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육으로 사는 것이 하나님의 뜻일까

1 사람이 모두 하나님을 건성으로 대하고 있다. 자기 한 몸을 보양하는 데 정신이 팔려 하나님을 생각하며 애타하는 마음은 없다. 이것이 하나님을 섬기는 것이란 말이냐? 이것이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이란 말이냐? 어쩐지 맨날 아무 걱정도 없이 빈둥거리는 모습만 보인다 했다. 이러는 것도 모자라 자신의 슬픈 감정에 빠져 있는 사람도 있다. 내 말이 다소 모질게 들릴 수도 있겠지만 그것은 너 혼자만의 감정일 뿐이다! 하나님이 너를 슬프게 했느냐? 이는 자업자득이 아니더냐? 하나님의 은혜 중에 네게 기쁨과 즐거움을 주는 것이 단 하나도 없다는 말이냐? 처음부터 끝까지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지도 않고, 소극적으로 굴고, 병을 앓거나 괴로워하는데, 이는 어찌 된 일이냐?

2 설마 네가 육으로 사는 것이 하나님의 뜻이란 말이냐? 하나님의 마음도 모른 채 혼자 속으로 불쾌해하고, 모든 것을 원망하며 온종일 울적해하고, 육의 고통에 시달린다. 다른 사람에게는 형벌 속에서 하나님을 찬미하고, 형벌에 구애받지 말고 벗어나라고 하면서 정작 본인은 그 속에서 빠져나오지 못한다. 둥춘루이(董存瑞)와 같은 이러한 ‘자기 희생 정신’은 참으로 오랫동안 ‘본받을’ 만하구나! 너는 글귀와 이치를 논할 때 부끄럽지 않으냐? 자신을 알기는 하느냐? 자신을 내려놓기는 했느냐?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하긴 하느냐? 미래와 운명을 내려놓았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의 비밀에 대한 해석ㆍ제40편> 중에서

이전:세상이 너의 안식처인가

다음:그리스도에 대해 참된 믿음 있는가

관련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