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문(6) 성경은 하나님 역사의 증거이며, 이는 참으로 인류에게 아주 유익합니다. 우리는 성경을 보고 천지 만물은 모두 하나님이 창조하셨음을 인정하게 되었고, 하나님 행사의 기묘함과 위대함, 하나님의 전능을 보게 되었습니다. 성경은 하나님 말씀과 사람들의 간증으로 이루어졌습니다. 그런데 왜 성경을 봐도 영생을 얻지 못할까요? 성경에 영생의 말씀이 없는 걸까요? 

답: 우리는 성경을 보고 천지 만물은 하나님께서 창조하셨다는 사실을 인정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기묘한 행사를 볼 수 있었습니다. 성경은 하나님의 앞 두 단계 역사에 대해 증거한 것으로, 율법시대와 은혜시대 하나님의 말씀과 역사, 사람들의 간증을 기록한 것이기 때문에 하나님을 믿는 사람들에게는 무척 중요합니다. 성경을 보지 않고서 어떻게 주님의 말씀을 깨닫고, 주님을 알 수 있겠습니까? 성경을 보지 않고서 어떻게 하나님의 행사를 볼 수 있고, 진실한 믿음이 생길 수 있겠습니까? 성경을 보지 않고서 어떻게 역대 성도들이 하나님께 순종한 진실한 간증을 알 수 있고, 볼 수 있겠습니까? 하나님을 믿는 사람이라면 반드시 성경을 봐야 합니다. 주님을 믿는다면 아무도 성경을 떠날 수 없습니다. 다시 말해, 성경을 떠나서는 주님을 믿을 수 없습니다. 이것은 역대 성도들의 경험으로 증명되었고, 주님을 믿는 사람들에게 성경이 지니는 가치와 의의는 감히 누구도 부인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역대 성도들과 주님을 믿는 모든 사람들은 성경 보기를 아주 중요한 일로 여겼습니다. 심지어 성경을 보는 것과 기도는 빠뜨릴 수 없는 두 가지 아주 중요한 것이라고 강조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너희가 성경에서 영생을 얻는줄 생각하고 성경을 상고하거니와 이 성경이 곧 내게 대하여 증거하는 것이로다 그러나 너희가 영생을 얻기 위하여 내게 오기를 원하지 아니하는도다”(요한복음 5:39~40) 어떤 사람들은 매우 곤혹스러워합니다. ‘성경에 기록된 내용이 하나님의 말씀과 사람들의 간증이라고 하는데, 우리가 성경을 보면 영생을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닌가? 그렇다면 예수님은 왜 성경에는 영생이 없다고 하셨을까?’ 사실 이 문제를 깨닫는 것은 그렇게 어렵지 않습니다. 우리가 율법시대와 은혜시대에 한 하나님의 말씀과 사역의 내막, 본질, 맺으려고 하는 결실을 깨닫는다면 성경을 보아도 영생을 얻지 못하는 이유를 자연스럽게 알 수 있습니다. 우선, 우리는 먼저 율법시대 여호와 하나님께서 말씀하신 내용은 주로 인류가 지켜야 할 율법과 계명, 율례 법칙을 반포한 것임을 알아야 합니다. 그것은 태초의 인류가 땅에서 살아가도록 이끌기 위한 것으로, 사람의 생명 성품의 변화와는 관계가 없었습니다. 따라서 율법시대에 하나님께서 하신 말씀은 모두 인류가 하나님의 율법과 계명을 따르고 행하도록 하는 것입니다. 이 말씀은 진리이긴 하지만, 아주 얕은 진리입니다. 다음으로 은혜시대 예수님의 말씀과 사역은 주로 구속 사역을 위주로 했고, 구속 사역에 관한 진리를 선포하신 것입니다. 이를테면 주요하게는 죄를 짓지 말고 악을 행하지 말며 하나님께 죄를 자백하고 회개해야 하며, 마음과 뜻을 다해 주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자기 몸같이 사랑하고, 다른 사람을 포용하고 인내하고, 일흔 번씩 일곱 번 용서하고, 주님께 기도를 드리는 방법 등을 가르친 것입니다. 이런 것이 모두 인류를 회개하게 하는 말씀입니다. 따라서 우리는 성경을 보고 율법시대와 은혜시대 하나님의 역사를 깨닫고, 천지 만물은 모두 하나님께서 창조하셨다는 사실과 인류가 땅에서 어떻게 생활하고, 어떻게 하나님을 경배해야 하는지를 알게 되었습니다. 또한 무엇이 죄인지, 하나님께서 어떤 사람을 축복하거나 저주하시는지, 또 어떻게 하나님께 죄를 자백하고 회개하는지, 어떻게 자기를 낮추고 인내하고 다른 사람을 용서하는지, 어떻게 십자가를 지고 주님을 따르는지를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인류를 향한 예수님의 끝없는 긍휼과 자비를 깨달았고, 예수님을 믿고 주님 앞에 나아가야만 하나님의 풍부한 은혜와 진리를 누릴 수 있다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 성경에 기록된, 율법시대와 은혜시대 하나님의 말씀과 역사는 하나님께서 인류를 구원하는 계획과 당시 인류의 필요성에 근거하여 선포하신 진리입니다. 그 진리는 단지 사람에게 겉으로 보이는 좋은 행위가 있게 할 수는 있지만, 사람이 죄짓는 근원은 해결하지 못하고, 사람의 생명 성품 역시 변화시키지 못하며, 사람을 정결케 하지도, 구원하지도, 온전케 하지도 못합니다. 따라서 은혜시대 예수님이 선포하신 말씀은 사람에게 회개하도록 하기 위한 말씀일 뿐, 영생의 말씀이라고는 할 수 없습니다. 그렇다면 영생의 말씀이란 무엇일까요? 영생의 말씀이란 인류를 영원히 살게 하는 진리의 말씀입니다. 그 말씀은 인류를 죄짓는 본성의 속박과 통제에서 벗어나도록 하고, 사람의 생명 성품에 변화가 있게 합니다. 또한, 진리를 얻어 생명이 되게 하고, 사탄의 권세에서 철저히 벗어나 그리스도와 합하게 하며, 하나님을 알고 순종하고 경외하는 사람이 되어 영원히 하나님을 대적하거나 배반하지 않게 합니다. 이러한 효과를 가져오는 말씀을 영원한 생명의 말씀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죄 때문에 죽음에 이르게 됩니다. 만약 사람이 생명이 되는 진리를 얻고 죄의 문제를 해결한다면, 하나님은 인류가 영원히 죽지 않고 영생을 얻도록 축복해 주실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하나님의 말세 구원의 은혜를 받아야만 하나님이 인류에게 베풀어 주신 영생의 말씀을 누릴 수 있습니다.

