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하나님의 양은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제3장 반드시 하나님의 3단계 역사 방면의 진리를 인식해야 한다

관련된 하나님 말씀:

『인류를 경영하는 사역은 모두 세 단계로 나뉜다. 다시 말해, 인류를 구원하는 사역은 모두 세 단계로 나뉜다. 이 3단계 사역에 창세의 사역은 포함되지 않고 율법시대의 사역과 은혜시대의 사역, 하나님나라시대(역주: 왕국시대)의 사역만 포함된다. 세상 창조는 전 인류를 탄생시키는 사역이지 구원하는 사역이 아니다. 그것은 인류 구원과 무관하다. 창세 때의 인류는 사탄에 의해 패괴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래서 인류를 구원하는 사역을 행할 필요가 없었다. 인류를 구원하는 사역은 인류가 사탄에 의해 패괴된 뒤에야 시작된 것이다. 그러므로 인류를 경영하는 사역 또한 인류가 패괴된 뒤에야 시작된 것이다. 다시 말해, ‘경영’은 구원 사역의 시작으로 말미암아 있게 된 것이지 창세 사역에 따라서 있게 된 것이 아니다. 인류에게 패괴 성품이 생기고 나서야 경영 사역이 있게 되었다. 그러므로 인류를 경영하는 사역에는 세 부분만 포함되는 것이지, 절대 네 단계나 네 개 시대가 아니다. 이것이야말로 정확한 설명이다. 마지막 시대에 이르러 경영 사역은 이미 모두 끝났다. 경영 사역이 끝났다는 것은 전 인류를 구원하는 사역이 이미 완전히 마무리되었음을 의미한다. 이로써 인류는 일단락을 짓는다. 전 인류를 구원하는 사역이 없다면 경영 사역도 존재하지 않고 3단계 사역도 존재하지 않는다. 인류가 타락한 데다가 한시라도 빨리 구원할 필요가 있었기에 여호와는 창세 사역을 끝내고 율법시대의 사역을 시작했다. 그리하여 비로소 인류를 경영하는 사역, 다시 말해 인류를 구원하는 사역이 시작되었다. ‘인류를 경영한다’에 내포된 뜻은 막 창조한(패괴되지 않은) 사람을 땅에서 살도록 인도한다는 것이 아니라, 사탄에 의해 패괴된 인류를 구원한다는 것이다. 다시 말해, 패괴된 인류를 변화시킨다는 것이다. 이것이 ‘인류를 경영하는 것’에 내포된 뜻이다. 창세 사역은 인류를 구원하는 사역에 포함되지 않는다. 그러므로 인류를 경영하는 사역은 창세 사역을 포함하지 않고, 창세를 제외한 3단계 사역만 포함한다. 인류를 경영하는 사역을 알려면 반드시 3단계 사역의 역사(歷史)를 알아야 한다. 이는 구원받을 사람이라면 누구나 마땅히 알아야 하는 것이다.』

