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1001 하나님이 하는 일은 모두 공의라

1

인간의 관점에 비추어 하나님이 어떻다고 하는 것은

하나님을 아는 것이 아니니

인간이 일을 바라보는 관점에는 진리가 없노라

하나님 본질과 성품이 무엇인지 너는 보아야 한다

하나님이 행하거나 처리한 일의 표면적 현상으로

하나님의 본질을 바라보아서는 안 된다

하나님 성품은 공의로우니

어느 누구든 공평하게 대한다

의인이라고 시련을 겪지 않아도 된다거나

의인이라고 보호하는 것도 아니다

하나님은 네게 시련 줄 권리 있으니

이는 하나님 공의 성품의 발로

하나님은 할 일을 할 뿐

하나님은 그렇게 하지 않을 권리도

자신이 그 일을 처리할 권리도 있다

하나님 자신의 성품은 공의롭도다

2

공의는 공평과 합리가 아니다

하나를 둘로 나눠 일한 만큼 분배하고

일한 만큼 삯을 받고

한 만큼 돌려받는 것이 공의가 아니다

하나님을 증거한 욥을

하나님이 멸했다 해도

이 역시 하나님의 공의로다

어째서 공의롭다 하겠는가?

사람이 보기에 사람의 관념에 맞는 하나님을

공의롭다 말하기는 어렵지 않으나

사람의 관념에 맞지 하고

사람이 이해하기 힘든 일을

하나님 공의라 말하기는 너무나 힘든 일

하나님의 본질은 공의다

하나님 하는 일 사람이 알기란 쉽지 않으나

하나님 하는 일은 모두 공의니라

사람이 다만 알지 못할 뿐이다

3

베드로는 자신을 사탄에게 넘긴 하나님께

뭐라고 했느냐?

"당신이 하시는 일을 사람이 알 수 없으나

모두 당신의 선한 뜻이 있고

공의가 그 안에 있나이다

당신의 지혜로운 행사를

제가 어찌 찬미하지 않을 수 있나이까?"

하나님 하는 모든 일은 공의니라

비록 사람이 발견하지 못할지라도

함부로 판단하지 말지니

네 눈에 불합리하거나 관념이 생기는 일을 두고

하나님을 공의롭지 않다고 한다면

가장 비이성적인 짓이니라

베드로는 측량할 수 없는 일에 대해서도

그 안에 하나님 지혜가 있고

하나님의 선한 뜻이 있다고 확신했다

사람이 모든 일을 측량할 수는 없는 법

사람이 측량할 수 있는 일은 거의 없도다

하나님 성품 알기란 정말 쉽지 않은 일이다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 중에서

이전:베드로의 길을 어떻게 가야 하는가

다음:진리를 추구하지 않는 것은 바울의 길이라

관련 내용

  • 하나님은 사람을 구원하는 이상 철저히 구원한다

    1. 하나님은 사람을 창조한 후 이끌고 철저히 구원하여 완전히 얻으신다. 또 사람을 적합한 처소로 이끌어 간다. 사람을 창조하고 경영하는 이상, 사람의 운명과 앞날을 책임진다. 이것이 창조주가 하는 사역이다. 하나님이 사람의 앞날을 거두어 가는 것으로 정복 사역을 완성…

  • 예수를 본받으라

    1 예수는 자신의 타산 없이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며, 하나님의 부탁인 인류를 구속하는 사역 이루셨네. 하나님의 경륜을 중심으로 아버지 뜻을 구하며 기도하셨네. 그는 항상 구하며 기도하셨네. 예수처럼 육을 저버리고 하나님이 진 짐을 생각한다면, 하나님은 그를 섬길 수 …

  • 전능하신 하나님께 내 마음 드리리

    1. 내 마음 채워 주시는 감미로운 말씀. 내 마음 사로잡은 아름다운 사랑. 타락된 사람을 정결케 하는 기묘한 역사. 보좌 앞으로 인도하는 크나큰 구원. 광명과 참된 인생 주시는 그립고 사랑스러운 그분. 전능하신 하나님, 내 맘속에 계시는 당신. 사랑하는 이여, 내 마…

  • 심판과 형벌 속에서 본 하나님 사랑

    1 오, 하나님! 제가 온갖 시련과 환난 겪고 죽음의 문턱까지 갔지만, 당신을 진정 알게 되어 크나큰 구원 받았어요. 당신의 심판과 형벌, 징계가 없다면, 어두운 사탄 권세 아래 살아가게 될 거예요. 오, 하나님 구하오니, 저의 위안 거두지 말아 주세요, 몇 마디뿐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