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은 하나님의 고심을 이해하지 못한다

1 사람은 하나님의 시련이 임할까 봐 늘 걱정하고 두려워한다. 그런데 사람은 언제나 사탄의 굴레에 묶여 살고, 사탄의 공격과 상해의 위험 속에서 살면서도 두려운 줄 모르고 걱정하지도 않는다. 이는 어찌 된 일이냐? 하나님에 대한 사람의 믿음은 그저 보이는 것에만 국한되어 있으며, 인류에 대한 하나님의 사랑과 보살핌, 인류에 대한 하나님의 긍휼과 배려에 대해서는 전혀 느끼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사람은 하나님이 주는 시련, 하나님의 심판과 형벌, 하나님의 위엄과 진노에 대해서 공포와 두려움을 조금 느낄 뿐, 하나님의 고심에 대해서는 전혀 이해하지 못한다.

2 시련을 언급하면, 사람은 하나님께 아마 다른 의도가 있을 것이라고 여긴다. 심지어 어떤 사람들은 하나님이 알 수 없는 저의를 품고 있어 사람을 어떻게 할지 모른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사람은 ‘하나님의 주재와 안배에 순종하자’라는 구호를 외치면서도, 오히려 사람에 대한 하나님의 주재와 안배에 극력 반발하고 저항한다. 이는 그들이 생각하기에 사람이 조심하지 않으면 하나님에 의해 ‘잘못 인도’될 것이라 여기기 때문이다. 또 자신의 운명을 스스로 관리하지 않는다면 하나님께 모든 것을 빼앗길지도 모르며, 심지어 목숨도 위태로워질 것이라 생각하기 때문이다.

3 사람은 사탄의 진영에 있으면서도 사탄이 사람을 해칠까 걱정한 적이 없었고, 사탄에게 해를 입으면서도 사탄에게 잡혀가는 것을 두려워한 적이 없었다. 반면, 사람은 말끝마다 하나님의 구원을 받아들이겠다고 외치지만 하나님을 신뢰한 적이 없고, 하나님이 진정으로 사람을 사탄의 마수에서 구원하리라는 것을 믿은 적도 없었다. 사람이 욥처럼 하나님의 지배와 안배에 순종하면서 자신을 온전히 하나님께 맡긴다면, 사람의 결말은 욥처럼 하나님의 복을 받는 것이 되지 않겠느냐? 하나님의 주재를 받아들이고 순종한다고 해서 사람에게 무슨 손해가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의 사역과 하나님의 성품, 하나님 자신 2> 중에서

이전: 욥의 증거는 사탄을 이겼다

다음: 욥은 의로운 행동으로 사탄을 이겼다

우리는 어떻게 주님의 나타나심을 맞이하고 하나님의 발걸음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함께 탐구하며 이야기 나눠 보아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어떻게 진실한 기도에 들어가는가

1. 기도할 때는 하나님 앞에 안정된 마음과 진실한 마음이 있어야 한다. 하나님과 진실하게 교통하고 기도해야지 듣기 좋은 말로 하나님을 속이라는 것이 아니다. 하나님이 지금 이루려는 일에서 많은 깨우침과 빛 비춤을 달라고 기도하여라. 하나님께 세운...

말세에 하나님은 말씀으로 모든 것 이루시네

1 하나님이 성육신하신 말세에 그는 주로 말씀으로 모든 것을 밝히시고, 모든 것을 이루시네. 말씀만으로 이제 충분하니 사실도 필요 없으리. 말씀하시는 것만이 하나님 성육신의 유일한 사역이기 때문이네. 그의 말씀에서만이 하나님 속성과 하나님 자신임을...

하나님 인류 경영 사역의 의의

인류는 하나님께 얻어졌기에 더 이상 사탄 위해 살지 않고, 사탄에게 절하지 않고, 사탄을 섬기지 않는다. 이것이 하나님이 인류를 경영하는 의의이다. 1. 비록 인류는 사탄에게 패괴되었지만 사탄의 몰골 인식하여 더는 아비로 삼지 않고, 사탄과...

사람의 진심을 원하시는 하나님

오늘날 사람이 하나님을 소중히 여기지 않아 마음속에는 하나님의 자리가 없다. 그러면 이후의 고난의 날에는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람의 의로움은 여전히 볼 수도 없고, 만질 수도 없이 형체가 없는 것이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