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8 천고의 원한 잊었는가

1. 이런 어두운 사회에서는 언제나 화불단행임에도 깨닫지 못한다. 자기를 후대하는 것과 노예의 성품은 언제쯤 벗어던질 것이냐? 어째서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지 않는 것이냐? 이러한 압박과 고난을 모두 묵묵히 받아들이겠느냐? 설마 언젠가는 흑암을 광명으로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 것이냐? 왜곡된 정의와 진리를 되찾아 오고 싶지 않단 말이냐? 진리를 저버리고, 사실을 왜곡하는 장면을 보면서도 가만히 있겠느냐? 억울함을 기꺼이 참아 넘기겠느냐? 기꺼이 노예가 되겠느냐? 기꺼이 망국노들과 함께 하나님의 손에 멸망을 당하겠느냐? 너의 의지는 어디에 있느냐? 너의 기개는 어디에 있느냐? 너의 존엄은 어디에 있느냐? 너의 인격은 어디에 있느냐? 너의 자유는 어디에 있느냐? 너는 진정 너의 일생을 ‘큰 붉은 용’이라는 마왕을 위해 기꺼이 간뇌도지할 것이냐? 너는 진정 너의 이번 생을 그것에게 시달리다 마감할 것이냐?

2. 깊은 물은 혼돈하고 어두우며, 백성은 하늘과 땅을 원망하고 도탄에 빠져 있는데, 어느 누가 빛을 볼 날이 있겠느냐? 미약하기만 한 사람이 어찌 이 잔인한 폭군 마귀와 겨룰 수 있겠느냐? 어찌하여 하루빨리 자신의 일생을 하나님께 맡기지 않는 것이냐? 아직도 망설이고 있으면, 언제 하나님의 사역을 완성할 수 있겠느냐? 이렇게 아무런 목표도 없이 압제를 받게 되면 결국 이번 생을 헛되이 보내게 될 텐데 굳이 총총히 왔다가 총총히 갈 필요가 있겠느냐? 어찌하여 귀한 것들을 조금이라도 남겨 하나님께 바치지 않느냐? 천고의 원한을 모두 잊은 것이냐?

―<말씀ㆍ1권 하나님의 현현과 사역ㆍ사역과 진입 8> 중에서

이전: 367 하나님은 사람을 구원하여 지옥의 삶에서 벗어나게 한다

다음: 369 어둠 속에서 떨쳐 일어나야 하리

클릭하세요! 하나님에게서 온 기쁜 소식이 당신과 당신의 가족에게 임할 것입니다.

관련 콘텐츠

96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 사역으로 하나님을 더 잘 알게 된다

1말세에 하나님은 주로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신다.표적과 기사로 사람을 제압하여 탄복하게 하는 것이 아니다.그러면 하나님의 능력을 나타낼 수 없다.표적과 기사만 나타낸다면,하나님의 실제를 나타낼 수 없고사람을 온전케 할 수도 없다.하나님은...

49 이곳의 하늘, 유달리 푸르도다

1이곳에 하늘이 있도다, 새로운 하늘이 있도다!온 땅은 향기로 가득하고 공기도 신선하네.성육신하신 하나님, 우리 가운데서 생활하시네.진리로 말세의 심판 시작해 말씀으로 우리 패괴함 드러내시네.시련과 연단으로 우릴 정결케 하고 구원하시네.2우리는...

155 하나님의 육신과 영은 본질이 같다

하나님의 영이 입은 육신은하나님 자신의 고유한 육신이다.하나님의 영과 하나님 육신은지극히 높고 전능하고 거룩하고 공의롭다.이러한 육신은 공의롭고 인류에게 유익한 일만 하고,거룩하고 휘황하고 위대한 일만 한다.1하나님의 육신은 진리에 어긋나는...

103 새 삶을 노래해

할렐루야! 찬양해, 전능하신 하나님!할렐루야! 늘 감사해, 전능하신 하나님!1말세 그리스도가 나타나시어말씀으로 우릴 심판하고 정결케 하시네.내 마음은 변화받고 하나님 사랑하는 새 삶을 누리네.진리 깨달으니 기쁘고 패괴 성품 버리니 자유롭네.오해...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