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사역과 진입 (1)

사람이 생명의 정상 궤도로 들어선 후 지금까지도 많은 일에 대해 분명하게 알지 못하고, 하나님의 역사와 사람이 해야 하는 많은 사역에 대해 잘 알지 못하고 있다. 한 가지 원인은 사람의 경험이 편향되며 이해하고 받아들이는 능력이 부족한 것이고, 또 하나의 원인은 하나님의 역사가 아직 사람을 그 정도까지 인도하지 않은 것이다. 이 때문에 많은 영적인 일들이 모든 사람에게 있어서 애매모호하기만 하다. 너희는 자신이 진입해야 하는 것에 대해 모호하고 잘 알지 못할 뿐 아니라 하나님의 역사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고 있다. 이것은 너희의 부족한 점이며 더욱이 모든 종교계 인사들의 커다란 허점이다. 사람이 하나님을 알지 못하는 가장 중요한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다. 그러므로 이 ‘허점’은 하나님을 추구하는 모든 사람의 ‘공통된 병’이다. 그 누구도 하나님을 알지 못하고, 그 누구도 하나님의 본래 모습을 보지 못했기 때문에 하나님의 사역이 산을 밀어내고 바다를 뒤집는 것처럼 어려워졌다. 얼마나 많은 사람이 하나님의 사역을 위해 헌신했던가, 얼마나 많은 사람이 하나님의 사역을 위해 버림 받았던가, 얼마나 많은 사람이 고통받다 죽었던가, 얼마나 많은 사람이 하나님에 대한 사랑의 눈물을 글썽이며 억울하게 죽었던가, 얼마나 많은 사람이 잔인무도하게 박해당했던가… 이런 비극이 모두 사람이 하나님을 알지 못한 탓에 일어난 것이 아닌가? 하나님을 알지 못하는 사람이 무슨 면목으로 하나님을 볼 수 있겠는가? 하나님을 믿으면서도 하나님을 핍박하는 사람이 무슨 면목으로 하나님을 볼 수 있겠는가? 이것들은 종교계만의 부족한 점이 아니라 너희와 그들의 공통점이다. 사람은 하나님을 믿으면서도 하나님을 알지 못하기 때문에 하나님을 경외하는 마음이 없고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마음도 없다. 심지어 어떤 이는 이 흐름 속에서도 개인적으로 상상하는 사역을 거창하게 행하고, 개인적인 요구와 사치스러운 욕망에 따라 하나님의 사역을 한다. 많은 이들이 제멋대로 허튼 짓을 하고 하나님의 지위는 아예 안중에도 두지 않은 채 하고 싶은 대로 한다. 이런 것이 모두 사람의 ‘사심’을 충분히 보여 주고 있지 않은가? 사람에게 기만 요소가 너무나 많음을 보여 주고 있지 않은가? 물론 사람이 매우 똑똑하기는 하지만 사람의 재능으로 어떻게 하나님의 사역을 대신할 수 있겠는가? 사람이 하나님의 부담을 헤아리기는 하지만 너무 이기적이어서는 안 된다. 사람의 행위가 그렇게 ‘대단한가’? 누가 백 퍼센트 확신할 수 있는가? 하나님을 증거하고 하나님의 영광을 이어받는 것은 하나님이 파격적으로 높이 올려 준 것일 뿐이다. 사람 자체로 어떻게 그런 자격이 있겠는가? 하나님의 사역이 이제 시작되고, 하나님의 말씀이 이제 시작되었는데 사람은 스스로 괜찮다고 여긴다면 이것은 망신을 자처하는 것이 아니겠는가? 사람은 깨달은 것이 너무 적다. 최고의 이론가나 언변이 뛰어난 연설가도 하나님의 풍부함을 모두 말할 수 없는데 하물며 너희들은 어떻겠는가? 너희 자신을 하늘보다 더 높게 생각하지 말고, 하나님에 대한 사랑을 추구하는 그 어떤 이성적인 사람보다도 낮게 생각해야 한다. 이것이 너희가 진입해야 할 길이다. 자신을 누구보다 낮게 보아야 한다. 그렇게 대단하게 높일 필요가 어디에 있는가? 너희는 긴 생명의 여정에서 이제 막 출발했다. 너희는 하나님의 팔밖에 보지 못했고 하나님의 전부를 완전히 보지 못했다. 너희는 하나님의 역사를 더 많이 보아야 하고 너희가 진입해야 할 것을 더 많이 발견해야 한다. 이는 너희의 변화가 너무 적기 때문이다.

