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3 하나님 영광의 날을 소중히 여겨야 하리

1. 사람은 내가 오는 것을 귀하게 여기지 않고 내 영광의 날도 소중히 여기지 않는다. 또한 내 형벌을 달갑게 받아들이려 하지 않고, 더욱이 나의 영광을 내게 돌려주려 하지도 않으며, 악한 자의 독소를 버리려 하지도 않는다. 사람은 나의 영광이 인류를 떠났을 때 인류가 얼마나 큰 어둠에 빠지게 될지 모르고, 나의 날이 전 인류에게 임했을 때 인류의 날이 노아의 날보다 훨씬 지내기 어려울 거라는 사실도 모른 채, 여전히 이렇게 나를 기만하며, 만면에 웃음을 띠고 있다. 내 영광이 이스라엘을 떠났을 때 이스라엘이 얼마나 캄캄했는지 모르고, 동이 틀 때 칠흑같이 어두운 밤이 얼마나 견디기 어려웠는지 망각했기 때문이다. 해가 다시 숨고 어둠이 다가오면 사람은 다시 어둠 속에서 슬피 울며 이를 갈 것이다.

2. 너희는 내 영광이 이스라엘을 떠났을 때, 이스라엘 사람들이 마주한 고난의 날이 참으로 견디기 힘들었다는 것을 잊었느냐? 지금은 너희가 나의 영광을 보는 때이며, 또한 나와 더불어 영광의 날을 함께 보내는 때이다. 그러나 내 영광이 이 더러운 땅을 떠날 때, 사람은 어둠 속에서 슬피 울 것이다. 지금은 내가 사역하는 영광의 날이고, 또한 인류에게 고난을 면케 해 주는 날이다. 나는 사람과 함께 고난과 고통의 날을 보내지 않으며, 오직 인류를 철저히 정복하고 인류의 악한 자를 완전히 쳐부수기만 하기 때문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진정한 ‘사람’은 어떤 사람인가> 중에서

이전: 992 사람에 대한 하나님의 세 가지 충고

다음: 994 하나님은 사람이 인생의 정상 궤도로 나아가도록 인도하고 있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852 하나님은 사람을 가장 가까운 존재로 생각한다

하나님은 자신이 창조한 인류가 패괴됐든,하나님을 따를 수 있든, 자신과 가장 가까운 존재로 여겼지, 장난감으로 여기지 않았다.1하나님은 창조주, 인류는 피조물이라고 하신 말씀은신분의 차이가 있는 것처럼 들리지만,하나님이 인류를 위해 행한 것은 그...

222 너희는 진리를 받아들이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1예수의 재림은 진리를 받아들이는사람에게는 큰 구원이고,진리를 받아들이지 못하는 사람에게는정죄받는 증거가 된다.너희는 자신의 길을 선택해야 한다.성령을 모독하거나 진리를 저버리지 말고무지하고 교만한 사람이 되지 말며성령의 인도에 순복해야 한다.성령의...

902 하나님 자신의 신분과 지위

1하나님 그분은 창조주, 주재자,모든 만물 중 유일무이하신 분.인류와 영계의 어떤 피조물도그분의 신분과 지위를 대신할 수 없으리.만물 중에서 이런 신분과 권병, 만물을 주재하는 능력은 오직 한 분께만 있으며,그분은 유일하신 우리의 하나님.만물을...

657 시련 속에서 믿음이 있어야 한다

1. 시련을 겪는 과정에서 사람이 연약해지거나 소극적이 되거나, 하나님의 뜻을 깨닫지 못하거나 실행의 길에 대해 잘 알지 못하거나 하는 것은 다 정상이다. 하지만 결론적으로 너는 하나님의 사역에 대해 믿음이 있어야 하고, 욥처럼 하나님을 부인하지...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