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2편

전능하신 하나님의 행사는 크도다! 기묘하도다! 놀랍도다! 일곱 나팔이 울리고 일곱 우레가 치며 일곱 대접이 쏟아질 것이니, 의심할 여지 없이 곧 공개적으로 나타날 것이다. 하나님의 사랑은 날마다 우리에게 임한다. 오직 전능하신 하나님만이 우리를 구원할 수 있다. 복을 얻거나 화를 입는 것이 전부 그에게 달려 있으니 우리 사람은 누구도 그것을 정하지 못한다. 온 마음을 바치는 자는 반드시 큰 복을 얻을 것이고, 목숨을 보전코자 하는 자는 목숨을 잃을 것이다. 만사와 만물이 전부 전능하신 하나님의 손안에 있다. 더는 발걸음을 멈추지 말라. 천지가 크게 변하면 사람은 숨을 수 없다. 그저 비통에 차서 슬피 울 뿐, 다른 선택의 여지가 없다. 현재의 성령 사역을 따르라. 어디까지 진행되었는지는 각자가 마음속으로 분명히 알아야지, 더는 다른 사람이 일깨워 줄 필요가 없다. 이제 늘 전능하신 하나님 앞으로 돌아가 그에게 모든 것을 구해야 한다. 그는 분명 너에게 계시해 줄 것이고, 결정적인 때에 너를 지켜 줄 것이다. 두려워하지 말라! 그가 이미 너의 온 몸과 마음을 점유했다. 그의 보호와 보살핌이 있는데 무엇을 두려워하느냐? 오늘날 하나님의 뜻이 곧 이루어질 것이니 두려워하는 자는 손해를 볼 것이다. 네게 허언을 하는 것이 아니다. 영의 눈을 떠야 한다. 하늘이 일시에 변한다 한들 두려울 것이 무엇이냐? 그가 손을 조금만 움직여도 천지가 바로 파괴될 것인데, 사람이 걱정한들 무슨 소용이 있단 말이냐? 모든 것이 하나님 손안에 있지 않으냐? 그가 천지가 변하라고 하면 변하고 우리에게 온전케 되라고 하면 우리는 온전케 된다. 그러니 사람은 걱정할 필요 없이 담담하게 앞으로 나아가라. 하지만 늘 깨어 있도록 하여라. 하늘이 일순간에 변할 수 있다! 육적인 눈은 아무리 크게 떠도 아무것도 볼 수 없다. 어서 깨어나라.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고 그의 공사가 준공되며 그의 계획이 성공했다. 또한 그의 아들들이 완전히 보좌에 이르렀다. 이들은 전능하신 하나님과 함께 만국 만민을 심판할 것이다! 교회를 핍박하고 하나님의 아들을 박해한 사람은 중형을 받을 것이다. 이는 분명한 사실이다! 반면, 하나님께 진심을 바치고 모든 것을 지켜 온 자는 하나님이 영원토록 변함없이 사랑할 것이다!

이전: 제41편

다음: 제43편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너는 종착지를 위해 충분한 선행을 예비해야 한다

나는 너희들 가운데서 많은 사역을 했고, 물론 이런저런 말들도 했다. 하지만 늘 나의 말과 사역이 내가 말세에 사역하는 목적을 완전히 실현하지는 못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내가 말세에 행하는 사역은 어떤 사람들이나 누구 한 사람을 위한 것이...

하나님의 사역과 사람의 사역

사람의 사역에서 성령의 역사는 얼마만 한 부분을 차지하고, 사람의 체험은 얼마만 한 부분을 차지하느냐? 사람은 아직까지도 이 문제에 대해 모른다고 할 수 있다. 사람은 성령이 역사하는 원칙에 대해 알지 못하기 때문이다. 내가 말하는 사람의 사역이란...

내용 소개

‘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은 그리스도가 하나님 자신의 신분으로 선포한 제2부 말씀이다. 1992년 2월 20일부터 1992년 6월 1일까지 총 47편의 말씀을 선포하였다. 이 부분은 말씀하는 방식이나 내용, 그리고 하나님이 보는 시각까지...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