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는 것에 관하여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는 것은 하나님 말씀에 진입하는 가장 중요한 부분이고, 모든 사람이 지금 급히 진입해야 할 공과이다.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는 데에 진입하는 경로는 다음과 같다.

1. 마음을 겉면의 일에서 거두어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고, 전념하여 하나님께 기도한다.

2.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고,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고 누린다.

3. 평소에 혼자 마음으로 하나님의 사랑을 되새겨 보고 그리워하며, 하나님의 역사를 묵상한다.

먼저 기도하는 방면에서 시작하여라. 시간을 정해 마음을 전념하여 기도하고, 시간이 아무리 촉박하더라도, 일이 아무리 바쁘더라도, 어떤 일이 닥치더라도 날마다 정상적으로 기도하고 정상적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도록 하여라. 어떤 상황에서든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기만 하면 영 안에 특별히 누림이 있고, 또한 주위 인ㆍ사ㆍ물(人ㆍ事ㆍ物)에 방해받지 않으며, 평소에 마음으로 하나님을 그리워할 때 겉면의 일에 지장받지 않게 된다. 그렇게 되면 분량이 있는 것이다. 먼저 기도하는 방면에서 시작하여라. 하나님 앞에 안정하여 기도하면 가장 큰 효과가 있게 된다. 그런 다음,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면 하나님의 말씀에서 묵상을 통해 깨우침을 얻을 수 있고, 실행의 길을 찾을 수 있으며, 하나님이 말씀하는 목적이 무엇인지를 알게 되고, 터득하는 것이 좌우로 치우치지 않게 된다. 평소에 마음으로 정상적으로 하나님을 가까이하고, 하나님의 사랑을 그리워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할 수 있으면, 바깥 사물의 방해를 받지 않게 된다. 네가 마음을 일정한 정도까지 안정시킬 때면 조용히 생각하는 상태에 이르게 되어 어떤 상황에서든 속으로 하나님의 사랑을 그리워하고 하나님을 진실로 가까이할 수 있다. 나중에는 어느 정도까지 도달하게 되어 마음속에서 찬미가 흘러나오게 되는데 심지어 기도하는 것보다도 더 좋다. 그것은 일정한 분량이 있는 것이다. 앞에서 말한 그런 정형에 도달할 수 있으면, 너의 마음이 참으로 하나님 앞에서 안정되었음을 증명한다. 이것은 첫 단계의 기본기이다. 사람이 하나님 앞에 안정된 후에야 성령의 감동, 성령의 깨우침과 빛 비춤이 있을 수 있고, 하나님과 진실한 교통이 있을 수 있으며, 또한 하나님의 뜻과 성령의 인도를 더듬을 수 있다. 그러면 영 생활의 정상 궤도에 진입한 것이다. 하나님 앞에서 사는 것을 훈련하여 어느 심도에 이르게 되면, 자신을 배반할 수 있고 증오할 수 있으며 하나님의 말씀 속에서 살 수 있다. 그것은 참으로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킨 것이다. 사람이 자신을 증오할 수 있고, 자신을 저주할 수 있고, 자신을 배반할 수 있는 것은 하나님의 역사로 있게 된 효과이다. 사람은 이런 것을 해내지 못한다. 그러므로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는 것은 즉시 진입해야 할 공과이다. 어떤 사람들은 평소에 하나님 앞에 안정하지 못할 뿐만 아니라 기도할 때마저도 마음이 하나님 앞에 안정하지 못한다. 이것은 하나님의 기준과 너무 먼 것이다!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지 않고서 성령의 감동을 받을 수 있겠느냐? 하나님 앞에 안정하지 못한다면 한 사람이 오더라도 너의 마음을 끌어갈 수 있고, 다른 사람이 말하여도 너의 마음을 끌어갈 수 있으며, 다른 사람이 일하여도 너의 마음을 끌어갈 수 있다. 그렇다면 너는 하나님 앞에서 살고 있는 사람이 아니다. 만일 너의 마음이 참으로 하나님 앞에 안정된다면, 외부의 어떤 일에도 방해받지 않고, 어떤 인ㆍ사ㆍ물에도 점유되지 않는다. 이 방면에서 진입이 있다면, 소극적인 정형이나 사람의 관념, 처세 철학, 사람 사이의 비정상적인 관계, 마음과 생각 등등의 모든 부정적인 것들이 자연히 없어진다. 왜냐하면 네가 늘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하고, 마음으로 늘 하나님을 가까이하며, 마음이 늘 하나님의 현실적인 말씀에 점유되면, 소극적인 것들은 부지중에 없어지기 때문이다. 새로운 것과 긍정적인 것이 너를 점유하면, 낡은 것과 부정적인 것은 자리가 없게 된다. 그러므로 너는 그런 소극적인 것들을 중요시하지 말라. 그런 것은 너 자신이 애써 억제할 필요가 없다. 너는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을 중요시해야 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많이 먹고 마시고 누려야 하며, 하나님을 많이 찬양하고 찬미해야 하고, 하나님이 너에게 역사할 기회가 있게 해야 한다. 오늘날 하나님이 친히 사람을 온전케 하려 하고 너의 마음을 얻으려고 하기에 하나님의 영은 너의 마음을 감동시킨다. 네가 성령의 인도에 따라 하나님 앞에서 살게 되면 하나님을 만족게 한 것이다. 네가 하나님 말씀 속에서 사는 것을 중요시하고, 진리를 많이 교통하여 성령의 깨우침과 빛 비춤을 얻게 되면, 종교적인 관념이 없어지고 독선적이지 않고 잘난 척하지 않게 될 것이다. 그러면 너는 어떻게 하나님을 위해 헌신해야 하는지를 알게 될 것이고, 어떻게 하나님을 사랑하고 하나님을 만족게 해야 하는지를 알게 될 것이며, 하나님 외의 것들을 부지중에 깨끗이 잊어버리게 될 것이다.

