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제41편

교회에 생긴 문제에 대해 항상 그렇게 근심하지 말라. 교회 건축 과정에는 착오가 생기는 것을 면하기 어렵다. 하지만 그런 일이 생기면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고 냉정해야 한다. 내가 너희에게 말하지 않았느냐? 내 앞에서 많이 간구하면 너에게 내 뜻을 나타낼 것이다. 교회는 내 심장이자 궁극의 목적인데, 내가 사랑하지 않을 수 있겠느냐? 너희들은 무서워하지 말라. 교회에 이런 일이 생기는 것은 모두 내가 허락한 것이다. 일어나서 나를 위해 말하라. 만사 만물에는 모두 보좌의 허락이 있고 거기에 내 뜻이 있음을 믿어라. 제멋대로 교제를 나누면 문제가 생길 수 있는데, 너는 그 결과를 생각해 본 적이 있느냐? 이러면 사탄이 빈틈을 파고든다. 늘 내 앞에 오너라. 솔직하게 말해, 현재 무슨 일을 하든 내 앞에 오지 않는다면 아무것도 성사하지 못한다. 너희가 나를 이렇게 하도록 만든 것이다.

낙심하지 말고 연약해지지 말라. 나는 너에게 드러낼 것이다. 나의 나라로 가는 길은 그리 순탄하지 않다. 세상에 그렇게 쉬운 일이 있겠느냐! 손쉽게 복을 얻고 싶은 거냐? 오늘날 사람마다 고통스러운 시련이 있다. 그렇지 않으면 너희가 나를 사랑하는 마음이 강렬해지지 않고 진정으로 나를 사랑하지 않을 것이다. 아주 작은 환경일지라도 사람마다 이겨 내야 한다. 단지 정도만 다를 뿐이다. 환경이 바로 내 축복이다. 자주 내 앞에서 무릎 꿇고 축복을 간구하는 이가 얼마나 되느냐? 바보 같은 자식들아! 언제나 좋은 말만 축복이라고 생각하고 고난은 축복이라고 생각하지 않는구나. 나의 고난에 동참하는 자는 나의 즐거움에도 분명 동참할 것이다. 그것은 내 약속이고 내가 너희에게 주는 축복이다. 먹고 마시며 누리기만 하면 된다. 어둠이 지나면 곧바로 광명이다. 동트기 전의 하늘이 가장 어둡다. 이 순간만 지나면 점차 밝아져 태양이 떠오를 것이다. 두려워하거나 겁내지 말라. 나는 오늘 내 아들을 위해 강력한 뒷받침이 되고 내 아들을 위해 권세를 잡는다.

교회의 일에 대해 항상 책임을 회피하려 하지 말라. 진심으로 내 앞으로 가져오면 길이 있다. 그런 작은 일로 무서워하고 당황하며 난처해하느냐? “늘 나를 가까이하라!”라고 내가 여러 번 말했다. 내가 너희에게 시킨 일을 제대로 행했느냐? 내 말을 곰곰이 생각해 본 적이 몇 번이나 되느냐? 그러니 분명한 깨달음이 없는 것이다. 이는 스스로 자초한 것이 아니냐? 남 탓을 하면서 자신은 미워하지 않느냐? 일을 망쳐 놓고서도 여전히 진지하게 대하지 않고 대강 넘어가려 한다. 내 말을 중시해야 한다.

말을 잘 듣고 순종하는 자는 큰 복을 받는다. 교회에서 굳게 서서 나를 증거하고 진리를 견지하며, 맞는 것은 맞다고 틀린 것은 틀리다고 해야지 옳고 그름을 혼동해서는 안 된다. 사탄과는 싸워야 하고, 그것을 철저히 물리쳐 다시는 일어서지 못하게 해야 한다. 나에 대한 증거는 모든 것을 내걸고 지켜라. 이것이 너희가 일을 하는 근본 취지이니 잊어서는 안 된다. 너희는 지금 믿음이 부족하고 분별력이 없어 나의 말과 나의 뜻을 늘 알지 못할 뿐이다. 하지만 조급해하지 말라. 모두 나의 순서가 있다. 네가 조급해하면 착오가 생기기 마련이다. 내 앞에서 많은 시간을 들여라. 육적인 먹고 입는 것은 중시하지 말고, 늘 내 뜻을 찾아야 한다. 그러면 내가 너에게 내 뜻을 보여 줄 것이다. 너는 점차 모든 일에서 내 뜻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그래야 내가 모든 사람에게서 가로막힘이 없이 행할 수 있고 내 마음이 흡족해진다. 너희는 나와 함께 영원히 복을 받을 것이다!

이전:제40편

다음:제42편

관련 내용

  • 너는 살아난 사람인가?

    정상 인성으로 살아가게 되었을 때, 온전케 되었을 때 네가 예언을 말할 수 없을지라도, 오묘한 비밀을 말할 수 없을지라도 네가 드러내고 살아 내는 것에는 사람의 모습이 있게 된다. 하나님은 사람을 창조하였지만, 사람은 사탄에 의해 패괴되어 ‘죽은 사람’이 되었다. 그러…

  • 성품이 변하지 않으면 하나님과 적이 된다

    수천 년 패괴된 사람들은 모두 무감각하고 우둔해졌으며, 하나님을 대적하는 악마가 되었다. 게다가 인간이 하나님을 거역한 역사(歷史)는 ‘사기(史記)’에 기록되었으며, 또한 패역한 행위는 사람 스스로도 다 말할 수 없을 정도가 되었다. 그 원인은 사탄에 의해 너무 심하게…

  • 성공 여부는 사람이 가는 길에 달려 있다

    많은 사람들이 훗날의 종착지나 일시적인 향유를 위해 하나님을 믿는다. 다듬어지는 과정을 전혀 거치지 않은 사람에게 하나님을 믿는 것이란 온전케 되기 위한 것이나 피조물의 본분을 이행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천국에 가기 위한 것이자 상을 받기 위한 것이다. 다시 말하면, …

  • 제4편

    내 앞에서 나를 섬기는 백성들은 과거를 돌이켜 보아야 한다. ‘나에 대한 사랑에 불순물이 섞여 있지는 않았느냐? 나를 향한 충성심이 순수했느냐? 나에 대한 인식이 참된 것이 맞느냐? 너의 마음에 나의 자리가 얼마나 되느냐? 다 차지하였느냐? 내 말이 너희에게서 얼마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