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 세상이 무너지고 바벨론이 황폐되고 있다

1. 온 우주 아래의 사람은 나의 날을 축하하고, 천사는 백성들 사이를 거닐고 있다. 사탄이 방해할 때, 천사는 하늘에서 섬기는 까닭에 언제나 내 백성을 도와준다. 천사는 인간의 연약함으로 인해 마귀에게 미혹되는 것이 아니라 어둠 세력의 침입이 있기에 오히려 그 짙은 안개 속에서 인생을 더 체험하게 된다. 모든 백성은 내 이름 아래 굴복하며, 이제까지 공개적으로 나를 대적한 자는 없었다. 천사의 사역으로 내 이름을 받아들였으니 모든 사람이 내 사역의 흐름 안에 있다.

2. 세상이 기울어지고 있도다! 바벨론이 마비되고 있도다! 종교계야! 어찌 땅에 있는 내 권병으로 인해 멸망하지 않겠느냐? 누가 감히 나를 거역하고 대적하겠느냐? 서기관이냐? 모든 종교 관원이냐? 땅에서 ‘권세를 잡고 있는’ 자들이냐? 천사냐? 나의 완벽함과 충만함을 축하하지 않는 자가 누구냐? 만민 가운데 나를 찬양하지 않고, 나로 인해 기뻐하지 않는 자가 누구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22편> 중에서

이전: 39 하나님은 사람을 새 시대로 데려가셨네

다음: 41 무너져 가는 세상, 형성되고 있는 하나님나라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657 시련 속에서 믿음이 있어야 한다

1. 시련을 겪는 과정에서 사람이 연약해지거나 소극적이 되거나, 하나님의 뜻을 깨닫지 못하거나 실행의 길에 대해 잘 알지 못하거나 하는 것은 다 정상이다. 하지만 결론적으로 너는 하나님의 사역에 대해 믿음이 있어야 하고, 욥처럼 하나님을 부인하지...

808 베드로는 하나님을 가장 잘 알았네

1베드로는 하나님께 충성하였네.하지만 절대로 불평 한번 하지 않았었네.욥과 모든 성도들보다 뛰어나네.사탄의 계략에도 하나님을 알려고 했네.하나님의 마음을 좇아 오랫동안 섬겼네.사탄은 그를 이용할 수 없었네.베드로는 하나님을 알았네, 가장 잘...

256 하나님이 만물을 주재하시는 방식

1너는 이 세상에 태어난 순간부터 너의 직책 이행해 간다.하나님 예정에 따라 자신의 역할을맡고서 삶의 여정을 시작한다.너의 배경 어떠하든, 펼쳐질 여정 어떠하든세상 어떤 이도 하늘의 지배와 안배 피할 수 없고,자기 운명 좌우할 수는 없다.오직 그분,...

246 하나님은 더 많은 사람들이 구원의 은혜를 얻기 바란다

1하나님은 많은 사람이 하나님의 말씀과 역사를 자세히 알아보며 이 중요한 메시지를 진지하고 경건하게 대하길 바라고,징벌받은 자들의 뒤를 따르지 말고참도인 줄 알고도 대적해 속죄제를 잃어버리는 바울이 되지 말기를 바란다.하나님은 많은 사람이 구원의...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