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1034 그리스도의 본질은 사랑이다

그리스도의 본질은 무엇이냐? 사람에게 있어 그리스도의 본질은 사랑이며, 그를 따르는 자에게 그 본질은 무한한 사랑이다. 만약 그에게 사랑과 긍휼이 없다면 사람은 오늘날까지 그를 따를 수 없었을 것이다.

1 하나님이 성육신한 기간, 인류에 대한 사역에서 가장 뚜렷하고 선명하게 드러나는 그의 본질은 바로 사랑이고, 무한한 관용이다. 너희가 ‘하나님이 사람을 친다고 말하면 사람을 치고, 사람을 미워한다고 말하면 사람을 벌하고, 저주하고, 심판하고, 형벌을 내리신다. 얼마나 엄격한가! 만약 사람에게 노하시면, 사람들은 겁에 질려 벌벌 떨며 하나님 눈앞에 서 있지도 못할 것이다.’라고 상상하는 것과는 전혀 다르다. 이는 하나님 성품을 나타내는 한 가지 방식일 뿐이다. 그의 최종 목적은 여전히 구원이고, 그의 모든 성품에는 사랑이 깃들어 있다.

2 하나님이 성육신한 기간, 사역하면서 사람에게 가장 많이 드러낸 것은 사랑이다. 인내는 무엇이냐? 인내는 바로 그 안에 사랑이 있기 때문에 긍휼이 있는 것이고, 결국은 사람을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하나님은 사랑이 있기에 사람을 긍휼히 여길 수 있는 것이다. 마치 부부가 서로 진실로 사랑하면, 상대방이 부족하거나 문제가 있어도 개의치 않고, 상대가 자신을 화나게 할 때도 인내할 수 있는 것과 같다. 모든 것이 사랑의 기반 위에 세워져 있는 것이다. 만약 증오였다면, 그런 태도나 모습이 아니었을 것이다. 만약 하나님께 그저 증오와 노, 심판과 형벌만 있을 뿐 사랑이 없다면, 너희들이 지금 마주한 상황과 달랐을 것이다. 너희는 화를 입었을 것이다. 그러면 계속 너희에게 진리를 공급할 수 있겠느냐? 형벌 심판이 끝난 후 저주가 뒤따랐다면 사람은 완전히 끝장났을 것인데, 지금의 인류가 있을 수 있겠느냐?

3 하나님의 미움, 진노, 공의는 모두 이 사람들을 구원하려는 바탕에서 출발한다. 그 성품에는 사랑, 긍휼, 그리고 크나큰 인내가 있다. 그 미움에는 어쩔 수 없는 부분이 있다. 그 미움에는 인류를 향한 하나님의 무한한 염려와 기대가 들어 있다! 하나님의 미움은 인류의 패괴를 겨냥하고 인류의 패역과 죄악을 겨냥한 일방적인 것이자 사랑의 기초 위에 세워진 것이다. 사랑이 있어야 미움도 있다. 하나님이 인류를 향한 미움과 사탄을 향한 미움은 다르다. 하나님은 인류는 구원하지만 사탄은 구원하지 않기 때문이다.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 중에서

이전:상처를 안고 사람을 사랑하는 하나님

다음:사람을 향한 하나님의 모든 행사는 진실하네

관련 내용

  • 만국 백성 전능하신 하나님을 찬양하네

    1.육신으로 오신 전능하신 하나님, 진리로 사람을 심판하고 깨끗게 하시네. 사탄 권세 이기시고 사람을 정복하고 얻으셨네. 하나님을 찬양하세, 전능과 지혜로 사탄을 물리친. 하나님을 찬양하세, 공의 성품 나타내신 하나님을. 우리 모두 찬양하세, 전능하신 하나님을, 사랑스…

  • 하나님을 믿는다는 참뜻

    1 하나님 믿는 자 많지만 믿음이 무엇인지, 어떻게 해야 하나님 뜻에 맞을지 아는 자 적다네. ‘하나님’과 ‘하나님 역사’란 단어는 알지만, 진정으로 알지 못하니 어떻게 제대로 믿을까. 하나님 믿는 것 생소하니, 진실하게 믿지 못하네. 하나님 요구에 한없이 부족하네. …

  • 백성이 성장할수록 큰 붉은 용은 무너지리라

    1 하나님의 백성이 모두 온전케 되고, 열방이 그리스도의 나라가 될 때, 일곱 우레가 치리라. 오늘은 그때로 나아가는 한걸음, 그날을 향해 진격하네. 하나님의 계획 곧 이뤄지리라. 하나님의 계획을 성취하기 위해 천사들도 내려왔네. 육신을 입으신 하나님도 원수와 싸우시며…

  • 유일무이한 하나님의 권능

    1 하나님의 권능은 유일무이한 것이고, 그의 특유의 표현과 본질이며, 그 어떤 피조물이나 비피조물에게도 없는 것이다. 창조주만이 이런 권능을 지니셨고, 유일무이하신 하나님께만 이런 본질이 있다. 창조주만이 이런 권능을 지니셨고, 유일무이하신 하나님께만 이런 본질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