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2 하나님이 사람들 마음속에서 보좌에 오를 때

1 정상인은 교활하고 간사한 성품이 없으며, 사람들과 정상적인 관계를 이루고, 독단적이지 않고, 속되거나 부패한 생활을 하지 않는다. 또한 모든 사람 앞에서 하나님을 높이고, 사람들 가운데 하나님의 말씀이 관통되게 한다. 사람들은 화목하게 함께 살며, 모두가 하나님의 돌봄과 보호 아래에서 살아간다. 땅에는 조화의 기운이 충만하고 사탄의 훼방이 없으며, 사람은 모두 하나님의 영광을 근본으로 삼을 수 있다. 이러한 사람들은 모두가 천사처럼 단순하고 활발하다. 하나님에게 원망의 말을 하지 않으며, 오로지 하나님이 땅에서 받을 영광을 위해 자신의 능력을 다한다.

2 “내가 사람들 마음속에서 보좌에 오를 때, 그때는 아들들과 백성들이 왕권을 잡을 때이다”라는 이 말씀은 하늘에서 하나님을 섬기는 것과 같은 복을 천사가 땅에서 누리는 때를 가리키는 것이다. 사람은 본래 천사의 영이 나타난 것이다. 그래서 하나님은 사람이 땅에 있어도 하늘에 있는 것과 같고, 땅에서 하나님을 섬기는 것이 천사가 하늘에서 직접 하나님을 섬기는 것과 같다고 한 것이다. 땅에 있는 날에 셋째 하늘의 복을 누린다고 하는 말의 참뜻이 바로 그것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의 비밀에 대한 해석ㆍ제16편> 중에서

이전: 하나님은 정직한 사람을 축복하시네

다음: 사람의 모든 행위는 하나님의 감찰 받아야 하리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위대하고 고상한 하나님의 성품

1 하나님의 기쁨은 정의와 빛의 존재, 어둠과 사악의 멸망 때문이다. 그의 기쁨은 그가 인류에게 아름다운 삶과 빛을 가져오셨기 때문이다. 그의 기쁨은 정의로움의 상징, 모든 긍정적인 사물의 상징, 더욱이 상서로움의 상징이다. 하나님의 진노는 불의한...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 사역으로 하나님을 알아 간다

1 말세에 하나님은 주로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신다 표적과 기사로 사람을 제압하여 탄복하게 하는 것이 아니다 그러면 하나님의 능력을 나타낼 수 없다 표적과 기사만 나타낸다면 하나님의 실제를 나타낼 수 없고 사람을 온전케 할 수도 없다 하나님은...

이곳의 하늘, 유달리 푸르도다

1 이곳에 하늘이 있도다, 새로운 하늘이 있도다! 온 땅은 향기로 가득하고, 공기도 신선하네. 성육신하신 하나님, 우리 가운데서 생활하시네. 진리로 말세의 심판 시작해 말씀으로 우리 타락함 드러내시네. 시련과 연단으로 우릴 정결케 하고 구원하시네....

사랑하는 이여, 날 기다려 주소서

1. 나뭇가지에 걸린 달아 내 사랑하는 이처럼 아름답구나. 사랑하는 이여, 어디 계시나이까. 나의 흐느낌을 들으셨나이까. 당신 말고 누가 내게 사랑 주리오. 당신 말고 누가 날 걱정하리오. 누가 날 마음에 담아 주리오. 누가 내 생명 소중히 여겨...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