하나님이 사람을 만들어 가고 사람의 성품을 변화시키는 것은 끝이 없는 사역이다. 사람은 부족한 것이 너무 많고 하나님이 요구한 기준에서 너무 떨어져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눈에 너희는 영원히 갓 태어난 아기이며, 하나님이 기뻐할 만한 요소가 많지 않다고 할 수 있다. 하나님의 손안에서 너희는 어쨌든 피조물이기 때문이다. 사람이 자기만족에 빠져 있는다면 하나님이 싫어하는 사람이 되지 않겠는가? 오늘날 너희가 하나님을 만족게 할 수 있다고 하는 것은 너희의 육체를 두고 하는 말이다. 그러나 하나님에 비하면 너희는 영원히 결투장의 패배자다. 사람의 육체는 승리한 적이 없다. 성령 역사의 전제가 있어야만 사람에게는 쓸 만한 부분이 있다. 사실 하나님이 창조한 만물 가운데 사람이 가장 미천하다. 비록 사람이 만물의 주인이기는 하지만 만물 가운데 사람만이 사탄에게 농락당하고, 사람만이 사탄의 온갖 수단에 의해 타락되어 자주권이 전혀 없다. 많은 사람이 사탄의 더러운 땅에서 살고 있을 뿐 아니라, 사탄에게 조롱당하고 사탄에게 죽을 만큼 농락당하고, 인간 세상의 풍파와 고난을 숱하게 겪었다. 하지만 사탄은 사람을 실컷 우롱한 후에 사람의 운명을 끝낸다. 이처럼 사람의 일생은 복잡하게 얽혀 한치 앞도 분간하기 힘든 탓에 하나님이 사람을 위해 미리 준비해 놓은 것을 한 번도 누리지 못한 채 사탄에게 만신창이가 되도록 유린당했다. 오늘날 사람은 더욱 지치고 활기가 없어 하나님의 사역에 관심을 가질 생각조차 없다. 사람이 하나님의 사역에 관심을 가질 생각이 없다면 사람의 체험은 영원히 불완전할 것이고, 사람의 진입은 영원히 공백일 것이다. 하나님이 땅에서 사역한 후 수천 년의 역사 속에서 인의(仁義)와 지조 있는 많은 이들이 하나님께 쓰임 받고, 하나님을 위해 한동안 사역했지만 하나님의 역사를 아는 이는 거의 없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하나님을 위하여 사역하는 동시에 하나님을 대적하는 역할을 했다. 사람이 하나님의 일을 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준 지위에 서서 사람의 일을 했기 때문이다. 그것을 사역이라고 할 수 있는가? 무엇으로 진입을 논하겠는가? 모든 사람이 하나님의 은혜를 매몰시켰다. 역대로 사역한 사람들 중에 진입한 사람이 아주 적고 하나님의 역사에 대한 인식을 전혀 이야기하지 않았다. 사람이 깨달은 하나님의 지혜가 너무 적었기 때문이다. 비록 많은 사람이 하나님을 섬겼지만 하나님의 위대함은 한 번도 보지 못했다고 할 수 있다. 그래서 사람은 다 자신을 ‘하나님’으로 삼아 다른 사람들에게 경배하게 했다.

하나님이 만물 가운데 얼마나 오랫동안 은밀하게 있었는지, 얼마나 오랜 세월 동안 안개 속에서 살펴보았는지, 얼마나 많은 낮과 밤에 셋째 하늘에서 살펴보았는지, 얼마나 오랜 세월 동안 사람들 가운데서 다녔는지, 얼마나 많은 겨울을 만인 위에 조용히 앉아 기다렸는지 알 수가 없다. 하나님은 누구에게도 모습을 나타낸 적이 없고 침묵했으며 조용히 떠났다가 소리 없이 돌아왔다. 누가 하나님의 본래 모습을 알 수 있는가? 하나님이 사람에게 말씀한 적도 없고 사람에게 모습을 보여 준 적도 없는데 사람이 하나님의 사역을 하는 것이 어디 그리 쉽겠는가? 하나님을 아는 것이 가장 어려운 일임을 왜 모르는가? 오늘날 하나님이 사람에게 말씀했지만 사람은 아직도 하나님을 알지 못한다. 사람의 생명 진입이 너무나 얕기 때문이다. 하나님이 보기에 사람은 하나님을 만날 자격이 전혀 없다. 사람이 하나님에 대해 아는 것이 너무 적고 하나님과의 관계가 너무 소원하다. 뿐만 아니라 사람이 하나님을 믿는 마음이 너무 복잡하고, 마음 깊숙한 곳에 하나님의 형상이 전혀 없어서 하나님의 심혈과 하나님의 사역이 모래 속에 파묻힌 금처럼 한 가닥의 빛도 낼 수 없다. 하나님은 이런 사람들의 소양과 마음 가짐, 관점에 매우 염증을 느낀다. 이해력이 부족하고 극도로 둔감하며 부패하고 속되고 노예근성이 너무 강한 데다가 나약하고 의지력도 없는 그들을 소나 말처럼 끌고 가야 한다. 영적인 진입과 하나님의 사역으로의 진입에 대해 아무 관심도 없고, 진리를 위해 고난받으려는 의지도 전혀 없다. 이런 사람이 하나님에 의해 온전케 되는 것이 말처럼 쉽겠는가? 그러므로 너희에게는 이 점에서부터 진입하고, 너희의 사역과 진입에서부터 하나님의 사역을 알아가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이전 말씀:하나님을 모르는 사람은 모두 그를 대적하는 사람이다

다음 말씀:사역과 진입(2)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