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64 하나님이 하는 일은 모두 공의라

1. 인간의 관점에 비추어 하나님이 어떻다고 하는 것은 하나님을 아는 것이 아니다. 인간이 일을 바라보는 관점에는 진리가 없다. 하나님 본질과 성품이 무엇인지 너는 보아야 한다. 하나님이 행하거나 처리한 일의 표면적 현상으로 하나님의 본질을 바라보아서는 안 된다. 하나님은 성품이 공의로우니 어느 누구든 공평하게 대한다. 의인이라고 시련을 겪지 않아도 된다거나 의인이라고 보호하는 것도 아니다. 하나님은 네게 시련 줄 권리 있다. 이는 하나님 공의 성품의 발로. 하나님은 할 일을 할 뿐, 하나님의 성품은 공의롭다.

2. 공의는 공평과 합리가 아니다. 하나를 둘로 나눠 일한 만큼 분배하고, 일한 만큼 삯을 받고, 한 만큼 돌려받는 것이 공의가 아니다. 하나님을 증거한 욥을 하나님이 멸했다 해도, 이 역시 하나님의 공의다. 어째서 공의롭다 하겠는가? 사람이 보기에 사람의 관념에 맞는 일로 하나님을 공의롭다 말하기는 어렵지 않으나, 사람의 관념에 맞지 않고, 사람이 이해하기 힘든 일을 하나님 공의라 말하기는 너무나 힘든 일. 하나님의 본질은 공의다. 하나님 하는 일 사람이 알기란 쉽지 않으나, 하나님 하는 일은 모두 공의롭다. 사람이 다만 알지 못할 뿐이다.

3. 베드로는 자신을 사탄에게 넘긴 하나님께 뭐라고 했는가? “당신이 하시는 일을 사람이 알 수 없으나, 모두 당신의 선한 뜻이 있고, 공의가 그 안에 있나이다. 당신의 지혜로운 행사를 제가 어찌 찬미하지 않을 수 있나이까?” 하나님 하는 모든 일은 공의다. 비록 사람이 발견하지 못할지라도, 함부로 판단하지 말라. 네 눈에 불합리하거나 관념이 생기는 일을 두고 하나님을 공의롭지 않다고 한다면, 가장 비이성적인 짓이다. 베드로는 측량할 수 없는 일에 대해서도, 그 안에 하나님 지혜가 있고 하나님의 선한 뜻이 있다고 확신했다. 사람이 모든 일을 측량할 수는 없는 법. 사람이 측량할 수 있는 일은 거의 없다. 하나님 성품 알기란 정말 쉽지 않은 일이다.

―<말씀ㆍ3권 말세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ㆍ제3부> 중에서

이전: 963 그 누구도 하나님을 거스를 수 없다

다음: 965 하나님의 공의 성품을 너는 정말 아는가

클릭하세요! 하나님에게서 온 기쁜 소식이 당신과 당신의 가족에게 임할 것입니다.

관련 콘텐츠

850 하나님의 진실함과 사랑스러움

1하나님이 아담과 그 아내를 위하여가죽옷을 지어 입히셨다.하나님은 아담, 하와의 부모 신분으로 나타나셨다.하나님이 아담과 하와를 창조하신 후하나님은 그들을 동반자로 삼고아담, 하와의 유일한 가족이 되어그들의 생활을 보살펴 주셨다.그분의 진노와 위엄,...

256 하나님이 만물을 주재하시는 방식

1너는 이 세상에 태어난 순간부터 너의 직책 이행해 간다.하나님 예정에 따라 자신의 역할을맡고서 삶의 여정을 시작한다.너의 배경 어떠하든, 펼쳐질 여정 어떠하든세상 어떤 이도 하늘의 지배와 안배 피할 수 없고,자기 운명 좌우할 수는 없다.오직 그분,...

103 새 삶을 노래해

할렐루야! 찬양해, 전능하신 하나님!할렐루야! 늘 감사해, 전능하신 하나님!1말세 그리스도가 나타나시어말씀으로 우릴 심판하고 정결케 하시네.내 마음은 변화받고 하나님 사랑하는 새 삶을 누리네.진리 깨달으니 기쁘고 패괴 성품 버리니 자유롭네.오해...

396 사람에게 참된 믿음이 있기를 바라시는 하나님

1하나님은 사람에게 엄격하게 요구해 왔다.너의 충성에 조건이 있거나 속셈이 있다면하나님은 그 마음을 받지 않을 것이다.사람이 속셈 가지고 기만하거나 조건을 내밀며 얻어 내는 것을 하나님은 혐오한다.하나님은 사람이 변치 않는 마음으로한결같이 충성하길...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