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29편 말씀

너는 정말 시간이 긴박함을 알고 있느냐? 그러면 너는 단기간 내에 나를 힘입어 나의 성품과 맞지 않은 너의 몸에 있는 모든 것 즉 우매한 것, 둔한 것, 마음이 맑지 않은 것, 마음이 약한 것, 의지가 취약한 것, 그릇되고 터무니없는 것, 감정이 너무 심한 것, 흐리멍덩하고 분별이 없는 것을 벗어 버려야 한다. 이런 것을 다 되도록 빨리 벗어 버려야 한다. 나는 전능하신 하나님이다! 네가 기꺼이 나와 협력하기만 하면 나는 너의 여러 가지 질병을 치료해 줄 것이다. 나는 사람의 마음과 폐부를 감찰하는 하나님이니 너의 몸의 여러 가지 병과 불건전한 부분을 알고 있다. 이런 것은 다 너의 생명 진보를 가로막는 것이니 되도록 빨리 벗어 버려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나의 뜻이 너의 몸에서 통행될 수가 없다. 내가 너에게 빛 비춰 주면 나를 힘입어 다 벗어 버리고 시시로 나를 의지해 살며 나와 가까이해야 한다. 너의 모든 행위는 반드시 나의 모양이 있어야 한다. 깨닫지 못하는 것을 나와 많이 교통하면 내가 너에게 어떻게 앞으로 나아가는지를 뚜렷이 가리켜 줄 것이다. 깨닫지 못하면 함부로 하지 말고 나의 때를 기다려야 한다. 성품이 안정되어야지 변덕을 부려서는 안 된다. 시시각각 나를 경외하는 마음을 품어야 하고, 앞에서든 뒤에서든 모두 나의 마음에 부합되어야 한다. 남편이든, 가정이든, 나를 위해서라면 누구도 사정을 두지 말라. 아무리 좋은 가족이라 해도 안 되며, 반드시 진리대로 행해야 한다. 네가 나를 사랑하면 나도 꼭 너를 크게 축복할 것이다. 누가 대적하면 나도 용인할 수 없다. 내가 사랑하는 것을 사랑하고 내가 미워하는 것을 미워해야 한다. 그 어떤 인ㆍ사ㆍ물(人ㆍ事ㆍ物)도 중요시하지 말고 영 안에서 내가 쓰는 사람을 알아보고 영적인 사람과 많이 교제해야 한다. 우매하지 말고 분별이 있어야 한다. 밀은 어쨌든 밀이고 가라지면 밀이 될 수도 없다. 각 등급의 사람을 확실히 알아야 한다. 너의 말 가운데서 특별히 신중하고 자신의 발걸음을 지켜 나의 뜻에 맞게 행해야 한다. 이런 말씀을 다 세심히 상고하고 되도록 빨리 패역을 벗어 버리고 나의 쓰임에 합당하고 나의 마음을 만족게 해야 한다.

이전 말씀:제28편 말씀

다음 말씀:제30편 말씀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