하나님의 현재 말씀을 먹고 마시는 동시에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하고 하나님의 말씀으로 기도하는 것은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첫걸음이다. 네가 참으로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있다면, 성령의 깨우침과 빛 비춤이 너를 따르게 될 것이다.

모든 영 생활은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을 통해 도달하는 것이다. 기도함에 있어 하나님 앞에 안정해야 하는데, 그래야 성령의 감동을 받을 수 있다.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심에 있어 하나님 앞에 안정해야 깨우침과 빛 비춤이 있을 수 있고, 진정 하나님의 말씀을 인식할 수 있게 된다. 평소에 묵상하고, 교통하고, 마음으로 하나님을 가까이할 때, 하나님 앞에 안정해야만 진실하게 하나님과 가까워질 수 있고, 하나님의 사랑에 대해, 하나님의 역사에 대해 진실한 인식이 있을 수 있으며, 참으로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릴 수 있다. 네가 평소에 하나님 앞에 안정할수록 더욱 빛 비춤을 받을 수 있고, 또한 자신의 패괴 성정을 인식할 수 있으며, 자신에게 무엇이 결핍한지, 자신이 어떤 것에 진입해야 하는지, 어떤 기능을 해야 하는지, 어떤 방면에 결점이 있는지를 인식할 수 있다. 이것은 모두 하나님 앞에 안정하여 도달하는 것이다.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이 참으로 일정한 심도(深度)에 이른다면, 영 안의 심오한 비밀을 어느 정도 더듬을 수 있고, 하나님이 지금 너에게 하려는 것을 더듬을 수 있으며,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더 깊은 인식과 하나님 말씀의 정수(精髓)를 더듬을 수 있고, 하나님 말씀의 실질과 하나님 말씀의 소시(所是)를 더듬을 수 있으며, 실행의 길을 더욱 분명하고 더욱 정확하게 볼 수 있다. 영 안에 안정하는 것에 심도가 부족하다면, 그저 성령의 감동이 좀 있고 안에 힘이 있고 누림과 평안이 좀 있을 뿐 더 깊은 것은 더듬을 수 없다. 나는 사람이 온몸의 힘을 다하지 않는다면 나의 음성을 듣기 어렵고 나의 얼굴을 보기 어렵다고 말한 적이 있다. 이것은 모두 하나님 앞에 안정하여 어떤 심도에 이르는 것을 가리켜 말한 것이지 겉면으로 힘내는 것을 가리켜 말한 것이 아니다. 한 사람이 정말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있으면, 모든 세상적인 얽매임을 벗어 버릴 수 있고 하나님께 점유될 수 있다.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없는 사람은 확실히 모두 방탕하고 단속받지 않는 사람이다.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있는 사람은 모두 하나님 앞에서 경건한 사람이고, 하나님을 간절히 사모하는 사람이다.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사람이야말로 생명을 중요시하는 사람이고, 영 안의 교통을 중요시하는 사람이며, 하나님 말씀을 간절히 사모하는 사람이고, 진리를 추구하는 사람이다.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을 중요시하지 않는 사람,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을 실행하지 않는 사람은 모두 세상을 탐내는 허황된 사람이고, 모두 생명이 없는 사람이다. 그가 설사 하나님을 믿는다고 말할지라도 그것은 입에 발린 말이다. 하나님이 마지막에 온전케 할 사람과 만들 사람은 모두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있는 사람이다. 그러므로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사람은 큰 복을 받은 사람이라고 하는 것이다. 하루에 하나님 말씀을 먹고 마시는 시간이 아주 적고 바깥 사무에만 바쁘고 생명 진입을 중요시하지 않는 사람은 모두 외식하는 사람이므로 발전 전망이 없다. 하나님 앞에 안정하여 하나님과 진실한 교통을 할 수 있어야만이 하나님의 자민(子民)이다.

