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76 하나님이 인간 세상의 고통을 겪는 깊은 의미

1. 성육신으로 행한 두 번의 사역은 이렇게 해야 완전해진다. 첫 번째 성육신부터 이번 성육신까지 두 번의 사역으로 인류의 일생의 고통과 사람 자신의 고통을 모두 지웠다. 인생의 생로병사, 그 고통은 어디에서 왔을까? 갓 지음 받은 인류에게는 그런 것이 없었다. 사탄이 사람을 유혹하고 사람의 육이 타락한 후에 생겨 났다. 육의 고통과 번뇌, 공허함 그리고 인간 세상의 처참한 일들은 모두 사람이 사탄에 의해 패괴된 후에 생겨 났다. 사람을 사탄 손에서 되찾아와 아름다운 종착지를 주기 위해 하나님은 반드시 이런 고통을 직접 겪어야 했다.

2. 지난날 성육신한 예수님은 은혜시대를 가져와 인류에게 긍휼과 자비를 베풀었고, 나중에 십자가에 못 박혀 사람의 모든 죄를 사하며 사람을 구속했다. 비록 하나님께 죄 사함을 받았지만, 인류는 이미 사탄에게 깊이 패괴된 탓에 아직도 죄성이 남아 여전히 죄를 짓고 하나님을 대적할 수 있다. 사람의 내면에 있는 일부 생각이나 혼의 것들도 사탄의 통제와 조종을 받을 수 있다. 그래서 너는 질병과 고뇌가 생기며, 자살 가능성도 생긴다. 너는 때로 세상의 처량함을 느끼고, 삶이 아무 의미가 없다는 생각을 할 수도 있다. 사람의 이러한 고통은 사탄의 통제하에 있으며, 이것이 사람의 치명적인 약점이다.

3. 사탄에 의해 패괴되고 유린당한 것들을 사탄은 계속 이용할 수 있다. 그것은 사탄이 잡은 약점이다. 그래서 하나님은 말세에 다시 육신을 입고 심판 사역을 한다. 정복 사역을 하는 동시에 육신을 입고 사람 대신 고통받는 것을 대가로 사람의 치명적인 약점을 없애고 해결한다. 인간 세상에서 겪는 고통을 대가로 사람을 되돌려 받으면, 사탄은 더 이상 사람의 약점을 잡지 못하고, 사람은 철저히 하나님께로 돌아간다. 이래야만 완전히 하나님께 속한 것! 그렇기에 성육신하여 인간 세상의 고통을 겪고 사람 대신 그 고통을 받는 것은 있으나 마나 한 일이 아니라 꼭 필요한 일이다!

―<말세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ㆍ하나님이 인간 세상의 고통을 경험하는 의의> 중에서

이전: 875 성육신 하나님이 사람을 대신해 고통받는 의의

다음: 877 크나큰 굴욕을 견디며 사람을 구원하시는 하나님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154 사랑하는 이여, 날 기다려 주소서

1나뭇가지에 걸린 달아, 내 사랑하는 이처럼 아름답구나.사랑하는 이여, 어디 계시나이까. 나의 흐느낌을 들으셨나이까.당신 말고 누가 내게 사랑 주리오.당신 말고 누가 날 걱정하리오.누가 날 마음에 담아 주리오.누가 내 생명 소중히 여겨 주리오.달아,...

938 위대하고 고상한 하나님의 성품

1하나님의 기쁨은 정의와 빛의 존재,어둠과 사악의 멸망 때문이다.그의 기쁨은 그가 인류에게 아름다운 삶과빛을 가져오셨기 때문이다.그의 기쁨은 정의로움의 상징,모든 긍정적인 사물의 상징,더욱이 상서로움의 상징이다.하나님의 진노는 불의한 사물이 인류를...

758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께 축복받는 자라

1진정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의 증인이고,하나님의 축복과 약속을 받는 자라.또한 하나님의 하나님의 지기이고,하나님과 함께 복을 누리는 자라.이런 사람은 영원히 살고, 영원히 하나님의 보호 아래서 사는 자라.진정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852 하나님은 사람을 가장 가까운 존재로 생각한다

하나님은 자신이 창조한 인류가 패괴됐든,하나님을 따를 수 있든, 자신과 가장 가까운 존재로 여겼지, 장난감으로 여기지 않았다.1하나님은 창조주, 인류는 피조물이라고 하신 말씀은신분의 차이가 있는 것처럼 들리지만,하나님이 인류를 위해 행한 것은 그...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