―<말씀ㆍ3단계 사역을 아는 것이 하나님을 아는 길이다> 중에서

『경영 사역은 인류 때문에 생긴 것이다. 즉, 인류가 있어서 생긴 것이지 인류가 있기 전이나 태초에 천지 만물을 창조했을 때 생긴 것이 아니다. 모든 사역에서 사람에게 이로운 실행이 없다면, 즉 하나님이 패괴된 인류에게 적합한 요구를 하지 않는다면(그가 행하는 사역에 사람에게 적합한 실행의 길이 전혀 없다면) 그 사역을 경영이라고 할 수 없다. 모든 사역에서 패괴된 인류에게 어떻게 실행하라고 요구만 하고 하나님은 아무런 일도 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그의 전능이나 지혜를 조금도 나타내지 않는다면, 하나님이 사람에게 얼마나 높게 요구하든, 사람들 가운데서 얼마나 오래 생활하든, 사람은 그의 성품을 조금도 알지 못한다. 그렇다면 그와 같은 사역을 경영이라고 하는 것은 더욱 불가능하다. ‘경영’이라는 이 사역을 간단하게 해석하면, 하나님의 사역과 그에게 얻어진 모든 사람이 그의 인도로 행하는 모든 사역을 말한다. 그런 사역을 ‘경영’이라고 총칭할 수 있다. 즉, 하나님이 사람들 가운데서 행하는 사역과 그를 따르는 모든 사람이 그와 협력하는 것을 통칭하여 ‘경영’이라고 한다. 여기에서 하나님의 사역은 ‘이상’이라고 하고, 사람의 협력은 ‘실행’이라고 한다. 하나님 사역의 단계가 높아질수록(이상의 단계가 높아질수록) 그의 성품이 사람에게 더 많이 공개되고, 사람의 관념과는 더 부합하지 않는다. 마찬가지로 사람의 실행과 협력 수준 또한 더 높아진다. 사람에 대한 요구가 높아질수록 하나님의 사역은 사람의 관념에 더 부합하지 않고, 그에 따라 사람에 대한 시련의 정도와 사람이 달성해야 하는 기준 역시 더 높아진다. 사역이 끝날 때면 모든 이상이 완전해지고, 사람의 실행에 대한 요구 역시 모두 완전무결한 상태에 이르게 된다. 그때는 바로 각기 부류대로 나뉠 때이다. 사람이 알아야 할 것을 이미 사람에게 모두 공개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이상이 최고조에 이를 때는 사역도 그에 따라 막바지에 이르고, 사람의 실행 역시 절정에 이르게 된다고 하는 것이다. 사람의 실행은 하나님의 사역에 근거하고, 하나님의 경영 또한 사람의 실행과 협력에 의해야만 완전히 나타나게 된다. 사람은 하나님의 사역을 나타내는 존재이고, 전체 경영 사역의 사역 대상이며, 또한 전체 경영의 산물이다. 하나님 자신의 사역만 있고 사람의 협력이 없다면, 하나님은 전체 사역의 결정체로 삼을 만한 것이 없게 된다. 그렇게 되면 하나님의 경영은 아무런 의미가 없게 된다. 하나님이 사역하는 것 외에도 적합한 사역 대상을 택하여 하나님의 사역을 나타내고, 하나님의 전능하고 지혜로운 사역을 실증해야 한다. 그래야 하나님의 경영 목적을 이룰 수 있고, 모든 사역으로 사탄을 철저히 물리치는 목적도 이룰 수 있다. 그러므로 경영 사역에서 사람은 필수 불가결한 존재라고 하는 것이다. 사람은 하나님의 경영이 효과를 거두고 최종 목적을 이루게 할 수 있는 유일한 대상이다. 사람을 제외하고는 생명을 가진 그 어떤 생물도 그런 역할을 담당할 수 없다. 사람을 경영 사역의 진정한 결정체로 만들려면, 패괴된 인류의 온갖 패역을 반드시 벗겨 버려야 한다. 그러려면 시기에 따라 사람에게 적합한 실행을 요구하고, 하나님 또한 사람들 가운데서 그에 상응하는 사역을 해야 한다. 그렇게 해야 마지막에 경영 사역의 결정체가 된 사람들을 얻을 수 있다. 하나님이 사람들 가운데서 행하는 사역은 하나님 혼자 사역해서 자신을 증거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그의 사역에 적합한, 생기 있는 사람을 통해 그의 사역을 성취해야 한다. 하나님은 먼저 이들을 대상으로 사역한 후, 다시 이들을 통해 하나님의 증거가 나타나게 함으로써 피조물 가운데서 그를 증거한다. 그렇게 되면 하나님이 사역하는 목적이 이루어진다. 하나님이 홀로 사역하여 사탄을 물리치지 않는 까닭은 하나님이 피조물 가운데서 직접 자신을 증거하면 안 되기 때문이다. 그렇게 한다면 사람을 진심으로 탄복하게 할 수 없다. 반드시 사람에게 행한 사역으로 사람을 모두 정복해야만 피조물 가운데서 자신의 증거를 얻을 수 있다. 하나님만 계속 사역하고 사람이 협력하지 않거나 하나님이 사람에게 협력을 요구하지 않는다면, 사람은 영원히 하나님의 성품을 알 수 없고, 하나님의 뜻이 사람에게 알려질 수 없다. 그러면 경영 사역이라고 할 수 없다. 사람이 하나님의 사역을 알지 못한 채 혼자 노력하고 추구하고 애쓴다면, 그것은 장난하는 것이다. 성령의 역사가 없다면 사람이 하는 일은 바로 사탄이 하는 짓이고, 모두 거역하는 것이자 악을 행하는 것이다. 패괴된 사람이 행하는 것은 모두 사탄을 연출하는 것이며, 하나님의 마음과 합하는 것은 하나도 없다. 모두가 사탄을 나타내는 것이다. 모든 말씀은 이상과 실행이라는 두 부분을 벗어나지 않는다. 사람은 이상을 바탕으로 실행과 순종의 길을 찾아야 한다. 관념을 버리고 자신에게 없는 것을 얻으라는 것이다. 하나님은 사람이 그와 협력하고 그의 요구에 완전히 순종하기를 바라고, 사람은 하나님의 사역을 보고 그의 전능을 깨달으며 그의 성품을 알기 원하는 것이다. 결론적으로 이것이 바로 경영이다. 하나님과 사람의 결합이 바로 경영이며, 이것이 가장 큰 경영이다.』

