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육신을 부정하는 자는 하나님의 원수

1 사람들은 모두 볼 수도, 만질 수도 없는 하나님을 우러르고 환영한다. 만일 하나님이 그저 사람이 볼 수 없는 영이라면 사람은 아주 쉽게 하나님을 믿을 것이다. 사람은 아무렇게나 상상할 수 있고, 자기 마음이 즐겁고 유쾌하기 위해 자기가 좋아하는 형상을 마음대로 골라 하나님의 형상으로 삼을 수도 있다. 그러면 사람은 아무런 거리낌도 없이 자신의 ‘하나님’이 가장 좋아하고 자신에게 가장 바라는 일을 할 수 있다. 또한 모두가 자기만이 ‘하나님’의 가장 충성스럽고 가장 경건한 사람이다.

2 하나님이 성육신하여 사역해야 하기 때문에 하나님은 형상이 있고 사람이 만질 수도 볼 수도 있는 육신이 되었다. 하나님은 형상이 없는 영이 아니라 사람이 접촉할 수도 있고 볼 수도 있는 육신이다.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형상은 없지만 자유로운 형상이 있는, 육신이 아닌 하나님을 믿는다. 그래서 성육신 하나님은 하나님을 믿는 대다수 사람들의 원수가 되었고, 마찬가지로 하나님이 성육신한 사실을 받아들일 수 없는 사람들은 하나님의 원수가 되었다.

3 많은 사람이 교회당에서 하늘의 하나님을 믿기 좋아할 뿐, 성육신 하나님을 받아들이기 가장 힘들어한다. 사람에게 관념이 있는 것은 사람이 생각을 하기 때문도 아니고 사람이 거역하기 때문도 아니다. 바로 사람의 이 사유 재산 때문이다. 다수 사람들이 이 재산으로 인해 목숨을 잃었다. 그것은 사람이 만질 수도 없고 볼 수도 없고 사실상 존재하지도 않는 막연한 하나님을 믿었기 때문이다. 성육신 하나님 때문도 아니고 하늘에 있는 하나님 때문도 아니며, 사람 스스로 상상한 ‘하나님’ 때문에 목숨을 잃은 것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패괴된 인류에게는 말씀이 ‘육신’ 된 하나님의 구원이 더욱 필요하다> 중에서

이전: 성육신은 너희에게 매우 중요하다

다음: 만국이 전능하신 하나님을 경배한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하나님의 권능을 알아 가는 길

1 하나님의 권세와 능력, 하나님의 신분과 본질은 상상으로 알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상상하지 말라는 것은 아무것도 하지 않고 앉아서 기다리라는 것이 아니다. 논리로 추리하지 말고, 지식이나 과학으로 연구하지 말라는 것이다.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하나님의 육신과 영은 본질이 같다

하나님의 영이 입은 육신은 하나님 자신의 고유한 육신이다. 하나님의 영과 하나님 육신은 지극히 높고, 전능하고 거룩하고 공의롭다. 이러한 육신은 공의롭고, 인류에게 유익한 일만 하고, 거룩하고 휘황하고 위대한 일만 한다. 1. 하나님의 육신은...

하나님은 너의 마음과 영을 찾고 계신다

1. 인류는 전능자의 생명 공급을 떠나 왜 사는지 모르지만 또 죽음을 두려워하며 도움받을 데 없고 의지할 데도 없는데 여전히 눈을 감으려 하지 않고 영혼 지각이 없는 육체를 억지로 지탱하면서 세상에서 되는대로 살고 있다. 너는 이렇게 소망이 없고...

인류를 아끼시는 하나님

‘아끼다’를 글자대로 이해하면 사람마다 해석이 다르다. 그 뜻은 보살피고 불쌍히 여기며 깊이 사랑하는 의미도 있지만 한마디로 사랑하고 소중히 여기며 내버리지 못한다는 뜻이다. 한마디로 매우 사랑하고 소중히 여기며 내버리지 못한다는 뜻이다. 이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