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에게 받은 것이 적은가

1 욥은 비록 여호와의 시련을 겪었지만 여호와를 경배하는 의인이었다. 그는 그러한 시련을 겪으면서도 여호와를 원망하지 않고 여호와와의 ‘만남’을 소중히 여겼다. 오늘날 사람들은 ‘여호와’와 함께하는 것을 소중히 여기기는커녕 도리어 ‘여호와’의 나타남을 저버리고 혐오하고 원망하며 비꼰다. 오늘날 너희가 받은 것이 적으냐? 너희가 겪는 고통이 너무 큰 것이냐? 너희의 복이 마리아, 야고보보다도 크지 않으냐? 너희가 대적한 것이 아직도 적다고 생각하느냐? 설마 내가 너희에게 요구하는 것이 너무 높고 바라는 것이 너무 많은 것이냐?

2 나는 나를 대적하는 이스라엘인에게 나의 진노를 쏟았지만 너희에게는 쏟지 않았다. 너희가 받은 것은 단지 나의 무정한 심판과 지적, 그리고 영원히 사그라지지 않는 불의 연단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은 여전히 내게 대적하고 항변하며, 순종할 마음이 전혀 없다. 심지어 어떤 사람은 나를 멀리하고 나를 부인하기까지 한다. 이러한 사람은 모세를 반대했던 고라와 다단 무리에 비할 수조차 없다. 사람의 마음은 너무나 강퍅하고 본성은 너무도 완고하며 옛 성품을 고치려고 하지 않는다. 이러한 성품으로 어찌 자신이 일찍이 욥보다 백배 더 많은 복을 누리고 있었음을 알 수 있겠느냐?

3 어찌 자신이 누리는 복이 그 누구도 누린 전례가 없었던 큰 복임을 ‘발견’할 수 있겠느냐? 사람의 양심이 어찌 징벌과 함께 오는 복을 감지할 수 있겠느냐? 내가 너희에게 요구했던 것은 단지 내 사역으로 만들어진 모델이 되라는 것이며, 내 모든 성품과 행사를 증거하는 증인이 되라는 것이었다. 또한 너희에게서 사탄의 해악을 없애 주기 위함이었다. 하지만 사람은 내가 하는 사역에 항상 반감을 갖고 고의적으로 적대시한다. 이러한 사람들에게 내가 어찌 이스라엘의 율법과 이스라엘의 진노를 다시 꺼내지 않을 수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너희는 ‘복’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 중에서

이전:사람은 하나님이 주는 풍요로움 누릴 줄 모른다

다음:너희는 패역이 너무 많다

관련 내용

  • 시련과 믿음

    1. 사람은 시련에서 연약하고 소극적이고 하나님 뜻이나 실행 길 알지 못해도 하나님 사역에 대한 믿음 있어야 한다. 욥은 연약하여 생일을 저주해도 주신 이도 여호와시요 거두신 이도 여호와이심을 부인하지 않았다. 하나님이 사람에게 어떠한 연단을 주시든 믿음을 온전케 한다…

  • 하나님이 나타난 의의

    1. 하나님의 나타남은 하나님이 땅에 와서 사역하고 자신의 신분으로, 자신의 성품으로, 그분의 고유한 방식으로 사람들 가운데 강림하여 시대를 개척하고 끝마치는 사역을 하는 것을 가리킨다. 이런 나타남은 어떤 의식(儀式)이나 징조도 아니고, 한 폭의 그림도 아니며, 어떤…

  • 형벌과 심판이 사랑임을 알라

    1. 형벌과 심판은 연단과 모진 폭로이고, 사람의 죄와 육에 대한 징벌이지만, 이 사역은 사람의 육을 정죄하거나 멸하려는 것이 아니다. 말씀의 엄한 폭로는 참된 길을 찾게 한다. 정복 사역의 의미를 알아야 한다. 지금 분명히 보아라. 정복 사역의 의미를 알고, 다른 생…

  • 하나님은 더 많은 사람들이 구원의 은혜를 얻기 바란다

    1. 하나님은 많은 사람이 하나님의 말씀과 역사를 자세히 알아보며 이 중요한 메시지를 진지하고 경건하게 대하길 바라고 징벌받은 자들의 뒤를 따르지 말고 참 도(道)인 줄 알고도 대적해 속죄제를 잃어버리는 바울이 되지 말기를 바란다. 하나님은 많은 사람이 구원의 은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