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사역은 아무도 측량할 수 없다

1 ‘하나님’과 ‘사람’은 동일 선상에서 논할 수 없다. 하나님의 본질, 하나님의 사역은 가장 측량하기 어렵고, 가장 이해할 수 없는 것이다. 하나님이 직접 사람들 가운데서 사역하지 않고 말씀하지 않는다면 사람은 하나님의 뜻을 전혀 이해할 수 없다. 이러면 하나님을 위해 평생을 바친 사람들도 하나님께 인정받을 수 없다. 하나님이 사역하지 않으면 사람이 아무리 잘해도 헛수고이다. 하나님의 생각은 언제나 사람의 생각보다 높으며, 하나님의 지혜는 아무도 온전히 알 수 없기 때문이다. 그래서 나는 하나님과 하나님의 사역을 ‘간파’했다는 사람들은 다 무능한 자, 교만하고 무지한 자라고 말한다.

2 사람은 하나님의 사역을 규정해서는 안 되며, 더군다나 규정할 수도 없다. 사람은 하나님의 눈에 실로 개미보다 작은 존재이거늘 어찌 하나님의 사역을 측량할 수 있겠느냐? 육에 속한 사람은 다 사탄에 의해 패괴된 사람으로, 하나님을 대적하는 본성을 갖고 있으며, 하나님과 대등해질 수 없고, 더욱이 하나님의 사역을 위해 계책을 낼 수도 없다는 것을 우리는 알아야 한다. 하나님이 사람을 어떻게 인도하느냐 하는 것은 하나님 자신이 할 일이다. 사람은 마땅히 순종해야 하며, 이런저런 생각을 가져서는 안 된다. 사람은 그저 먼지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3 우리가 하나님의 뜻을 찾으려는 이상, 자기 관념을 하나님이 사역하는 데 참고해 달라며 늘어놓아서는 안 된다. 그리고 자신의 패괴 성품으로 하나님의 사역에 의도적으로 극력 대적하는 것은 더 안 될 일이다. 이런 사람은 적그리스도가 아니겠느냐? 이런 사람이 하나님을 믿는다고 할 수 있겠느냐? 우리가 하나님의 존재를 믿는 이상, 하나님을 만족게 하고 싶고 하나님을 보고 싶은 이상, 진리의 도를 찾고 하나님의 마음에 합하는 길을 찾아야지 목을 뻣뻣이 하고 하나님과 대립해서는 안 된다. 그렇게 하면 무슨 좋은 결과가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서문> 중에서

이전: 도마의 사건이 후세 사람들에게 준 경고

다음: 하나님의 나타남을 상상 속에 한정 짓지 말라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유일무이한 하나님의 권능

1 하나님의 권능은 유일무이한 것이고, 그의 특유의 표현과 본질이며, 그 어떤 피조물이나 비피조물에게도 없는 것이다. 창조주만이 이런 권능을 지니셨고, 유일무이하신 하나님께만 이런 본질이 있다. 창조주만이 이런 권능을 지니셨고, 유일무이하신...

사람을 향한 하나님 사랑이 얼마나 중요한가

1 성경 속의 한 장면 ‘아담에 대한 하나님의 당부’는 감동적이고 따뜻하다. 그림에 하나님과 사람만 담겨 있지만, 그 관계는 너무나 친밀하고 사람의 부러움을 자아낸다. 2 넘치는 하나님의 사랑, 값없이 사람에게 주어진다. 순진무구하고 얽매일 근심이...

사람에게 참된 믿음이 있기를 바라시는 하나님

1 하나님은 사람에게 엄격하게 요구해 왔다. 너의 충성에 조건이 있거나 속셈이 있다면, 하나님은 그 마음을 받지 않을 것이다. 사람이 속셈 가지고 기만하거나 조건을 내밀며 협박하는 것을 하나님은 혐오한다. 하나님은 사람이 변치 않는 마음으로 한결같이...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