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7편

너희는 내 앞에서 실로 믿음이 부족하고, 늘 자기 자신에 의지해 일을 처리한다. “너희가 일을 처리할 때는 항상 나와 함께해야 한다!”라고 말했건만, 패괴된 너희는 늘 나의 말을 귓전에 스치는 바람으로 여긴다. 오늘날의 삶은 말씀의 삶이다. 말씀이 없으면 생명도 없고 체험도 없으며, 믿음은 더욱이 말할 필요도 없다. 믿음은 말씀 안에 있기에 늘 하나님의 말씀에 집중하면 모든 것이 생긴다. 생명이 자라지 않을까 걱정하지 말라. 생명은 자라게 되어 있다. 사람이 걱정한다고 자라는 것이 아니다.

너희는 늘 조급해하고, 나의 지시를 듣지 않으며, 항상 나의 발걸음을 앞서고 싶어 한다. 이것은 무엇이냐? 사람의 야심이다. 무엇이 하나님에게서 비롯된 것이고 무엇이 너희 자신에게서 비롯된 것인지 확실히 구분해야 한다. 내 앞에서 열심은 절대 인정받지 못한다. 나는 너희가 시종일관 충성을 다해 끝까지 나를 따르기를 바란다. 너희는 열심으로 하는 것이 하나님께 충성하는 것으로 생각한다. 눈먼 사람들아! 어째서 늘 내 앞에 와서 구하지 않고 혼자서 헛되이 애쓰는 것이냐? 똑똑히 알아야 한다! 오늘날 역사하는 이는 사람이 아니라 모든 것을 주재하는 유일한 참하나님, 전능자이다! 절대 소홀히 하지 말고 늘 너희가 소유한 것을 지켜야 한다. 나의 날이 가까웠기 때문이다. 이 중요한 시기에 아직 정신을 차리지 못했단 말이냐? 아직 꿰뚫어 보지 못했단 말이냐? 여전히 세상에 연연하며 단절하지 못하니, 그 이유가 무엇이냐? 진심으로 나를 사랑하느냐? 마음을 꺼내어 내게 보여 줄 수 있느냐? 자신을 온전히 내게 바칠 수 있느냐?

내 말을 많이 묵상하여 확실히 깨달아야 한다. 흐리멍덩하게 굴거나 이리저리 망설여서는 안 된다. 내 앞에서 시간을 많이 들여 나의 순수한 말을 많이 이해하여라. 내 마음을 오해해선 안 된다. 내가 뭐라고 말하면 좋겠느냐? 사람은 마음이 너무 강퍅하고, 관념이 너무 많다. 늘 대충 넘기면 그만이라고 여기며, 언제나 자신의 생명을 갖고 장난치려 한다. 바보 같은 녀석아!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 지금은 노는 데에 정신 팔 때가 아니다. 눈을 뜨고 지금이 어느 때인지 보아라. 태양이 곧 지평선 너머에서 떠올라 대지를 환하게 비출 것이니 눈을 크게 뜨고 보아야 한다. 대충 건성으로 넘겨서는 안 된다.

이렇게 큰 일을 너희는 이렇게 가벼이 대하다니! 내 마음은 몹시 조급하다. 그러나 내 마음을 헤아리고 나의 선한 권고와 충고를 들을 수 있는 자가 몇이나 되느냐! 임무는 막중한데 나를 위해 이 중임을 분담해 줄 수 있는 자가 몇이나 되느냐! 아직도 그런 태도를 보이다니! 예전보다는 얼마간 진보했다지만 계속 그 수준에 머물면 되겠느냐? 나는 아주 빠른 걸음으로 앞을 향해 나아가고 있는데, 너희가 그런 속도로 어떻게 오늘날의 빛을 따라오고 내 발걸음을 따라올 수 있겠느냐? 더는 망설이지 말라. 나의 날은 더 이상 지체되지 않는다고 너희에게 거듭 강조했었다!

오늘의 빛은 어디까지나 오늘의 것이니, 어제와도 내일과도 비교할 수 없다. 새로운 계시와 새로운 빛은 나날이 강해지고 밝아진다. 더는 멍하니 있지도, 어리석게 굴지도, 옛것을 고집하지도 말라. 내 시간을 계속 지체시키거나 헛되이 낭비해선 안 된다.

깨어 있으라! 깨어 있으라! 내게 많이 간구하고 내 앞에서 시간을 많이 들이면 반드시 모든 것을 얻을 것이다! 그렇게 하면 반드시 모든 것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이전: 제36편

다음: 제38편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길 … 3

나는 삶 속에서 언제나 몸과 마음을 완전히 하나님께 바치기를 원한다. 그렇게 해야 내 양심이 가책을 느끼지 않고 평안을 찾기 때문이다. 생명을 추구하는 한 사람으로서 먼저 마음을 완전히 하나님께 바쳐야 하는데, 이것은 선결 조건이다. 나는...

백성들아! 환호하라!

사람은 나의 빛 속에서 다시 광명을 보고, 나의 말 속에서 누릴 것을 얻는다. 나는 동방에서 왔고 동방에서 빛을 발한다. 내가 영광의 빛을 발할 때 만국이 밝게 비취고, 모든 것이 비취어 어둠에 남겨지는 것이라곤 없다. 하나님나라에서 백성과 하나님이...

하나님을 모르는 사람은 모두 하나님을 대적하는 사람이다

하나님 사역의 근본 취지가 무엇인지, 하나님이 사람에게서 어떤 성과를 이루고자 하는지, 사람에 대한 하나님의 뜻이 도대체 무엇인지, 이는 하나님을 따르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파악해야 할 것들이다. 현재 모든 사람은 하나님의 사역에 대한 인식이...

하나님나라시대는 말씀 시대이다

하나님나라시대(역주: 왕국시대)에 하나님은 말씀으로 시대를 열고, 말씀으로 사역의 방식을 바꾸며, 말씀으로 전체 시대의 사역을 행한다. 이것이 말씀 시대에 하나님이 사역하는 원칙이다. 하나님은 성육신하여 각기 다른 위치에서 말씀함으로써 사람에게...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