네가 하나님 앞에 와서 하나님 말씀을 생명으로 받아들이려면, 먼저 하나님 앞에 안정해야 한다. 네가 하나님 앞에 안정할 때에야 하나님은 너를 깨우쳐 주어 인식하게 한다. 사람이 하나님 앞에 안정할수록 더욱 하나님의 깨우침과 빛 비춤을 얻을 수 있다. 이런 것에는 다 사람의 경건과 믿음이 필요하다. 이런 것이 있어야 온전케 될 수 있다. 영 생활에 진입하는 기본기는 바로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이다. 네가 하나님 앞에 안정해야만 모든 영적인 훈련이 효과가 있게 된다.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킬 수 없으면 성령의 역사를 얻을 수 없다. 네가 무엇을 하든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킨다면, 너는 하나님 앞에서 살고 있는 사람이다. 네가 무엇을 하든 마음이 늘 하나님 앞에 안정되고 마음으로 하나님을 가까이하고 있다면, 그것은 네가 하나님 앞에 안정된 사람임을 증명한다. 다른 사람과 말할 때든, 길을 걸을 때든, “나는 마음으로 하나님을 가까이하고 있고, 마음이 겉면의 사물에 있지 않으며,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있다.”라고 말할 수 있다면, 너는 하나님 앞에 안정된 사람이다. 너의 마음을 밖으로 끌어갈 수 있는 일은 접하지 말고, 너의 마음을 하나님에게서 떠나게 할 수 있는 사람을 접하지 말라. 어떤 일이든 마음으로 하나님을 가까이하는 것을 방해할 수 있다면, 너는 그런 일을 내려놓고 하지 말거나 멀리하여라. 그러면 너의 생명에 더욱 유익하다. 지금은 성령이 크게 역사하는 때이고, 하나님이 친히 사람을 온전케 하는 때이다. 바로 이때 네가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없으면, 너는 하나님의 보좌 앞으로 돌아온 사람이 아니다. 네가 하나님 외의 일을 추구하면 하나님께 온전케 될 수가 없다. 오늘날 하나님의 이런 음성을 들을 수 있으면서도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없다면, 이런 사람은 모두 진리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이고, 하나님을 사랑하지 않는 사람이다. 너는 이때에 자기를 바치지 않고 어느 때를 기다릴 것이냐? 자기를 바친다는 것은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킨다는 것이다. 이것이 진실하게 바치는 것이다. 누가 지금 마음을 하나님께 진실하게 바친다면, 그는 하나님께 온전케 될 가망이 있다. 너는 어떤 일에서든 방해받아서는 안 되고, 너를 책망하고 훈계하든, 네가 좌절과 실패를 당하든, 언제나 너의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켜야 한다. 다른 사람이 너를 어떻게 대하든 너는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켜야 하고, 어떤 환경을 만나든, 환난이나 고통이나 핍박이나 갖가지 시련이 임하든 너는 마음을 언제나 하나님 앞에 안정시켜야 한다. 이것은 다 온전케 되는 길이다. 진정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사람이라야 하나님의 현실적인 말씀을 밝히 알 수 있으며, 성령이 빛 비추어 주고 깨우쳐 준 것을 더 정확하게 실행하고 또한 좌우로 치우치지 않게 되며, 하나님의 뜻을 더 분명하게 더듬어 섬김에 더욱 방향이 있게 할 수 있으며, 성령의 감동과 성령의 인도를 더 정확하게 더듬어 성령의 인도하에서 살 자신이 있게 된다. 이것은 진정 하나님 앞에 안정하여 도달한 효과이다. 사람이 하나님의 말씀을 밝히 알지 못하고, 실행할 길이 없고, 하나님의 뜻을 더듬지 못하고, 실행 원칙이 없는 것은 모두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목적은 하나님 말씀을 진지하게 대하고, 말씀에서 실제를 추구하고, 정확함을 추구하고, 명확함을 추구하여 마지막에 진리를 깨닫고 하나님을 아는 데에 이르는 것이다.

