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76 사람이 본래 할 수 있는 것을 다 해야 본분을 이행한 것이다

1. 사람이 본분을 이행한다는 것은 사실 사람에게 원래 있는 것, 즉 사람이 본래 할 수 있는 것을 다 해야 한다는 말이다. 그래야 자신의 본분을 다한 것이 된다. 섬기는 과정에서 생기는 폐단은 단계적으로 체험하고 심판받는 과정에서 점점 줄어들므로 본분을 가로막거나 본분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섬기는 과정에서 폐단이 생길까 봐 섬김을 멈추거나 뒤로 물러나는 사람이 있다면, 그런 사람은 가장 나약한 자다.

2. 사람이 섬기는 과정에서 표현해야 할 것을 표현하지 못하고, 본래 할 수 있는 것을 하지 못하며, 속이고 대충 하기까지 한다면, 피조물에게 있어야 할 기능을 잃은 것이다. 그런 자는 이른바 ‘둔재’이자 쓸모없는 폐물이다. 그런 자를 어찌 당당한 피조물이라 칭하겠느냐? 겉보기는 화려하나 속은 썩어 문드러진 자가 아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성육신 하나님의 직분과 사람의 본분의 구별> 중에서

이전: 575 하나님은 사람의 마음 보시네

다음: 577 하나님의 부탁을 위해 몸과 마음을 바쳐라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632 형벌과 심판이 사랑임을 알라

1형벌과 심판은 연단과 모진 폭로이고사람의 죄와 육에 대한 징벌이지만 이 사역은 사람의 육을 정죄하거나 멸하려는 것이 아니다.말씀의 엄한 폭로는 참된 길로 이끈다.정복 사역의 의미를 알아야 한다.지금 분명히 보아라. 정복 사역의 의미를 알고 다른...

804 하나님을 알게 되어 얻은 효과

1어느 날, 조물주가 더 이상 수수께끼가 아니고,지금까지 너를 향해 숨긴 적이 없고, 얼굴을 가린 적도 없으며, 너와 멀리 떨어져 있지 않고,조물주는 더 이상 네가 밤낮으로 생각만 하고느낄 수 없는 분이 아니라, 분명하게 너의 곁을 지키며,생명을...

329 사람의 진심을 원하시는 하나님

오늘날 사람이 하나님을 소중히 여기지 않아마음속에는 하나님의 자리가 없다.그러면 이후의 고난의 날에는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랑할 수 있겠는가?사람의 의로움은 여전히 볼 수도 없고만질 수도 없이 형체가 없는 것이다.하나님이 원하는...

897 사람을 최대한 구원하시려는 하나님

1하나님의 구원 사역 동안에 한 사람도 버리지 않으시고, 구원받을 수 있는 사람들을 최대한 모두 구원하시네.하지만 성품이 바뀌지 못하거나 완전히 순종치 못하는 자는 모두 징벌의 대상이 된다네.말씀의 정복을 받아들이는 모든 자는구원의 기회를 여러 번...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