―<말씀ㆍ하나님의 사역과 사람의 실행> 중에서

『하나님의 경영이란 이런 것이다. 무엇이 하나님이고, 무엇이 창조주인지, 하나님을 어떻게 경배해야 하고, 어째서 하나님께 순종해야 하는지 전혀 모르는 이런 인류를 사탄에게 내주어 사탄이 제멋대로 패괴시키게 한 뒤, 다시 사탄의 손아귀에서 인류를 단계적으로 빼앗아 옴으로써 사람이 완전히 하나님을 경배하고 사탄을 저버릴 수 있게 한다. 이것이 바로 하나님의 경영이다. 이런 이야기는 어쩌면 신화처럼 들리기도 하고 또 어쩌면 이해하기도 힘들어 보인다. 사람이 이것을 신화 같다고 생각하는 것은 수천 년 동안 사람에게서 얼마나 많은 일이 일어났는지 모르고, 또 이 광활한 우주 궁창에서 얼마나 많은 이야기가 생겨났는지 모르기 때문이다. 더욱이 사람의 육안으로는 이 물질세계 뒤에 숨어 있는 매우 기묘하고 무서운 세계를 전혀 볼 수 없기 때문이다. 사람이 이해하기 힘들다고 느끼는 것은 하나님이 인류를 구원하는 의의와 하나님의 경영 사역의 의의를 전혀 모르고, 하나님이 어떤 인류를 원하는지 모르기 때문이다. 하나님이 원하는 인류란 사탄에 의해 패괴되지 않은 아담과 하와 같은 인류일까? 그렇지 않다! 하나님의 경영은 바로 하나님께 경배하고 순종하는 인류를 얻기 위한 것이다. 그런 인류는 사탄에 의해 패괴되었으나 더 이상 사탄을 아비로 삼지 않고, 사탄의 추악한 몰골을 간파하여 내칠 수 있다. 또한 하나님 앞에 나아와 하나님의 심판과 형벌을 받고, 추악함과 거룩함의 차이를 알고, 하나님의 위대함과 사탄의 사악함도 알게 되었다. 그런 인류는 더 이상 사탄을 위해 힘쓰지 않고, 사탄에게 절하지도 사탄을 섬기지도 않는다. 그들은 진정으로 하나님께 얻어진 인류이기 때문이다. 이것이 바로 하나님이 인류를 경영하는 사역의 의의이다.』

―<말씀ㆍ사람은 하나님의 경영 안에 있어야 구원받을 수 있다> 중에서

이전:하나님이 시대마다 다른 이름을 취하시는 이유

다음:하나님의 3단계 사역의 근본 취지

관련 내용

  • 전능하신 하나님은 돌아오신 예수님

    관련된 하나님 말씀: 『예수는 여호와의 사역 이후에 성육신하여 사람들 가운데서 사역하였다. 예수의 사역은 독립적인 것이 아니라 여호와의 사역을 기반으로 한 것이고, 하나님이 율법시대를 끝내고 행한 새 시대의 사역이다. 마찬가지로 예수의 사역이 끝난 후 하나님은 다음 시…

  • 하나님의 성육신이 갖는 중요성

    관련된 하나님 말씀: 『이 육신이 인류에게 매우 중요한 것은 그가 사람이면서 더욱이 하나님이기 때문이고, 그가 평범한 육신을 가진 사람이 하지 못하는 사역을 할 수 있기 때문이며, 그가 땅에서 그와 함께 생활하는 패괴된 사람을 구원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똑같은 사람이지…

  • 성육신의 역사와 영의 역사의 차이

    관련된 하나님 말씀: 『하나님은 사람을 구원할 때 직접 영의 방식과 영의 신분으로 구원하지 않는다. 그의 영은 사람이 만질 수도, 볼 수도 없고 또 가까이 다가갈 수도 없기 때문이다. 영으로 직접 사람을 구원한다면 사람은 그의 구원의 은혜를 받지 못한다. 하나님이 창조…

  • 하나님이 정복 사역을 하시는 의의

    관련된 하나님 말씀: 『인류는 사탄에 의해 너무 심하게 패괴되어 하나님의 존재를 모르고 하나님을 경배하지 않게 되었다. 태초에 아담과 하와를 만들었을 때는 그들에게 여호와의 영광과 증거가 따랐지만 사람이 패괴되면서 영광과 증거가 사라졌다. 사람들이 모두 하나님을 거역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