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영광의 날을 소중히 여겨라

1 사람은 내가 오는 것을 귀하게 여기지 않고 내 영광의 날도 소중히 여기지 않는다. 또한 내 형벌을 달갑게 받아들이려 하지 않고, 더욱이 나의 영광을 내게 돌려주려 하지도 않으며, 악한 자의 독소를 버리려 하지도 않는다. 나의 영광이 인류를 떠나면 인류가 얼마나 큰 어둠에 빠지게 될지도 모르고, 나의 날이 전 인류에게 임하면 인류의 날이 노아의 날보다 훨씬 지내기 어렵다는 사실도 모른 채, 여전히 이렇게 나를 기만하고 있고, 만면에 웃음을 띠고 있다. 그 까닭은 사람이 내 영광이 이스라엘을 떠났을 때 이스라엘이 얼마나 캄캄했는지를 모르기 때문이며, 동이 틀 때면 칠흑같이 어두운 밤이 얼마나 견디기 어려웠는지를 망각하기 때문이다. 해가 다시 숨고 어둠이 다가오면 사람은 다시 어둠 속에서 슬피 울며 이를 갈 것이다.

2 너희는 내 영광이 이스라엘을 떠났을 때, 이스라엘 사람의 고난의 날이 참으로 견디기 힘들었다는 것을 잊었느냐? 지금은 너희가 나의 영광을 보는 때이며, 또한 나와 더불어 영광의 날을 함께 보내는 때이다. 내 영광이 이 더러운 땅을 떠날 때, 사람은 어둠 속에서 슬피 울 것이다. 지금은 내가 사역하는 영광의 날이고, 또한 인류에게 고난을 면케 해 주는 날이다. 왜냐하면 나는 사람과 함께 고난과 고통의 날을 보내는 것이 아니라, 인류를 철저히 정복하고 인류의 악한 자를 완전히 쳐부수기만 할 뿐이기 때문이다. 사람은 내 영광이 이스라엘을 떠났을 때 이스라엘이 얼마나 캄캄했는지를 모른다. 왜냐하면 사람은 동이 틀 때면 칠흑같이 어두운 밤이 얼마나 견디기 어려웠는지를 망각하기 때문이다. 해가 다시 숨고 어둠이 다가오면 사람은 다시 어둠 속에서 슬피 울며 이를 갈 것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진정한 ‘사람’은 어떤 사람인가> 중에서

이전: 지금 너희가 살아가고 있는 하루하루가 매우 중요하다

다음: 배반이 사람의 본성인 이유

우리는 어떻게 주님의 나타나심을 맞이하고 하나님의 발걸음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함께 탐구하며 이야기 나눠 보아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사람을 향한 하나님의 태도

1. 사람이 악으로 대적하면 하나님은 노하시지만, 참된 마음으로 회개하면 진노를 거두신다. 하지만 끝까지 맞서는 사람에게는 멸할 때까지 노하신다. 이것은 하나님 성품의 본질이다. 하나님의 자비와 하나님의 진노는 사람의 행동과 그를 향한 태도에...

너희에 대한 하나님의 희망을 느낀 적 있는가

1 이 아득한 세상에서 누가 하나님의 검열을 받았는가? 누가 하나님의 영이 하시는 말씀 들었는가? 너희 가운데 누가 욥인가? 누가 베드로인가? 하나님은 왜 욥과 베드로를 여러 번 언급하셨겠는가? 너희에 대한 하나님의 희망을 느낀 적 있는가? 이것을...

공의롭고, 전능하고, 실제적인 하나님

1 영원하신 참 하나님, 말씀으로 만물 창조하셨네. 말씀하신 대로 이뤄졌네. 진흙이 사람 되었네. 모든 생물 자양하사 하늘땅에 생기를 채워 주셨네. 율법 반포하고 기적 행하셨네. 삶을 인도하고 사람 돌보셨네. 악을 행하는 타락한 인류, 그 더러움...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