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마음 헤아릴 자 누구인가

1 사람은 일찍이 나의 따듯함을 체험하고 진실로 나를 섬겼으며, 내 앞에서 진실로 나에게 순종하며 나를 위해 모든 것을 했다. 하지만 지금은 그렇게 하지 못하고 단지 영 안에서 슬피 울기만 한다. 굶주린 이리에게 잡혀간 것처럼 눈이 빠지도록 나를 바라보며 끊임없이 부르짖지만 끝내 곤경에서 벗어나지 못한다.

2 예전에 사람이 내 앞에서 약속을 하고 바다와 산처럼 변하지 않겠다고 맹세하며 자신의 정으로 내 뜻에 보답하겠다고 했다. 사람이 일찍이 내 앞에서 눈물을 흘리며 통곡했는데, 통곡 소리에 가슴이 찢어지고 참기가 어려웠다. 사람의 의지 때문에 나는 늘 도움을 주었다. 사람이 수없이 내 앞에 와서 나에게 순종하니, 그 사랑스러운 모습을 잊기 어렵다. 수없이 나를 사랑하고 충정을 굽히지 않으니, 그 진실한 마음에 탄복한다.

3 수없이 죽음을 무릅쓰고 나를 사랑하니, 자기 자신보다 나를 더 사랑하는 진실함을 보고 나는 그 사랑을 받아들였다. 수없이 내 앞에 와서 자신을 바치고 나를 위해서는 죽음도 두려워하지 않으니, 나는 사람의 수심에 찬 얼굴을 어루만지고 자세히 살펴보았다. 나는 사람을 애지중지했던 적이 얼마나 많았는지 모르고, 원수를 대하듯 미워했던 적도 얼마나 많았는지 모른다. 그랬음에도 사람은 나의 마음을 여전히 알지 못하는 것이다.

4 사람이 비통해할 때 내가 위로해 주었으며, 연약할 때도 내가 붙잡아 주었다. 또 사람이 길을 잃었을 때 내가 그 길을 인도해 주었으며, 통곡할 때도 내가 눈물을 닦아 주었다. 하지만 내가 비통해할 때 누가 진심으로 나를 위로할 수 있겠느냐? 내가 애간장을 태울 때 누가 내 마음을 헤아릴 수 있겠느냐? 내가 상심할 때 누가 내 마음의 상처를 메워 줄 수 있겠느냐? 내가 사람을 필요로 할 때 누가 자진해서 나와 협력할 수 있겠느냐? 나에 대한 예전의 태도가 오늘날에는 되돌릴 수 없단 말이냐? 왜 사람의 기억에는 조금도 남아 있지 않는 것이냐? 왜 사람은 이런 것들을 모두 망각하였느냐? 이는 인류의 원수가 패괴시킨 까닭이 아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27편> 중에서

이전: 하나님이 가장 가슴 아파하는 일

다음: 누가 하나님의 마음 이해한 적 있는가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하나님이 베풀어 주신 가장 큰 복

1. 하나님의 말씀이 완전하게 되어 감에 따라 하나님 나라는 형체를 갖추고, 사람도 차츰 정상을 회복하는데, 땅에서 하나님 마음의 나라가 세워진다. 모든 자민(子民)은 하나님 나라에서 다 정상 사람의 삶을 회복한다. 오늘 너희는 하나님 앞에서 살고,...

너는 영생의 근원을 아는가

1. 땅과 하늘의 존재와 사람의 생명의 근원은 모두 다 하나님의 생명력에서 왔다. 생기 있는 어떤 것이든 하나님 주재를 초월할 수 없고 활력 있는 어떤 것이든 그분 권세 범위에 있다. 모두 하나님의 주관 속에서 살아야 하며 하나님의 권세 아래에...

하나님이 주신 마지막 약속

1. 인류가 땅에서 참된 삶을 살게 될 때, 모든 사탄 세력은 결박된다. 사람은 땅에서 홀가분하게 살며, 지금처럼 복잡하지 않을 것이다. 사람, 가족, 사회의 관계는 너무 복잡하고 고통스럽다. 그러나 완전히 정복되면, 사람의 마음과 생각은 바뀌게...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