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의 마음 헤아릴 자 누구인가

1 사람은 일찍이 나의 따듯함을 체험하고 진실로 나를 섬겼으며, 내 앞에서 진실로 나에게 순종하며 나를 위해 모든 것을 했다. 하지만 지금은 그렇게 하지 못하고 단지 영 안에서 슬피 울기만 한다. 굶주린 이리에게 잡혀간 것처럼 눈이 빠지도록 나를 바라보며 끊임없이 부르짖지만 끝내 곤경에서 벗어나지 못한다.

2 예전에 사람이 내 앞에서 약속을 하고 바다와 산처럼 변하지 않겠다고 맹세하며 자신의 정으로 내 뜻에 보답하겠다고 했다. 사람이 일찍이 내 앞에서 눈물을 흘리며 통곡했는데, 통곡 소리에 가슴이 찢어지고 참기가 어려웠다. 사람의 의지 때문에 나는 늘 도움을 주었다. 사람이 수없이 내 앞에 와서 나에게 순종하니, 그 사랑스러운 모습을 잊기 어렵다. 수없이 나를 사랑하고 충정을 굽히지 않으니, 그 진실한 마음에 탄복한다.

3 수없이 죽음을 무릅쓰고 나를 사랑하니, 자기 자신보다 나를 더 사랑하는 진실함을 보고 나는 그 사랑을 받아들였다. 수없이 내 앞에 와서 자신을 바치고 나를 위해서는 죽음도 두려워하지 않으니, 나는 사람의 수심에 찬 얼굴을 어루만지고 자세히 살펴보았다. 나는 사람을 애지중지했던 적이 얼마나 많았는지 모르고, 원수를 대하듯 미워했던 적도 얼마나 많았는지 모른다. 그랬음에도 사람은 나의 마음을 여전히 알지 못하는 것이다.

4 사람이 비통해할 때 내가 위로해 주었으며, 연약할 때도 내가 붙잡아 주었다. 또 사람이 길을 잃었을 때 내가 그 길을 인도해 주었으며, 통곡할 때도 내가 눈물을 닦아 주었다. 하지만 내가 비통해할 때 누가 진심으로 나를 위로할 수 있겠느냐? 내가 애간장을 태울 때 누가 내 마음을 헤아릴 수 있겠느냐? 내가 상심할 때 누가 내 마음의 상처를 메워 줄 수 있겠느냐? 내가 사람을 필요로 할 때 누가 자진해서 나와 협력할 수 있겠느냐? 나에 대한 예전의 태도가 오늘날에는 되돌릴 수 없단 말이냐? 왜 사람의 기억에는 조금도 남아 있지 않는 것이냐? 왜 사람은 이런 것들을 모두 망각하였느냐? 이는 인류의 원수가 패괴시킨 까닭이 아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27편> 중에서

이전:모압 후손을 높여 주신 하나님

다음:어둠 속에서 떨쳐 일어나야 하리

관련 내용

  • 만국이 당신의 빛을 좇아

    1 당신은 넓은 마음으로 신음하는 인류를 품네. 펼치신 두 팔 위엄 있고, 그 눈빛은 밝게 빛나네. 무한한 사랑과 긍휼 속에 영광의 얼굴 다시 나타나고, 막막해진 이 세상에 만 갈래 빛 다시 찾아왔네. 악하고 타락된 세상, 구세주 다시 필요했네. 당신이 희망을 주시니,…

  • 가장 의의 있는 인생

    피조물은 하나님을 경배하고 의의 있는 인생을 추구해야 한다. 사람인 이상 하나님을 위해 헌신하고 모든 고통을 참아야 한다. 너는 이런 고통을 성실한 마음으로 기쁘게 받아들이고 욥과 베드로처럼 의의 있는 인생을 살아내야 한다. 너희는 바른길과 진취하기를 추구하는 사람들이…

  • 하나님이 주신 마지막 약속

    1. 인류가 땅에서 참된 삶을 살게 될 때, 모든 사탄 세력은 결박된다. 사람은 땅에서 홀가분하게 살며, 지금처럼 복잡하지 않을 것이다. 사람, 가족, 사회의 관계는 너무 복잡하고 고통스럽다. 그러나 완전히 정복되면, 사람의 마음과 생각은 바뀌게 된다. 완전히 정복되면…

  • 바리새인이 예수를 대적한 근본 원인

    1 바리새인이 예수를 대적한 근본 원인을 알고 싶은가? 바리새인의 본질을 알고 싶은가? 그들은 메시야에 대한 환상이 가득하며 생명과 진리는 추구하지 않은 채 메시야가 오실 거라고만 믿었다. 그들은 진리와 생명의 말씀을 모른 채 여전히 메시야를 기다린다. 2 어리석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