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상적인 영 생활에 관하여

하나님을 믿는 사람은 반드시 정상적인 영 생활을 해야 한다. 이는 하나님의 말씀을 체험하고 실제에 진입하는 기초이다. 지금 너희가 기도하고, 하나님을 가까이하며, 노래하고, 찬미하며, 묵상하고, 말씀을 되새기는 등의 실행은 정상적인 영 생활의 기준에 부합한다고 할 수 있느냐? 너희 모두는 확신할 수 없을 것이다. 정상적인 영 생활이란 생생하고 활기찬 영 생활을 하는 것으로서 기도와 찬양, 교회 생활,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는 것 등등의 방식에 국한되지 않는다. 즉, 방식이 아니라 효과가 중요한 것이다. 많은 사람이 정상적인 영 생활을 하려면 반드시 기도하고 찬송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거나 묵상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 과정에 성과가 있든 없든, 참된 인식이 있든 없든, 겉으로 보이는 과정만 중시할 뿐, 그 성과는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는다. 그런 사람은 종교 의식 속에서 살고 있는 사람이지 교회에서 살고 있는 사람이 아니며, 하나님나라의 사람은 더더욱 아니다. 그런 사람의 기도와 찬양,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는 것은 모두 규례를 지키는 것에 속한다. 그것은 어쩔 수 없이, 혹은 주변 분위기에 따라서 하는 것이지 마음에서 우러나와서 하는 것이 아니다. 이 사람들은 아무리 많이 기도하고 찬송해도 성과를 얻을 수 없다. 그들이 실행하는 것은 종교적인 규례와 의식일 뿐, 하나님의 말씀이 아니기 때문이다. 방법만 중시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규례 삼아 지키는 자들은 하나님의 말씀을 실행하는 자들이 아니다. 그들은 육체를 만족시키고 다른 사람에게 보여 주기 위해 행동할 뿐이다. 그러한 종교적 의식과 규례는 모두 사람에게서 비롯되었지, 하나님에게서 온 것이 아니다. 하나님은 규례도 율법도 지키지 않으며, 날마다 새로운 일과 실제적인 사역을 한다. 삼자교회의 사람들처럼 매일 새벽 기도와 저녁 기도, 식전 기도를 하고 범사에 감사하는 등의 제한적인 것만 실행한다면, 그런 실행은 아무리 많이, 또 아무리 오래 해도 성령의 역사가 임하지 않는다. 사람이 규례 속에서 살면서 행위에만 마음을 쏟는다면 성령은 역사할 수가 없다. 사람의 마음이 규례와 관념에 점령당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그 가운데서 역사할 수가 없고, 사람은 계속 율법의 통제하에서 살아갈 수밖에 없다. 이런 사람은 영원히 하나님의 인정을 받지 못한다.

정상적인 영 생활이란 하나님 앞에서 사는 생활을 말한다. 기도는 하나님 앞에서 마음을 평온히 할 수 있게 해 준다. 기도를 통해 성령의 깨우침을 구할 수 있고, 하나님의 말씀을 깨달을 수 있으며, 하나님의 뜻을 알 수 있다. 또한,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면 현재 하나님이 하려는 일에 대해 더 분명하고 확실하게 알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새로운 실행의 길을 찾을 수 있고, 옛것을 고집하지 않을 수 있으며, 모든 실행이 생명 성장에 도움이 된다. 예를 들어, 기도는 듣기 좋은 말을 몇 마디 중얼거리거나 하나님 앞에서 한번 대성통곡함으로써 자신의 죄책감을 드러내기 위한 것이 아니라, 영을 운용하는 훈련을 하고, 하나님 앞에서 마음을 평온히 하여 범사에 말씀의 인도를 구하는 훈련을 함으로써 마음이 날마다 새로운 빛에 끌리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또 소극적으로 되지도, 게을러지지도 않고, 하나님 말씀을 실행하는 정상 궤도에 들어서기 위한 것이다. 현재 많은 사람이 다 행위만 중요시할 뿐, 생명의 성장을 위해 진리를 추구하지는 않는다. 이는 치우친 것이다. 새로운 빛은 받아들이지만 실행법을 바꾸지 않는 일부 사람들도 있다. 그들은 오늘날의 하나님 말씀을 과거의 종교 관념과 결합해 받아들인다. 그들이 받아들이는 것은 종교 관념을 띤 도리이지, 순전한 오늘날의 빛이 아니다. 그로 인해 그들의 실행에는 불순물이 끼어 있으며, 형식만 바꿨을 뿐 내용은 그대로이다. 그들이 아무리 훌륭하게 행해도 그것은 외식하는 행위에 지나지 않는다. 하나님은 매일 사람을 인도하고 새로운 일을 하면서 사람에게 낡아 빠지고 천편일률적인 것이 아닌, 날마다 새로운 견해와 인식을 가질 것을 요구한다. 네가 여러 해 동안 하나님을 믿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겉으로만 열정적이고 바쁠 뿐, 행실이 조금도 바뀌지 않고 평온한 마음으로 하나님 앞에 나아가 하나님의 말씀을 누리지 못한다면 아무것도 얻을 수 없다. 또한, 하나님의 새로운 사역을 받아들이고도 새로운 계획을 세우지 않고, 새로운 실행법에 따라 실행하지 않으며, 더 새로운 인식을 추구하지 않고, 언제나처럼 옛것을 고수하고 제한적인 새 빛만 받아들일 뿐 실행법이 그대로라면, 그런 사람은 명목상으로는 이 흐름 안에 있는 사람일지 몰라도 실제로는 성령의 흐름 밖에 있는 종교 바리새인이다.

