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639 하나님에게 받은 것이 적은가

1 욥은 비록 여호와의 시련을 겪었지만 여호와를 경배하는 의인이었다. 그는 그러한 시련을 겪으면서도 여호와를 원망하지 않고 여호와와의 ‘만남’을 소중히 여겼다. 오늘날 사람들은 ‘여호와’와 함께하는 것을 소중히 여기기는커녕 도리어 ‘여호와’의 나타남을 저버리고 혐오하고 원망하며 비꼰다. 오늘날 너희가 받은 것이 적으냐? 너희가 겪는 고통이 너무 큰 것이냐? 너희의 복이 마리아, 야고보보다도 크지 않으냐? 너희가 대적한 것이 아직도 적다고 생각하느냐? 설마 내가 너희에게 요구하는 것이 너무 높고 바라는 것이 너무 많은 것이냐?

2 나는 나를 대적하는 이스라엘인에게 나의 진노를 쏟았지만 너희에게는 쏟지 않았다. 너희가 받은 것은 단지 나의 무정한 심판과 지적, 그리고 영원히 사그라지지 않는 불의 연단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은 여전히 내게 대적하고 항변하며, 순종할 마음이 전혀 없다. 심지어 어떤 사람은 나를 멀리하고 나를 부인하기까지 한다. 이러한 사람은 모세를 반대했던 고라와 다단 무리에 비할 수조차 없다. 사람의 마음은 너무나 강퍅하고 본성은 너무도 완고하며 옛 성품을 고치려고 하지 않는다. 이러한 성품으로 어찌 자신이 일찍이 욥보다 백배 더 많은 복을 누리고 있었음을 알 수 있겠느냐?

3 어찌 자신이 누리는 복이 그 누구도 누린 전례가 없었던 큰 복임을 ‘발견’할 수 있겠느냐? 사람의 양심이 어찌 징벌과 함께 오는 복을 감지할 수 있겠느냐? 내가 너희에게 요구했던 것은 단지 내 사역으로 만들어진 모델이 되라는 것이며, 내 모든 성품과 행사를 증거하는 증인이 되라는 것이었다. 또한 너희에게서 사탄의 해악을 없애 주기 위함이었다. 하지만 사람은 내가 하는 사역에 항상 반감을 갖고 고의적으로 적대시한다. 이러한 사람들에게 내가 어찌 이스라엘의 율법과 이스라엘의 진노를 다시 꺼내지 않을 수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너희는 ‘복’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 중에서

이전:사람은 하나님이 주는 풍요로움 누릴 줄 모른다

다음:너희는 패역이 너무 많다

관련 내용

  • 심판과 형벌 속에서 본 하나님 사랑

    1 오, 하나님! 제가 온갖 시련과 환난 겪고 죽음의 문턱까지 갔지만, 당신을 진정 알게 되어 크나큰 구원 받았어요. 당신의 심판과 형벌, 징계가 없다면, 어두운 사탄 권세 아래 살아가게 될 거예요. 오, 하나님 구하오니, 저의 위안 거두지 말아 주세요, 몇 마디뿐인 …

  • 예수를 본받으라

    1 예수는 자신의 타산 없이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며, 하나님의 부탁인 인류를 구속하는 사역 이루셨네. 하나님의 경륜을 중심으로 아버지 뜻을 구하며 기도하셨네. 그는 항상 구하며 기도하셨네. 예수처럼 육을 저버리고 하나님이 진 짐을 생각한다면, 하나님은 그를 섬길 수 …

  • 사탄을 물리치시고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해 성육신하신 하나님

    1. 하나님이 이번에 땅에 성육신하여 인류 가운데서 친히 사역을 행하신다. 사역의 목적은 사탄을 물리치는 것. 사람을 정복하시고 온전케 하여 사탄을 물리치신다. 너희가 굳센 증거를 하는 것도 역시 사탄의 패배를 뜻한다. 하나님은 오직 사탄을 물리치시고 인류를 구원하기 …

  • 가장 의의 있는 인생

    피조물은 하나님을 경배하고 의의 있는 인생을 추구해야 한다. 사람인 이상 하나님을 위해 헌신하고 모든 고통을 참아야 한다. 너는 이런 고통을 성실한 마음으로 기쁘게 받아들이고 욥과 베드로처럼 의의 있는 인생을 살아내야 한다. 너희는 바른길과 진취하기를 추구하는 사람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