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한 믿음과 사랑을 지킨 베드로

베드로는 자주 예수 앞에 와서 기도했다. 그는 언제나 하나님의 마음을 흡족하게 해 드리지 못하고 하나님의 기준에 닿지 못하는 것 때문에 후회하고 죄스러워했다. 이는 그에게 가장 큰 부담이 되었다. 그는 “언젠가 반드시 제 자신과 제가 가진 모든 것을 당신께 바치겠나이다. 가장 귀한 것을 당신께 바치겠나이다.”라고 말했다. 그래서 베드로는 십자가 위에서도 “하나님, 당신을 아무리 사랑해도 부족하기만 하나이다! 제게 죽으라고 하시더라도 변함없이 당신을 사랑하겠나이다. 제 영혼을 어디로 데려가시든, 당신의 이전 약속대로 이루시든 이루지 아니하시든, 당신께서 앞으로 어찌하시든 저는 당신을 사랑하고 믿겠나이다.”라고 말할 수 있었다. 그가 지킨 것은 믿음이요, 진정한 사랑이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베드로가 ‘예수’를 알아 간 과정> 중에서

이전: 아무리 큰 고통 받아도 하나님 사랑해야 하리

다음: 베드로의 체험 본받으라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안식에 들어가는 유일한 길

1. 말세 심판 사역에서, 마지막 정결 사역에서 굳게 서는 자는 하나님과 함께 안식에 들어간다. 정결 사역을 거쳐야 사탄 권세에서 벗어나고, 하나님께 얻어지며, 안식에 들어가게 된다. 심판 형벌 사역은 인류를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고, 최후의 안식을...

하나님의 사랑은 영원히 인류 곁에

1 평범하고 보잘것없는 사람이 패역한 내 마음 정복하시네. 육신에서 일으키신 경이로운 기적. 온 땅은 당신 생명으로 반짝이네. 무자비한 심판은 당신의 사랑. 말씀에서 당신 쓰라린 마음 보네. 모든 굴욕을 견디시고 사심 없이 희생하시는 당신. 당신...

하나님은 사람을 가장 가까운 존재로 생각한다

하나님은 자신이 창조한 인류가 패괴됐든, 하나님을 따를 수 있든 자신과 가장 가까운 존재로 여겼지 장난감으로 여기지 않았다. 창조주와 피조물 사이에 신분의 차이가 있지만 하나님이 인류를 위해 행한 것은 그 관계를 뛰어넘었다. God loves...

사람을 향한 하나님의 태도

1. 사람이 악으로 대적하면 하나님은 노하시지만, 참된 마음으로 회개하면 진노를 거두신다. 하지만 끝까지 맞서는 사람에게는 멸할 때까지 노하신다. 이것은 하나님 성품의 본질이다. 하나님의 자비와 하나님의 진노는 사람의 행동과 그를 향한 태도에...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