정상적인 영 생활을 하려면 반드시 날마다 새로운 빛을 받아들이고, 하나님의 말씀에서 참된 인식을 얻기 위해 추구해야 한다. 또한, 진리를 더 밝히 깨닫고, 범사에 실행의 길을 찾으며, 날마다 하나님의 말씀을 보고 새로운 문제와 자신의 부족한 점을 찾아야 한다. 그렇게 하면 간절히 사모하고 구하는 마음이 생겨 네 전 존재가 늘 하나님 앞에서 마음을 평온히 하게 되고, 자신이 뒤처질까 두려워하게 될 것이다. 사람이 이렇듯 간절히 사모하고 구하는 마음을 갖고 끊임없이 진입하려 한다면, 그것이 바로 영 생활의 정상 궤도에 들어선 것이다. 성령의 감동을 받을 수 있고 향상심이 있으며 하나님께 온전케 되기를 원하는 사람, 하나님의 말씀에서 더 깊은 인식을 얻기를 갈망하는 사람은 초자연적인 것을 추구하지 않고, 실질적으로 대가를 치르며, 실제적으로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고, 실제적으로 진입한다. 이를 통해 자신의 체험을 더 참되고 실제적으로 만들어 허황된 글귀상의 도리나 초자연적인 느낌을 추구하지 않게 되고, 어떤 큰 인물도 숭배하지 않게 된다. 이런 자는 정상적인 영 생활에 진입한 사람이다. 그가 하는 모든 일이 더 큰 생명 성장을 위한 것이고, 영 안에서 생기가 넘치고 침울해지지 않기 위한 것이며, 늘 적극적으로 진입하기 위한 것이라면, 그는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진리를 깨닫고 실제에 진입하게 된다. 사람에게 정상적인 영 생활이 있고, 영이 날마다 해방되고 자유를 얻는다면, 하나님의 말씀을 자유자재로 실행하고 하나님을 만족게 할 수 있을 것이다. 설령 기도를 한다고 해도 형식을 따르고 과정을 거치는 것이 아니라 날마다 새로운 빛을 좇게 된다. 예를 들어, 하나님 앞에서 마음을 평온히 하는 훈련을 통해 진실로 하나님 앞에서 마음이 평온해진다면, 누구도 방해할 수 없고 어떤 사람과 일, 사물도 그의 정상적인 영 생활을 제한하지 못할 것이다. 이러한 훈련은 일정한 성과에 도달하기 위한 것이지, 사람에게 규례를 찾아 지키게 하는 것이 아니다. 이러한 실행은 규례를 지키는 것이 아니라, 사람의 생명 성장을 촉진하기 위한 것이다. 만약 네가 이것을 규례로 여겨 지킨다면 너의 생명은 영원히 변화하지 않을 것이다. 다른 사람들이 이렇게 훈련하니 너도 그렇게 한다고 하지만, 궁극적으로 다른 사람들은 성령 역사의 발걸음을 따라잡고 너는 성령의 흐름에서 도태된다면, 이는 스스로를 기만하는 것이 아니겠느냐? 내가 이런 말을 하는 목적은 사람들이 하나님 앞에서 마음을 평온히 하고 하나님께 향하도록 하기 위함이고, 하나님의 역사가 사람에게서 막힘없이 이뤄져 성과를 내게 하기 위함이며, 사람이 하나님의 뜻에 부합하기 위함이다.

이전: ‘실제’에 대해 어떻게 알아야 하는가

다음: 교회 생활과 실생활에 관하여

우리는 어떻게 주님의 나타나심을 맞이하고 하나님의 발걸음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함께 탐구하며 이야기 나눠 보아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구주’는 이미 ‘흰 구름’을 타고 돌아왔다

수천 년 동안, 사람은 줄곧 구세주의 강림을 보기를 소망해 왔다. 구주 예수가 수천 년 동안 그를 간절히 사모하고 바라 왔던 사람들 가운데 흰 구름을 타고 친히 강림하는 것을 보기를 소망해 온 것이다. 사람은 또한 구세주가 돌아와 사람들과 재회하기를...

너는 도대체 누구에게 충성하는 사람이냐?

지금 너희가 살아가고 있는 모든 날들은 하루하루가 중요하며, 너희의 종착지와 운명에도 매우 중요하다. 그러므로 삶을 헛되이 보내지 않도록 지금 가지고 있는 모든 것과 살아가는 매 순간을 소중히 여기면서 시간을 확보하여 최대의 수확을 거두도록 해야...

너는 살아난 사람인가?

패괴 성품을 벗어 버리어 정상 인성으로 살아가게 되는 것이야말로 온전케 된 것이다. 그때가 되면 네가 예언이나 비밀을 말하지는 못할지라도 드러내고 살아 내는 것에 사람의 면모가 보이게 된다. 사람은 하나님에게 창조된 후 사탄에 의해 패괴되어 ‘죽은...

너는 종착지를 위해 충분한 선행을 예비해야 한다

나는 너희들 가운데서 많은 사역을 했고, 물론 이런저런 말들도 했다. 하지만 늘 나의 말과 사역이 내가 말세에 사역하는 목적을 완전히 실현하지는 못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내가 말세에 행하는 사역은 어떤 사람들이나 누구 한 사람을 위한 것이...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