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에게 받은 것이 적은가

1 욥은 비록 여호와의 시련을 겪었지만 여호와를 경배하는 의인이었다. 그는 그러한 시련을 겪으면서도 여호와를 원망하지 않고 여호와와의 ‘만남’을 소중히 여겼다. 오늘날 사람들은 ‘여호와’와 함께하는 것을 소중히 여기기는커녕 도리어 ‘여호와’의 나타남을 저버리고 혐오하고 원망하며 비꼰다. 오늘날 너희가 받은 것이 적으냐? 너희가 겪는 고통이 너무 큰 것이냐? 너희의 복이 마리아, 야고보보다도 크지 않으냐? 너희가 대적한 것이 아직도 적다고 생각하느냐? 설마 내가 너희에게 요구하는 것이 너무 높고 바라는 것이 너무 많은 것이냐?

2 나는 나를 대적하는 이스라엘인에게 나의 진노를 쏟았지만 너희에게는 쏟지 않았다. 너희가 받은 것은 단지 나의 무정한 심판과 지적, 그리고 영원히 사그라지지 않는 불의 연단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은 여전히 내게 대적하고 항변하며, 순종할 마음이 전혀 없다. 심지어 어떤 사람은 나를 멀리하고 나를 부인하기까지 한다. 이러한 사람은 모세를 반대했던 고라와 다단 무리에 비할 수조차 없다. 사람의 마음은 너무나 강퍅하고 본성은 너무도 완고하며 옛 성품을 고치려고 하지 않는다. 이러한 성품으로 어찌 자신이 일찍이 욥보다 백배 더 많은 복을 누리고 있었음을 알 수 있겠느냐?

3 어찌 자신이 누리는 복이 그 누구도 누린 전례가 없었던 큰 복임을 ‘발견’할 수 있겠느냐? 사람의 양심이 어찌 징벌과 함께 오는 복을 감지할 수 있겠느냐? 내가 너희에게 요구했던 것은 단지 내 사역으로 만들어진 모델이 되라는 것이며, 내 모든 성품과 행사를 증거하는 증인이 되라는 것이었다. 또한 너희에게서 사탄의 해악을 없애 주기 위함이었다. 하지만 사람은 내가 하는 사역에 항상 반감을 갖고 고의적으로 적대시한다. 이러한 사람들에게 내가 어찌 이스라엘의 율법과 이스라엘의 진노를 다시 꺼내지 않을 수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너희는 ‘복’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 중에서

이전:인류가 하나님을 믿음에 있어 가장 슬픈 일

다음:너희는 패역이 너무 많다

관련 내용

  • 성령 역사에 순종해야 끝까지 따를 수 있네

    1 성령 역사는 하루하루 바뀌네. 더 큰 깨우침으로, 더 높은 단계로 하나님은 이런 사역 통해 사람을 온전케 하시네. 따라가지 못하는 사람은 도태될 것이요, 순종 없이는 끝까지 따를 수 없으리. 2 낡은 시대는 가고 지금은 새로운 시대. 새 시대 왔으니 새 사역 해야…

  • 이천 년의 그리움

    1. 하나님이 성육신한 것은 각 교파와 교단을 뒤흔들었고, 하나님의 나타남을 간절히 사모하는 사람들의 마음을 뒤흔들었어요. 누가 하나님을 앙모하지 않을까요! 누가 하나님을 만나길 갈망하지 않을까요! 하나님이 인간 세상에 임한 지 여러 해가 되었어도 아무도 몰랐죠. 오늘…

  • 시련 속에서 믿음이 있어야 한다

    1. 사람은 시련에서 연약하고 소극적이고 하나님 뜻이나 실행 길 알지 못해도 하나님 사역에 대한 믿음 있어야 한다. 욥은 연약하여 생일을 저주해도 주신 이도 여호와시요 거두신 이도 여호와이심을 부인하지 않았다. 하나님이 사람에게 어떠한 연단을 주시든 믿음을 온전케 한다…

  • 하나님의 진실함과 사랑스러움

    1. 하나님이 아담과 그 아내를 위하여 가죽옷을 지어 입히셨어요. 하나님은 아담, 하와의 부모 신분으로 나타나셨죠. 하나님이 아담과 하와를 창조하신 후, 하나님은 그들을 벗으로 삼고 아담, 하와의 유일한 가족이 되어 그들의 생활을 보살펴 주셨죠. 그분의 진노와 위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