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76 하나님이 인간 세상의 고통을 겪는 깊은 의미

1. 성육신으로 행한 두 번의 사역은 이렇게 해야 완전해진다. 첫 번째 성육신부터 이번 성육신까지 두 번의 사역으로 인류의 일생의 고통과 사람 자신의 고통을 모두 지웠다. 인생의 생로병사, 그 고통은 어디에서 왔을까? 갓 지음 받은 인류에게는 그런 것이 없었다. 사탄이 사람을 유혹하고 사람의 육이 타락한 후에 생겨 났다. 육의 고통과 번뇌, 공허함 그리고 인간 세상의 처참한 일들은 모두 사람이 사탄에 의해 패괴된 후에 생겨 났다. 사람을 사탄 손에서 되찾아와 아름다운 종착지를 주기 위해 하나님은 반드시 이런 고통을 직접 겪어야 했다.

2. 지난날 성육신한 예수님은 은혜시대를 가져와 인류에게 긍휼과 자비를 베풀었고, 나중에 십자가에 못 박혀 사람의 모든 죄를 사하며 사람을 구속했다. 비록 하나님께 죄 사함을 받았지만, 인류는 이미 사탄에게 깊이 패괴된 탓에 아직도 죄성이 남아 여전히 죄를 짓고 하나님을 대적할 수 있다. 사람의 내면에 있는 일부 생각이나 혼의 것들도 사탄의 통제와 조종을 받을 수 있다. 그래서 너는 질병과 고뇌가 생기며, 자살 가능성도 생긴다. 너는 때로 세상의 처량함을 느끼고, 삶이 아무 의미가 없다는 생각을 할 수도 있다. 사람의 이러한 고통은 사탄의 통제하에 있으며, 이것이 사람의 치명적인 약점이다.

3. 사탄에 의해 패괴되고 유린당한 것들을 사탄은 계속 이용할 수 있다. 그것은 사탄이 잡은 약점이다. 그래서 하나님은 말세에 다시 육신을 입고 심판 사역을 한다. 정복 사역을 하는 동시에 육신을 입고 사람 대신 고통받는 것을 대가로 사람의 치명적인 약점을 없애고 해결한다. 인간 세상에서 겪는 고통을 대가로 사람을 되돌려 받으면, 사탄은 더 이상 사람의 약점을 잡지 못하고, 사람은 철저히 하나님께로 돌아간다. 이래야만 완전히 하나님께 속한 것! 그렇기에 성육신하여 인간 세상의 고통을 겪고 사람 대신 그 고통을 받는 것은 있으나 마나 한 일이 아니라 꼭 필요한 일이다!

―<말세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ㆍ하나님이 인간 세상의 고통을 경험하는 의의> 중에서

이전: 875 성육신 하나님이 사람을 대신해 고통받는 의의

다음: 877 크나큰 굴욕을 견디며 사람을 구원하시는 하나님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104 하나님께 얻어진 인류는 영원한 복을 누린다

1하나님의 사역은 단지 6천 년, 악한 자가 인류 다스리게 허락한 것도 단지 6천 년, 이제 때가 되었다.하나님은 이대로 지속되길, 시간이 지체되길 원치 않는다.하나님은 말세에 사탄을 크게 이겨 그의 모든 영광 되찾으며, 하나님께 속한 땅 위의 모든...

264 전능자의 비범함과 위대함

세상의 모든 것은 전능자의 생각 속에서, 눈 아래에서 아주 빨리 변하고 있다. 인류가 한 번도 들어 본 적 없는 것이 갑작스레 등장하는가 하면 오랫동안 지니고 있던 것이 부지불식간에 사라지기도 한다. 아무도 전능자의 행적을 헤아릴 수 없고, 전능자의...

475 가장 의의 있는 인생

너는 피조물이기에 마땅히 하나님을 경배해야 하고 의미 있는 인생을 추구해야 한다. 네가 사람이라면 마땅히 하나님을 위해 헌신하고 모든 고통을 감내해야 한다! 너는 자신이 지금 받고 있는 이 작은 고난을 마땅히 기쁘고 편한 마음으로 받아들여야 하고,...

1017 하나님이 주신 마지막 약속

1인류가 땅에서 참된 삶을 살게 될 때,모든 사탄 세력은 결박된다.사람은 땅에서 홀가분하게 살며,지금처럼 복잡하지 않을 것이다.사람, 가족, 사회의 관계는너무 복잡하고 고통스럽다!그러나 완전히 정복되면,사람의 마음과 생각은 바뀌게 된다.완전히...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