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베드로가 시련을 대하는 태도

1 나는 베드로에게 얼마나 많은 시련을 주었는지 모른다. 물론, 베드로 또한 그 시련 속에서 모진 고초를 겪었다. 베드로는 수백 번의 시련을 겪으면서도 단 한 번도 믿음을 잃고 나에 대해 실망한 적이 없었다. 내가 그를 이미 버렸다고 말했을지라도, 그는 낙심하거나 실망하지 않고 여전히 이전의 실행 원칙에 따라 나를 실제로 사랑했다. 나는 베드로에게 그가 나를 사랑할지라도 칭찬하지 않을 것이고 마지막에는 그를 사탄의 손에 내버릴 것이라고 알려 주었다. 하지만 육신에 실제로 임하지는 않는 이러한 말씀의 시련 속에서도 베드로는 여전히 나에게 기도했다.

2 하나님, 천지 만물 중에 어떤 사람, 어떤 사물, 어떤 일이 전능자의 손에 있지 않겠나이까? 당신이 저에게 긍휼을 베푸실 때, 저의 마음은 당신의 긍휼로 매우 기쁘나이다. 당신이 저를 심판하려 하실 때, 저는 자격이 없지만 당신의 행사가 얼마나 심오한지 더욱 느끼나이다. 이는 당신께 권병과 지혜가 가득하기 때문이나이다. 제 육체는 고통받지만 영은 위로를 받나이다. 제가 어찌 당신의 지혜와 행사를 찬미하지 않을 수 있겠나이까? 제가 당신을 알고 난 후에 죽게 된다 해도 어찌 기꺼이 원하지 않겠나이까?

3 베드로는 그런 시련 속에서 나의 뜻을 정확하게 헤아릴 수는 없었지만, 나에게 쓰임 받는 것으로(나에게 심판받아 사람들이 나의 위엄과 진노를 볼지라도) 스스로 자부심과 긍지를 느꼈고, 시련으로 고뇌하지 않았음을 알 수 있다. 베드로는 내 앞에서 보인 충성심, 그리고 나의 축복으로 말미암아 수천 년 동안 사람들에게 모범과 본보기가 되었다. 이것이 바로 너희가 본받아야 할 바가 아니냐? 왜 내가 이렇게 많은 지면을 할애해 가며 베드로의 행적을 얘기하는지 너희는 곰곰이 생각해 보아야 한다. 너희는 마땅히 이것을 너희의 행동 원칙으로 삼아야 한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6편> 중에서

이전:시련과 연단에 담긴 의미

다음:시련이 닥치면 하나님 편에 서야 하리

관련 내용

  • 사람을 공의로 대하시는 하나님

    1. 사람이 추구하는 태도와 하나님을 대하는 태도는 가장 중요하다. 하나님을 공기로 여기지 말라. 항상 생각하라. 네가 믿는 하나님은 살아 계시는 분이요, 확실히 존재하는 분이다. 그는 하늘 위에 가만히 계시는 분이 아니라 항상 사람들의 마음과 행동, 말과 표현을 감찰…

  • 이천 년의 그리움

    1. 하나님이 성육신한 것은 각 교파와 교단을 뒤흔들었고, 하나님의 나타남을 간절히 사모하는 사람들의 마음을 뒤흔들었어요. 누가 하나님을 앙모하지 않을까요! 누가 하나님을 만나길 갈망하지 않을까요! 하나님이 인간 세상에 임한 지 여러 해가 되었어도 아무도 몰랐죠. 오늘…

  • 가장 의의 있는 인생

    피조물은 하나님을 경배하고 의의 있는 인생을 추구해야 한다. 사람인 이상 하나님을 위해 헌신하고 모든 고통을 참아야 한다. 너는 이런 고통을 성실한 마음으로 기쁘게 받아들이고 욥과 베드로처럼 의의 있는 인생을 살아내야 한다. 너희는 바른길과 진취하기를 추구하는 사람들이…

  • 하나님께 얻어진 인류는 영원한 복을 누린다

    하나님은 세상과 인류를 전부 멸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철저히 정복된,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들로 번성케 하는 것이고, 율법 아래의 이스라엘 백성처럼 하나님이 베풀어 주는 풍부함을 얻게 하는 것이다. 이런 인류는 하나님과 더불어 영원히 존재할 것이다. 하지만 지금처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