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8 지위를 귀히 여김은 무슨 가치 있으리

1. 사람은 내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고, 내가 하는 일을 관찰하지 못하고, 빛 안에서 행하며 빛 비춤을 받아들이지 못한다. 사람은 한때 내 말을 소중히 했으나 사탄의 간계를 꿰뚫어 보지 못했고, 분량이 너무 작아 자신이 마음으로 원하는 일을 하지 못했다. 사람은 진심으로 나를 사랑한 적이 없다. 내가 사람을 높여 주었을 때 모든 사람은 스스로 자격이 없음을 느꼈으나 그로써 나를 만족게 하지 않았다. 그저 내가 준 ‘지위’를 두 손으로 받쳐 들어 자세히 연구했고, 나의 사랑스러움을 느끼는 것이 아니라 한결같이 지위의 복을 ‘탐할’ 뿐이었다. 이것이 바로 사람의 부족한 점 아니겠느냐?

2. 산이 움직일 때 네 ‘지위’ 때문에 너를 피해 돌아가겠느냐? 물이 흐를 때 사람의 ‘지위’ 때문에 앞으로 나아가는 것을 멈추겠느냐? 천지가 사람의 ‘지위’ 때문에 뒤집힐 수 있겠느냐? 나는 사람에게 거듭 긍휼을 베풀었지만 사람은 그저 ‘이야기’ 삼아 듣고, ‘소설’ 삼아 볼 뿐 아무도 아끼거나 귀하게 여기지 않았다. 내 말이 사람의 심금을 울리지 못한 것이냐? 내 말이 아무 효과도 없는 것이냐? 설마 내 존재를 믿는 자가 없는 것이냐? 사람은 자신을 사랑하지 않고, 사탄과 영합하여 내게 반격하며, 사탄을 자신의 ‘자산’으로 삼아 나를 섬긴다. 나는 사탄의 모든 간계를 간파해 땅에 있는 사람이 다시는 사탄에게 미혹당하지 않고, 사탄의 존재로 인해 나를 대적하지 않게 만들 것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22편> 중에서

이전: 347 사람의 원래 신분과 가치

다음: 349 이것은 전형적인 사탄의 형상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269 하나님은 너의 마음과 영을 찾고 계신다

1인류는 전능자의 생명 공급을 떠나 왜 사는지 모르지만또 죽음을 두려워하며도움받을 데 없고 의지할 데도 없는데,여전히 눈을 감으려 하지 않고영혼 지각이 없는 육체를 억지로 지탱하면서세상에서 되는대로 살고 있다.너는 이렇게 소망이 없고,그도 이렇게...

301 영원히 내 마음에 머물게 할래요

사계절 내내 함께해 주시는 하나님, 외로움 서려 있는 당신 얼굴 보니 가슴이 아려 오네요. 당신의 외로움과 슬픔 살피지 못했어요. 간곡한 말씀 앞에서도 깨닫지 못하고, 실망과 상처만 안겨 드리다 당신의 채찍질에 겨우 깨달았어요. 당신께 기대기만...

207 너는 영생의 근원을 아는가

1땅과 하늘의 존재와 사람의 생명의 근원은모두 다 하나님의 생명력에서 왔다.생기 있는 어떤 것이든 하나님 주재를 초월할 수 없고활력 있는 어떤 것이든 그분 권병 범위에 있다.모두 하나님의 주관 속에서 살아야 하며,하나님의 권세 아래에 귀복해야...

183 성육신 하나님이 나타낸 권병과 능력

1‘말씀이 육신 되다’ 이 사실 이루시러 하나님이 땅에 오셨네.하나님 육신을 통해 말씀나타내시네, 나타내시네.그다음, 그 모든 말씀은천년하나님나라시대에서 이루어지리.말씀은 모두 볼 수 있는 실상이 되리.조금도 차이 없이 그것을 보게 되리.이는 하나님...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