영화 대본 <누가 나의 主인가> 중에서

이전: 질문(5) 우리가 주님을 믿고, 주님을 따르면 영생을 얻을 수 있습니다. 이는 주님의 말씀에 근거한 것입니다. 예수님이 말씀하셨습니다.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나를 믿는 자는 죽어도 살겠고 무릇 살아서 나를 믿는 자는 영원히 죽지 아니하리니”(요한복음 11:25~26) “내가 주는 물을 먹는 자는 영원히 목마르지 아니하리니 나의 주는 물은 그 속에서 영생하도록 솟아나는 샘물이 되리라”(요한복음 4:14) 이것은 예수님의 약속입니다. 예수님은 우리에게 영생을 주실 수 있고, 예수님의 말씀이 바로 영생의 말씀입니다. 또한 성경에 이런 말씀이 있습니다. “아들을 믿는 자는 영생이 있고 아들을 순종치 아니하는 자는 영생을 얻지 못하고 도리어 하나님의 진노가 그 위에 머물러 있느니라”(요한복음 3:36) 예수님이 바로 인자이고 그리스도가 아닌가요? 우리가 예수님을 믿으면 당연히 영생을 얻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당신들은 말세의 그리스도가 영생의 말씀을 가져왔다고 증거하는데, 이해가 잘 안 됩니다. 우리 역시 주 예수 그리스도를 따르는 사람들인데, 어째서 우리는 영생의 말씀을 얻을 수 없나요? 왜 말세 그리스도의 말씀과 사역을 받아들여야 하나요?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질문 (2) 성경에서 “누가 능히 하나님의 택하신 자들을 송사하리요 의롭다 하신 이는 하나님이시니 누가 정죄하리요”(롬 8:33~34)라고 했어요. 이건 예수님이 십자가에 못 박혀 우리 모든 죄를 사해 주셨다는 걸 설명하죠. 주님께서 우리 죄를 보시지 않는데 누가 고발할 수 있어요?

답: 성경에서 “누가 능히 하나님의 택하신 자들을 송사하리요”라고 했는데 여기서 알아야 할 건 누가 하나님이 택하신 사람이냐는 겁니다. 늘 죄짓는 자, 주님과 교우를 배신한 자, 제물을 훔쳐먹는 자, 음행하는 자, 두려워하는 자와 외식하는 바리새인,...

질문 (1) 성경에서 “사람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르느니라”(롬 10:10)고 말했어요. 우리는 예수님을 믿음으로 이미 구원을 얻었을 뿐만 아니라 한번으로 영원히 구원을 얻었기 때문에 주님이 오시면 우리는 천국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한번으로 영원히 구원을 얻고 천국에 들어갈 수 있다는 건 사람의 관념과 상상이고 하나님의 말씀에 전혀 부합되지 않아요. 예수님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얻으면 천국에 들어갈 수 있다고 말씀하신 적 없고 천부의 뜻대로 행하는 자라야 천국에 들어갈 수 있다고 하셨어요. 예수님의 말씀만이 권세이고 진리입니다.

질문 (6) 우리가 모든 것을 버리고 주님의 복음을 전하고 교회를 목양하고 있는데, 이렇게 고생하면서 사역하는 것이 바로 천부의 뜻대로 행하는 것입니다. 설마 우리가 이렇게 실행하는 것이 무슨 잘못이 있단 말입니까?

답: 사람이 주의 복음을 전파하고 고생하면서 사역하는 건 천부의 뜻대로 행하는 걸 뜻하지 않습니다. 진정 천부의 뜻대로 행한다는 건 주의 도를 행하고 주님의 계명을 지키고 주님의 요구대로 본분을 하는 겁니다. 예수님의 말씀과 같습니다. “네 마음을...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