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령 역사 없이는 성품이 변화되지 않는다

1 네가 진심으로 구하는지는 다른 사람의 평가도, 견해도 아닌 성령의 역사와 함께하심에 달려 있다. 네가 진심으로 구하는지는 한동안 성령의 역사로 네가 변화되었는지, 하나님을 알게 되었는지에 달려 있다. 성령의 역사로 너의 성품은 변화되고, 믿음의 관점이 점점 더 순수해진다. 변화됐다는 것은 성령의 역사를 뜻하지, 하나님을 얼마나 오래 따랐는지와는 관계 없다.

2 네게 변화가 없다면 성령이 역사하지 않은 것이다. 네가 봉사해도 그것은 축복을 얻기 위한 것. 가끔 봉사한다고 성품이 변화되는 것은 아니다. 하나님 나라에 봉사자가 필요하지 않으니, 그들은 결국 멸망될 것이다. 성품 변화 없는 자가 온전케 된 자를 섬기는 건 하나님 나라에 필요치 않다. 성령의 역사로 너의 성품은 변화되고, 믿음의 관점이 점점 더 순수해진다. 변화됐다는 것은 성령의 역사를 뜻하지, 하나님을 얼마나 오래 따랐는지와는 관계 없다.

―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은 사람과 함께 안식에 들어간다>

이전: 하나님을 알아야만 참된 믿음이 있다

다음: 하나님의 부탁을 위해 몸과 마음을 바쳐라

우리는 어떻게 주님의 나타나심을 맞이하고 하나님의 발걸음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함께 탐구하며 이야기 나눠 보아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하나님은 사람을 가장 가까운 존재로 생각한다

하나님은 자신이 창조한 인류가 패괴됐든, 하나님을 따를 수 있든 자신과 가장 가까운 존재로 여겼지 장난감으로 여기지 않았다. 창조주와 피조물 사이에 신분의 차이가 있지만 하나님이 인류를 위해 행한 것은 그 관계를 뛰어넘었다. God loves...

행복한 사랑 노래

1. 당신의 사랑 간직하고 행복하게 다가가네. 당신 맘 헤아리니 내 맘 달콤하여 마음 다해 섬기리이다. 당신의 사랑 내 맘 이끄시니 사랑의 발자취 따르네, 당신 눈길 따라 내 마음 움직이네. 그 사랑 전해지니 내 마음 기쁨 넘치네. 당신과 나만의...

인류를 아끼시는 하나님

‘아끼다’를 글자대로 이해하면 사람마다 해석이 다르다. 그 뜻은 보살피고 불쌍히 여기며 깊이 사랑하는 의미도 있지만 한마디로 사랑하고 소중히 여기며 내버리지 못한다는 뜻이다. 한마디로 매우 사랑하고 소중히 여기며 내버리지 못한다는 뜻이다. 이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