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제44편

나는 공의롭고, 신실하며, 사람의 심장과 폐부를 감찰하는 하나님이다! 누가 진짜고 누가 가짜인지 내가 곧 드러낼 것이다. 당황하지 말라. 모든 것에는 다 나의 때가 있다. 누가 진심으로 나를 원하는지, 누가 진심으로 나를 원하지 않는지, 내가 하나하나 너희에게 알려 주겠다. 너희는 잘 먹고, 잘 마시고, 내 앞에서 나를 가까이하는 것에만 신경 쓰면 된다. 나의 일은 내가 직접 할 것이다. 속히 일을 이루려 하지 말라. 나의 사역은 단숨에 이뤄지는 것이 아니며, 그 속에는 나의 절차와 지혜가 있다. 그러므로 나의 지혜를 나타낼 수 있는 것이다. 나는 너희에게 내 손이 하는 일, 즉 선한 자에게 상을 주고 악한 자를 벌하는 것을 보여 주겠다. 나는 절대로 사람을 차별하지 않는다. 진심으로 나를 사랑하는 자라면 나 역시 진심으로 사랑할 것이며, 진심으로 나를 사랑하지 않는 자라면 내 진노가 영원히 그와 함께할 것이다. 이로써 내가 바로 참하나님, 사람의 심장과 폐부를 감찰하는 하나님임을 기억하게 할 것이다. 겉 다르고 속 다른 모습을 보이지 말라. 너의 일거수일투족을 나는 낱낱이 보고 있다. 네가 사람은 속여도 나는 속이지 못한다. 내가 전부 꿰뚫어 보고 있으니, 나를 속이려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모든 것이 내 손안에 있기 때문이다. 너 자신이 총명하다고, 이해타산에 능하다고 생각하지 말라. 너에게 알려 주겠다. 사람이 아무리 머리를 굴려도 결국에는 내 손바닥을 벗어나지 못한다. 만사와 만물은 다 내 손안에 있거늘, 사람 하나쯤이야 더 말할 것이 있겠느냐! 피하지도 숨지도 말고, 속이거나 감추지도 말라. 내 영광의 얼굴과 진노, 심판이 공개적으로 드러났건만, 아직도 보지 못한 것이냐? 진심으로 나를 원하지 않는 자들을 나는 인정사정 봐주지 않고 즉시 심판할 것이다. 나의 긍휼은 한계에 도달해 더는 존재하지 않으니, 더 이상 외식하지도, 함부로 날뛸 생각도 하지 말라.

나의 아들아, 유의해라. 내 앞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라. 내가 책임지고 결정할 테니 겁내지 말라. 나의 그 좌우에 날 선 검을 들고 내 뜻에 따라 사탄과 끝까지 싸워라. 내가 너를 지켜 줄 것이니 걱정할 것 없다. 모든 숨겨진 것들이 공개되고 드러날 것이다. 나는 빛을 발하는 태양이니 인정사정없이 모든 어두운 면을 밝게 비출 것이다. 나의 심판은 이미 완전히 임했으며, 교회는 바로 전장이다. 너희 모두는 최후의 결전을 위해 온 몸과 마음을 바칠 준비를 해야 한다. 너희가 나를 위해 아름다운 승리를 거둘 수 있도록 내가 지켜 주겠다.

조심해라. 현재 사람의 마음은 알 수 없을 만큼 간사해서 미덥지 못하다. 오직 나만이 완전히 너희를 위할 수 있다. 내게는 간사함이 없으니 나를 의지하면 된다! 내 아들은 최후의 결전에서 반드시 승리를 거둘 것이다. 사탄이 나타나 마지막 발악을 하겠지만, 두려워할 필요는 없다! 내가 바로 너의 능력이고, 너의 전부이다. 이것저것 재지 말라. 그럴 시간이 없다. 내가 말했듯이, 나는 더 이상 너희를 끌고 가지 않을 것이다. 시간이 촉박하기에 너희의 귀를 잡고 일깨워 줄 수는 없다. 그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오직 전투 준비에만 신경 써라. 그러면 내가 너를 완전히 책임질 것이다. 모든 것은 내 손안에 있다. 이것은 목숨을 건 혈투이니, 둘 중 하나는 반드시 죽을 것이다. 하지만 똑똑히 기억해라. 나는 영원히 패배를 모르는 승자이다. 반면, 사탄은 반드시 멸망할 것이다. 이것 또한 나의 절차이자 나의 사역, 나의 뜻, 나의 계획이다!

이루어졌다! 모든 것이 이루어졌다! 겁먹지도, 두려워하지도 말라. 내가 너와 함께하리니 너는 영원히 나와 함께 통치하리라! 내가 한 말은 영원히 변하지 않는다. 그 일이 곧 너희에게 임할 것이니 깨어 있어라! 내가 한 모든 말을 깊이 되새기며, 더는 어물쩍 넘어가서는 안 된다. 분명히 알아야 한다! 그리고 명심해라! 내 앞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야 한다!

이전:제43편

다음:제45편

추천 더보기

  • 그리스도의 본질은 하나님 아버지의 뜻에 순종하는 것이다

    성육신 하나님을 가리켜 그리스도라 한다.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영이 입은 육신이며, 이 육신은 육에 속한 그 어떤 사람과도 다르다. 다르다는 것은 그리스도가 육에 속하지 않은, 영의 화신이기 때문이다. 그리스도는 정상 인성과 완전한 신성을 모두 갖고 있으며, 그의 신성은…

  • 성육신의 비밀 1

    은혜시대에 요한은 예수를 위해 길을 닦는 사역을 했다. 그는 사람의 본분을 이행했을 뿐, 하나님 자신의 사역은 할 수 없었다. 요한이 주의 선구자이기는 했지만 성령께 쓰임 받는 사람에 불과할 뿐 하나님을 대표하지는 못한다. 예수가 세례를 받자 성령이 비둘기처럼 그에게 …

  • 제15편

    사람은 모두 자신을 정확히 아는 능력이 없는 물건짝이다 보니 자신을 알지 못한다. 하지만 다른 사람에 대해서는 제 손금 보듯 하다. 마치 다른 사람의 말과 행동은 모두 그의 앞에서 ‘검열’을 받았거나 먼저 그의 승낙을 받고 한 듯 말이다. 따라서 다른 사람의 심리 상태…

  • 사역과 진입 6

    사역과 진입은 본래 실제적인 것으로, 하나님의 사역과 사람의 진입을 말한다. 사람은 하나님의 본모습과 하나님의 사역에 대해 전혀 알지 못하기에 진입하는 데에 큰 어려움을 겪는다. 지금까지도 많은 이들이 하나님이 말세에 이루는 사역이 어떤 것인지 알지 못하며, 왜 큰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