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한 믿음과 사랑을 지킨 베드로

베드로는 자주 예수 앞에 와서 기도했다. 그는 언제나 하나님의 마음을 흡족하게 해 드리지 못하고 하나님의 기준에 닿지 못하는 것 때문에 후회하고 죄스러워했다. 이는 그에게 가장 큰 부담이 되었다. 그는 “언젠가 반드시 제 자신과 제가 가진 모든 것을 당신께 바치겠나이다. 가장 귀한 것을 당신께 바치겠나이다.”라고 말했다. 그래서 베드로는 십자가 위에서도 “하나님, 당신을 아무리 사랑해도 부족하기만 하나이다! 제게 죽으라고 하시더라도 변함없이 당신을 사랑하겠나이다. 제 영혼을 어디로 데려가시든, 당신의 이전 약속대로 이루시든 이루지 아니하시든, 당신께서 앞으로 어찌하시든 저는 당신을 사랑하고 믿겠나이다.”라고 말할 수 있었다. 그가 지킨 것은 믿음이요, 진정한 사랑이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베드로가 ‘예수’를 알아 간 과정> 중에서

이전: 아무리 큰 고통 받아도 하나님 사랑해야 하리

다음: 베드로의 체험 본받으라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위대하고 고상한 하나님의 성품

1 하나님의 기쁨은 정의와 빛의 존재, 어둠과 사악의 멸망 때문이다. 그의 기쁨은 그가 인류에게 아름다운 삶과 빛을 가져오셨기 때문이다. 그의 기쁨은 정의로움의 상징, 모든 긍정적인 사물의 상징, 더욱이 상서로움의 상징이다. 하나님의 진노는 불의한...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 사역으로 하나님을 알아 간다

1 말세에 하나님은 주로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신다 표적과 기사로 사람을 제압하여 탄복하게 하는 것이 아니다 그러면 하나님의 능력을 나타낼 수 없다 표적과 기사만 나타낸다면 하나님의 실제를 나타낼 수 없고 사람을 온전케 할 수도 없다 하나님은...

전능하신 하나님, 왕이 되셨네

1 얼마나 아름다운가! 그의 발이 감람산 위에 있도다. 들으라, 하나님이 시온에 돌아오셨기에 우리 파수꾼들이 함께 큰 소리로 노래하네. 우리는 황폐한 예루살렘을 보았네! 하나님의 위로와 예루살렘의 구원에 기뻐하며 노래하네. 하나님 거룩한 팔 열방에...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께 축복받는 자라

1. 진정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의 증인이고, 하나님의 축복과 약속을 받는 자라. 또한 하나님의 하나님의 지기이고, 하나님과 함께 복을 누리는 자라. 이런 사람은 영원히 살고, 영원히 하나님의 보호 아래서 사는 자라. 진정 하나님을 사랑하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