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1 하나님이 하는 일은 모두 공의라

1

인간의 관점에 비추어 하나님이 어떻다고 하는 것은

하나님을 아는 것이 아니니

인간이 일을 바라보는 관점에는 진리가 없노라

하나님 본질과 성품이 무엇인지 너는 보아야 한다

하나님이 행하거나 처리한 일의 표면적 현상으로

하나님의 본질을 바라보아서는 안 된다

하나님 성품은 공의로우니

어느 누구든 공평하게 대한다

의인이라고 시련을 겪지 않아도 된다거나

의인이라고 보호하는 것도 아니다

하나님은 네게 시련 줄 권리 있으니

이는 하나님 공의 성품의 발로

하나님은 할 일을 할 뿐

하나님은 그렇게 하지 않을 권리도

자신이 그 일을 처리할 권리도 있다

하나님 자신의 성품은 공의롭도다

2

공의는 공평과 합리가 아니다

하나를 둘로 나눠 일한 만큼 분배하고

일한 만큼 삯을 받고

한 만큼 돌려받는 것이 공의가 아니다

하나님을 증거한 욥을

하나님이 멸했다 해도

이 역시 하나님의 공의로다

어째서 공의롭다 하겠는가?

사람이 보기에 사람의 관념에 맞는 하나님을

공의롭다 말하기는 어렵지 않으나

사람의 관념에 맞지 하고

사람이 이해하기 힘든 일을

하나님 공의라 말하기는 너무나 힘든 일

하나님의 본질은 공의다

하나님 하는 일 사람이 알기란 쉽지 않으나

하나님 하는 일은 모두 공의니라

사람이 다만 알지 못할 뿐이다

3

베드로는 자신을 사탄에게 넘긴 하나님께

뭐라고 했느냐?

"당신이 하시는 일을 사람이 알 수 없으나

모두 당신의 선한 뜻이 있고

공의가 그 안에 있나이다

당신의 지혜로운 행사를

제가 어찌 찬미하지 않을 수 있나이까?"

하나님 하는 모든 일은 공의니라

비록 사람이 발견하지 못할지라도

함부로 판단하지 말지니

네 눈에 불합리하거나 관념이 생기는 일을 두고

하나님을 공의롭지 않다고 한다면

가장 비이성적인 짓이니라

베드로는 측량할 수 없는 일에 대해서도

그 안에 하나님 지혜가 있고

하나님의 선한 뜻이 있다고 확신했다

사람이 모든 일을 측량할 수는 없는 법

사람이 측량할 수 있는 일은 거의 없도다

하나님 성품 알기란 정말 쉽지 않은 일이다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 중에서

이전: 그 누구도 하나님을 거스를 수 없다

다음: 1003 하나님의 공의 성품을 너는 정말 아는가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위대하고 고상한 하나님의 성품

1 하나님의 기쁨은 정의와 빛의 존재, 어둠과 사악의 멸망 때문이다. 그의 기쁨은 그가 인류에게 아름다운 삶과 빛을 가져오셨기 때문이다. 그의 기쁨은 정의로움의 상징, 모든 긍정적인 사물의 상징, 더욱이 상서로움의 상징이다. 하나님의 진노는 불의한...

하나님은 사람의 진실한 믿음과 사랑을 얻길 바라시네

하나님은 네가 그의 진실한 모습을 알게 될 때, 그와 더욱 가까워지길 바라시고, 사람에 대한 사랑과 보살핌을 진정으로 체험하길 바라신다네. 하나님께 마음 드리고, 더는 그를 추측하지도, 그를 의심하지도 않기를 바라신다네. 그는 진실함, 신실함,...

시련 속에서 믿음이 있어야 한다

1. 사람은 시련에서 연약하고 소극적이고 하나님 뜻이나 실행 길 알지 못해도 하나님 사역에 대한 믿음 있어야 한다. 욥은 연약하여 생일을 저주해도 주신 이도 여호와시요 거두신 이도 여호와이심을 부인하지 않았다. 하나님이 사람에게 어떠한 연단을 주시든...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