네가 마음을 항상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없다면, 하나님은 온전케 할 수가 없다. 사람에게 심지(心志)가 없다면, 그것은 마음이 없는 것과 같다. 마음이 없는 사람은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없다. 그는 하나님이 얼마나 많은 일을 하고 얼마나 많은 말씀을 했는지 모르고, 어떻게 실행해야 하는지도 모르는데, 이런 사람은 마음이 없는 사람이 아니냐? 마음이 없는 사람이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있겠느냐? 마음이 없는 사람은 하나님이 온전케 할 수 없는 짐승 따위에 속하는 사람이다. 하나님이 이렇게 분명히 이렇게 명확히 말씀하였는데도 너의 마음이 감동되지 않고 하나님 앞에 안정될 수 없다면, 이런 사람은 짐승이 아니냐? 어떤 사람들은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을 치우치게 실행하는데, 밥할 때가 되어도 하지 않고 일할 때가 되어도 하지 않으며 끊임없이 기도하고 묵상한다. 하나님 앞에 안정한다는 것은 밥을 하지 않는 것이 아니고, 일을 하지 않는 것이 아니고, 살림하지 않는 것도 아니라, 모든 정상적인 상황 속에서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킬 수 있는 것이고, 마음속에 하나님의 지위가 있을 수 있는 것이다. 기도할 때가 되면 하나님 앞에 제대로 무릎 꿇고 기도해야 하고, 일할 때나 밥할 때가 되면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고 마음속으로 하나님 말씀을 묵상하거나 찬송을 불러라. 어떤 환경에서든 모두 실행 길이 있게 하고, 최선을 다해 하나님을 가까이하고 최선을 다해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켜라. 조건이 될 때는 전적으로 기도하고, 조건이 안 될 때는 손으로 일을 하면서 마음속으로 하나님을 가까이하며, 하나님 말씀을 먹고 마실 수 있을 때면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고, 기도를 할 수 있을 때면 기도를 하며, 하나님을 그리워할 수 있을 때면 하나님을 그리워하는데, 바로 환경에 따라 최선을 다해 훈련하고 진입하는 것이다. 어떤 사람은 일이 없을 때에만 하나님 앞에 안정할 수 있고, 일이 있기만 하면 마음이 끌려가는데, 그것은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이라고 하지 않는다. 정확하게 체험하는 것은 마음이 어떤 상황에서도 하나님을 멀리하지 않고 바깥의 인ㆍ사ㆍ물(人ㆍ事ㆍ物)에 방해받지 않는 것이다. 이런 사람이라야 진정 하나님 앞에 안정된 사람이다. 어떤 사람은 예배에서 기도할 때는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킬 수 있지만, 교통할 때는 하나님 앞에 안정시킬 수 없어 제멋대로 잡생각을 하게 된다고 말하는데, 이것은 하나님 앞에 안정하는 것이 아니다. 지금 많은 사람들은 이런 정형 속에 있고, 늘 마음을 하나님 앞에 안정시키지 못한다. 그러므로 너희는 이 방면에 공을 많이 들이면서 훈련하여 차츰차츰 생명 체험의 정상 궤도에 진입하고, 하나님께 온전케 되는 길에 들어서야 한다.

─────────

① 정형(情形): 관점, 상태, 생각, 입장, 정서.

② 패괴(敗壞): 타락, 부패, 망가짐을 포함해 더 깊은 뜻이 있음.

이전:성정이 변화된 사람은 모두 하나님 말씀의 실제에 진입한 사람이다

다음:하나님 마음을 헤아려 온전케 되는 데에 도달한다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