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9 하나님이 성육신하심이 쉬운 일인가

1 사람들 가운데에서 나는 본래 사람이 볼 수 없고 접촉할 수 없는 영이다. 내가 이 땅에서 하는 3단계 사역(창세ㆍ속량ㆍ궤멸)을 위해 나는 각각 다른 시기에 사람들 가운데 나타나(공개적으로 나타난 적이 없음) 나의 사역을 했다. 내가 처음으로 인간 세상에 온 것은 구속시대였다. 물론 유대 족속 가운데에 왔었다. 내가 그 단계의 사역을 친히 한 까닭은 내가 입은 육신을 속죄 제물로 삼아 구속 사역을 하려 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나를 가장 먼저 본 사람은 은혜시대의 유대인이었다. 이것이 내가 육신으로 행한 첫 번째 사역이다.

2 하나님나라시대(역주: 왕국시대)에 나는 사람을 정복하고 온전케 하는 사역을 한다. 그래서 나는 육신에서 목양하는 사역을 하고 있다. 이는 내가 육신으로 하는 두 번째 사역이다. 뒷부분의 두 단계 사역에서 사람들이 접한 것은 더 이상 볼 수도, 만질 수도 없는 영이 아니라 영이 육신으로 실제화된 사람이다. 그러므로 사람이 보기에는 내가 또 한 번 사람이 되었고 나에게 하나님이라는 느낌이 전혀 없다. 더구나 사람들이 본 하나님은 남성일 뿐만 아니라 여성이기도 하니, 이것이 바로 사람들이 가장 놀라고 이해하기 어려워하는 부분이다. 오랫동안 이어진 낡은 신앙 방식은 예사롭지 않은, 거듭된 나의 사역에 의해 깨어졌고, 사람은 놀라 어리둥절해졌다!

3 ‘하나님’이란 성령, 그 영, 일곱 배로 강화된 영, 만유를 포함하는 영일 뿐만 아니라 또한 사람이다. 사람이어도 보통 사람이고 극히 평범한 사람이다. 또 남성일 뿐만 아니라 여성이기도 한데, 같은 점은 다 사람에게서 났다는 것이고, 다른 점은 성령으로 잉태됐다는 것과 사람에게서 났으나 직접 영에서 왔다는 것이다. 같은 점은 성육신 하나님이 모두 하나님 아버지의 사역을 맡았다는 것이고, 다른 점은 한쪽은 구속 사역이고 한쪽은 정복 사역이라는 것이다. 하나님 아버지를 대표하는 것은 같지만 한쪽은 자비와 긍휼이 가득한 구세주이고, 한쪽은 진노와 심판이 가득한 공의로운 하나님이다. 한쪽은 구속 사역을 한 사령관이고, 한쪽은 정복 사역을 이루는 공의로운 하나님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에 대해 너는 어떻게 알고 있느냐> 중에서

이전: 만인에게 나타내는 하나님의 공의 성품

다음: 하나님은 네가 말한 것처럼 그렇게 간단한가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하나님은 더 많은 사람들이 구원의 은혜를 얻기 바란다

1. 하나님은 많은 사람이 하나님의 말씀과 역사를 자세히 알아보며 이 중요한 메시지를 진지하고 경건하게 대하길 바라고 징벌받은 자들의 뒤를 따르지 말고 참 도(道)인 줄 알고도 대적해 속죄제를 잃어버리는 바울이 되지 말기를 바란다. 하나님은 많은...

하나님이 주신 마지막 약속

1. 인류가 땅에서 참된 삶을 살게 될 때, 모든 사탄 세력은 결박된다. 사람은 땅에서 홀가분하게 살며, 지금처럼 복잡하지 않을 것이다. 사람, 가족, 사회의 관계는 너무 복잡하고 고통스럽다. 그러나 완전히 정복되면, 사람의 마음과 생각은 바뀌게...

영원히 새로운 하나님나라

1 동방의 하늘땅 사이는 아침 노을에 물들었네. 구세주는 일찍이 인간 세상에 돌아오셨네. 하나님나라 삶이 시작되고, 만물은 생기를 회복했네. 여명의 빛이 밝아 오네. 눈앞에 빛이 비치네. 2천년의 소망 결국 이루어졌고, 고통스럽고 처량한 시절...

사람을 최대한 구원하시려는 하나님

1 하나님의 구원 사역 동안에 한 사람도 버리지 않으시고, 구원받을 수 있는 사람들을 최대한 모두 구원하시네. 하지만 성품이 바뀌지 못하거나 완전히 순종치 못하는 자는 모두 징벌의 대상이 된다네. 말씀의 정복을 받아들이는 모든 자는 구원의 기회를...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