 새로운 출발점에 선 만큼 새로운 방식을 사용할 것이다. 즉, 나의 말을 보고 또한 생명으로 받아들인 사람은 모두 나의 나라에 있는 사람이다. 나의 나라에 있으니 내 나라의 백성이다. 내 말의 인도를 받았기에 백성이라고 불리지만, 이는 ‘아들’이란 호칭과 다를 것이 없다. 내 나라의 백성이 된 이상 모든 사람이 나의 나라에서 충성을 다하고, 본분을 이행해야 한다. 나의 행정을 위반하는 자는 모두 나의 징벌을 받을 것이다. 이는 내가 모든 사람에게 하는 충고이다.

오늘날은 새로운 방식을 택하고 있으니 예전의 일을 다시 언급할 필요가 없다. 하지만 나는 “나는 말을 하면 반드시 책임을 지고, 책임지는 이상 반드시 이루며, 아무도 바꿀 수 없다.”라는 말을 한 적이 있다. 이는 절대적인 사실이다. 예전에 한 말이든, 앞으로 하게 될 말이든, 하나하나 다 이루어질 것이고, 모든 사람이 이를 알게 될 것이다. 이것이 내가 말하고 사역하는 원칙이다. 교회 건축 사역이 완성되었으므로 지금은 교회 건축 시대가 아니라 하나님나라가 성공적으로 건축될 때이다. 하지만 너희가 여전히 땅에 있으므로 땅에 있는 사람의 모임은 계속해서 ‘교회’라고 부른다. 그러나 잘 세워진 교회인 만큼 그 본질은 예전과는 다르다. 그래서 나는 하나님나라가 땅에 임했다고 하는 것이다. 아무도 내 말의 근원을 헤아리지 못하고, 내가 말하는 목적을 알지 못했을 것이나 오늘 내가 이렇게 말함으로써 너희는 크게 깨닫게 될 것이다. 누군가는 대성통곡할 것이고, 누군가는 이것이 내가 말하는 방식일까 봐 염려할 것이다. 낡은 관점을 고수하며 나의 일거수일투족을 살피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그때 나를 원망하거나 대적한 것을 후회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나의 이름을 떠나지 않았거니와 오늘날 소생하게 되었다며 속으로 기뻐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나의 말에 ‘들볶여’ 모진 고통을 겪느라 맥을 못 추고, 내가 말하는 방식을 바꾸어도 나의 말을 거들떠볼 마음의 여유가 없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나에게 원망의 말을 퍼붓거나 의구심을 가져 본 적이 없을 정도로 충성을 다하고 있으며, 오늘날 해방받는 행운을 얻어 나에게 더없는 감사의 마음을 느끼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정도의 차이는 있겠지만 모든 사람이 위의 상황에 해당될 것이다. 하지만 과거는 과거일 뿐이다. 오늘날에 이른 이상 더는 과거에 미련을 가질 필요가 없고, 미래를 고민할 필요도 없다. 사람이 현실을 거슬러 내가 인도하는 대로 행하지 않는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수 없을뿐더러 괴로움만 자초하게 될 것이다. 온 우주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 중에 내가 결정하지 않는 일은 단 하나도 없다. 내 손에 달려 있지 않은 일이 있느냐? 내가 말하면 그대로 이루어진다. 사람 중에 나의 뜻을 바꿀 수 있는 자가 있느냐? 땅에서 세운 나의 언약으로 가능하겠느냐? 그 무엇도 내 계획이 진행되는 것을 막을 수 없다. 나는 한순간도 나의 일을 행하지 않거나 나의 경영을 계획하지 않은 적이 없다. 사람 중에 참견할 수 있는 자가 어디 있다는 말이냐? 내가 친히 모든 것을 다스리는 것이 아니냐? 오늘 이 경지에 들어선 것도 나의 계획과 예상대로 된 것이다. 이는 내가 일찍이 예정해 놓은 것이다. 너희 중에 이 단계를 꿰뚫어 볼 수 있는 사람이 있느냐? 나의 백성은 나의 음성을 들을 것이고, 진심으로 나를 사랑하는 사람은 나의 보좌 앞으로 돌아오게 될 것이다!

1992년 2월 20일

이전:내용 소개

다음:제2편

관련 내용

  • 성품이 변하지 않으면 하나님과 적이 된다

    수천 년 패괴된 사람들은 모두 무감각하고 우둔해졌으며, 하나님을 대적하는 악마가 되었다. 게다가 인간이 하나님을 거역한 역사(歷史)는 ‘사기(史記)’에 기록되었으며, 또한 패역한 행위는 사람 스스로도 다 말할 수 없을 정도가 되었다. 그 원인은 사탄에 의해 너무 심하게…

  • 제19편

    사람은 내 말을 삶의 근원으로 삼아야 한다. 이것은 사람의 책무다. 사람은 반드시 내가 하는 모든 말에 대해 자기 몫을 세워야 한다. 그러지 않으면 멸망을 자초하고 스스로 난처한 상황을 불러오게 될 것이다. 사람이 나를 알지 못하기 때문에 자기가 가지고 있는 폐품을 내…

  • 교회 생활과 실생활에 관하여

    사람은 모두 교회 생활을 통해서만 변화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마치 실생활에서는 변화될 수 없는 것처럼 교회 생활을 통하지 않으면 변화가 생길 수 없다고 생각한다. 너희는 여기에 어떤 문제가 있는지 알겠느냐? 예전에 나는 하나님을 실생활 속으로 들어오게 해야 한다는 말…

  • 말세의 그리스도만이 사람에게 영생의 말씀을 줄 수 있다

    생명의 도는 아무나 갖출 수 있는 것도 아니고, 누구나 쉽게 얻을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생명은 오직 하나님에게서만 비롯되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 오직 하나님만이 생명의 본질과 생명의 도를 지니고 있다. 따라서 하나님만이 생명의 근원이자 끝없이 솟아나는 생명수의 원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