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사역은 아무도 측량할 수 없다

1 ‘하나님’과 ‘사람’은 동일 선상에서 논할 수 없다. 하나님의 본질, 하나님의 사역은 가장 측량하기 어렵고, 가장 이해할 수 없는 것이다. 하나님이 직접 사람들 가운데서 사역하지 않고 말씀하지 않는다면 사람은 하나님의 뜻을 전혀 이해할 수 없다. 이러면 하나님을 위해 평생을 바친 사람들도 하나님께 인정받을 수 없다. 하나님이 사역하지 않으면 사람이 아무리 잘해도 헛수고이다. 하나님의 생각은 언제나 사람의 생각보다 높으며, 하나님의 지혜는 아무도 온전히 알 수 없기 때문이다. 그래서 나는 하나님과 하나님의 사역을 ‘간파’했다는 사람들은 다 무능한 자, 교만하고 무지한 자라고 말한다.

2 사람은 하나님의 사역을 규정해서는 안 되며, 더군다나 규정할 수도 없다. 사람은 하나님의 눈에 실로 개미보다 작은 존재이거늘 어찌 하나님의 사역을 측량할 수 있겠느냐? 육에 속한 사람은 다 사탄에 의해 패괴된 사람으로, 하나님을 대적하는 본성을 갖고 있으며, 하나님과 대등해질 수 없고, 더욱이 하나님의 사역을 위해 계책을 낼 수도 없다는 것을 우리는 알아야 한다. 하나님이 사람을 어떻게 인도하느냐 하는 것은 하나님 자신이 할 일이다. 사람은 마땅히 순종해야 하며, 이런저런 생각을 가져서는 안 된다. 사람은 그저 먼지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3 우리가 하나님의 뜻을 찾으려는 이상, 자기 관념을 하나님이 사역하는 데 참고해 달라며 늘어놓아서는 안 된다. 그리고 자신의 패괴 성품으로 하나님의 사역에 의도적으로 극력 대적하는 것은 더 안 될 일이다. 이런 사람은 적그리스도가 아니겠느냐? 이런 사람이 하나님을 믿는다고 할 수 있겠느냐? 우리가 하나님의 존재를 믿는 이상, 하나님을 만족게 하고 싶고 하나님을 보고 싶은 이상, 진리의 도를 찾고 하나님의 마음에 합하는 길을 찾아야지 목을 뻣뻣이 하고 하나님과 대립해서는 안 된다. 그렇게 하면 무슨 좋은 결과가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서문> 중에서

이전: 하나님나라시대는 말씀으로 모든 것을 이룬다

다음: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의 실제 의의

우리는 어떻게 주님의 나타나심을 맞이하고 하나님의 발걸음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함께 탐구하며 이야기 나눠 보아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내 마음 당신께 드리리

1. 사계절 내내 함께해 주시는 하나님, 외로움 서려 있는 당신 얼굴 보니 가슴이 아려 오네요. 심오한 말씀 앞에서도 깨닫지 못하고, 당신의 외로움과 슬픔 살피지 못했어요. 실망과 상처만 안겨 드리다 당신의 책망에 겨우 깨달았어요. 당신께 기대기만...

하나님이 만물을 주재하는 방식

1. 갓난애로 태어나 이 세상에 와서부터 너는 너의 직책을 이행하기 시작하는데 하나님의 계획과 명정으로 말미암아 너의 배역을 맡아 하면서 인생의 여정을 시작하였다. 너의 배경과 앞날 여정이 어떠하든 아무도 하늘의 지배와 안배에서 벗어날수 없고 자기의...

성령의 새 역사를 따라야 하나님의 칭찬을 얻으리

1 성령의 역사를 따르는 것은 오늘날의 하나님과 그의 뜻을 따르고, 그의 현재의 요구에 순종하며, 그의 최신 말씀에 진입하는 것. 그런 자는 성령의 역사를 따르고 성령의 흐름 안에 있는 자이네. 그들은 하나님을 보고, 그의 칭찬을 얻으며, 그의...

하늘과 땅에 계시는 하나님

1. 땅에서는 사람 마음속의 실제의 하나님이시고, 하늘에서는 만물의 주재자시요, 많은 어려움을 겪기도 하고, 사람들 가운데서 즐겁게 다니기도 하시네. 하나님은 하늘에 계시고 땅에도 계시며, 만물 가운데도 계시고 만인 가운데도 계시네. 사람은 날마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