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64 하나님이 하는 일은 모두 공의라

1. 인간의 관점에 비추어 하나님이 어떻다고 하는 것은 하나님을 아는 것이 아니다. 인간이 일을 바라보는 관점에는 진리가 없다. 하나님 본질과 성품이 무엇인지 너는 보아야 한다. 하나님이 행하거나 처리한 일의 표면적 현상으로 하나님의 본질을 바라보아서는 안 된다. 하나님은 성품이 공의로우니 어느 누구든 공평하게 대한다. 의인이라고 시련을 겪지 않아도 된다거나 의인이라고 보호하는 것도 아니다. 하나님은 네게 시련 줄 권리 있다. 이는 하나님 공의 성품의 발로. 하나님은 할 일을 할 뿐, 하나님의 성품은 공의롭다.

2. 공의는 공평과 합리가 아니다. 하나를 둘로 나눠 일한 만큼 분배하고, 일한 만큼 삯을 받고, 한 만큼 돌려받는 것이 공의가 아니다. 하나님을 증거한 욥을 하나님이 멸했다 해도, 이 역시 하나님의 공의다. 어째서 공의롭다 하겠는가? 사람이 보기에 사람의 관념에 맞는 일로 하나님을 공의롭다 말하기는 어렵지 않으나, 사람의 관념에 맞지 않고, 사람이 이해하기 힘든 일을 하나님 공의라 말하기는 너무나 힘든 일. 하나님의 본질은 공의다. 하나님 하는 일 사람이 알기란 쉽지 않으나, 하나님 하는 일은 모두 공의롭다. 사람이 다만 알지 못할 뿐이다.

3. 베드로는 자신을 사탄에게 넘긴 하나님께 뭐라고 했는가? “당신이 하시는 일을 사람이 알 수 없으나, 모두 당신의 선한 뜻이 있고, 공의가 그 안에 있나이다. 당신의 지혜로운 행사를 제가 어찌 찬미하지 않을 수 있나이까?” 하나님 하는 모든 일은 공의다. 비록 사람이 발견하지 못할지라도, 함부로 판단하지 말라. 네 눈에 불합리하거나 관념이 생기는 일을 두고 하나님을 공의롭지 않다고 한다면, 가장 비이성적인 짓이다. 베드로는 측량할 수 없는 일에 대해서도, 그 안에 하나님 지혜가 있고 하나님의 선한 뜻이 있다고 확신했다. 사람이 모든 일을 측량할 수는 없는 법. 사람이 측량할 수 있는 일은 거의 없다. 하나님 성품 알기란 정말 쉽지 않은 일이다.

―<말세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ㆍ하나님의 공의 성품을 어떻게 인식해야 하는가> 중에서

이전: 963 그 누구도 하나님을 거스를 수 없다

다음: 965 하나님의 공의 성품을 너는 정말 아는가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902 하나님 자신의 신분과 지위

1하나님 그분은 창조주, 주재자,모든 만물 중 유일무이하신 분.인류와 영계의 어떤 피조물도그분의 신분과 지위를 대신할 수 없으리.만물 중에서 이런 신분과 권병, 만물을 주재하는 능력은 오직 한 분께만 있으며,그분은 유일하신 우리의 하나님.만물을...

907 진실로 구현된 창조주의 권병

1. 인류의 운명과 만물의 운명은 창조주의 주재와 아주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으며, 그의 지배와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 한마디로 인류의 운명과 만물의 운명은 창조주의 권병과 떼려야 뗄 수가 없는 관계다. 인류는 만물의 법칙 가운데 창조주의 지배와...

897 사람을 최대한 구원하시려는 하나님

1하나님의 구원 사역 동안에 한 사람도 버리지 않으시고, 구원받을 수 있는 사람들을 최대한 모두 구원하시네.하지만 성품이 바뀌지 못하거나 완전히 순종치 못하는 자는 모두 징벌의 대상이 된다네.말씀의 정복을 받아들이는 모든 자는구원의 기회를 여러 번...

329 사람의 진심을 원하시는 하나님

오늘날 사람이 하나님을 소중히 여기지 않아마음속에는 하나님의 자리가 없다.그러면 이후의 고난의 날에는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랑할 수 있겠는가?사람의 의로움은 여전히 볼 수도 없고만질 수도 없이 형체가 없는 것이다.하나님이 원하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