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세 그리스도의 말씀 (선집)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패괴된 사람은 하나님을 대표할 수 없다

사람은 계속 어둠 권세의 그늘 아래에서 살고 있다. 사탄의 권세에 묶여 자유를 얻지 못하고 있으며, 사람의 성품은 사탄에 의해 가공되어 갈수록 패괴되었다. 그래서 사람은 계속 사탄의 패괴 성품으로 살고 있기에 하나님을 진실로 사랑하지 못한다고 할 수 있다. 사람이 하나님을 사랑하려면 독선적이고, 스스로 높은 체하고, 교만하고, 자만하는 등 사탄에게 속한 모든 성품을 반드시 벗어 버려야 한다. 그렇지 않다면 사람의 사랑은 전부 불순물이 섞인 사랑이자 사탄의 사랑이기에 절대 하나님의 칭찬을 받을 수 없다. 성령의 직접적인 온전케 함, 책망과 깨뜨림, 훈계와 징계, 질타와 연단이 없다면 하나님을 진실로 사랑할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만일 네 성품의 일부가 하나님을 대변할 수 있으므로 하나님을 진실로 사랑할 수 있다고 말한다면, 너는 교만한 말을 하는 사람이요, 그릇된 사람이다. 이런 사람은 바로 천사장이다! 사람의 천성은 하나님을 직접 대변할 수 없다. 반드시 하나님에 의해 온전케 되어 천성을 벗어 버린 후,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고 만족게 해야 할 뿐만 아니라 성령의 역사를 거쳐야 사람이 살아 내는 것은 하나님의 인정을 받을 수 있다. 육으로 사는 자 중에 하나님을 직접 대표할 수 있는 사람은 없다. 성령께 쓰임 받는 사람은 예외가 될 수 있겠지만, 그런 사람일지라도 그의 성품과 살아 내는 모습이 완전히 하나님을 대변한다고 말할 수는 없다. 그가 살아 내는 것은 성령의 지배를 받는다고만 할 수 있을 뿐, 그 사람의 성품도 하나님을 대변할 수는 없다.

사람의 성품은 의심의 여지 없이 모두 하나님이 정한 것이므로 긍정적인 것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사람의 성품은 또 사탄의 가공을 거쳤기 때문에 사람의 모든 성품은 다 사탄의 성품이라고 하는 것이다. 말하면 말한 대로 일을 하는 하나님의 성품처럼 자신에게도 그런 모습이 있고, 그런 성격을 소유하고 있다며, 자신의 그런 성품이 하나님을 대변할 수 있다고 말하는 자가 있다. 그는 어떤 사람이냐? 사탄의 패괴 성품이 하나님을 대변할 수 있겠느냐? 만일 누군가 자신의 성품이 하나님을 대변한다고 말한다면 그 사람은 하나님을 모독하는 것이며, 이는 성령에 대한 모욕이다! 성령이 역사하는 방식에서 보면, 하나님이 땅에서 하는 사역은 그저 정복 사역일 뿐이다. 그러므로 사람에게 있는 수많은 사탄의 패괴 성품은 아직 정결케 되지 않았으며, 살아 내는 모습은 여전히 사탄의 형상이고, 사람이 좋다고 생각하는 것이며, 사람의 육적 행위를 대변하는 것이다. 좀 더 정확하게 말하면 사탄을 대변하는 것이다. 절대로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다. 설령 누군가가 이미 하나님을 지극히 사랑함으로 땅에서도 하늘에 있는 것과 같은 삶을 누리는 경지에 이르렀고, “하나님, 저는 당신을 아무리 사랑해도 부족하기만 합니다.”라는 말도 할 수 있으며, 또한 그 정도가 최고의 경지에 이르렀다 하더라도, 하나님을 살아 내고 하나님을 대변한다고 말할 수는 없다. 사람과 하나님은 본질이 다르며, 사람은 영원히 하나님을 살아 낼 수 없고 더더욱 하나님이 될 수는 없기 때문이다. 성령의 지배하에 살아 내는 것 또한 사람에 대한 하나님의 요구에 따른 것일 뿐이다.

사탄의 모든 행위는 사람에게서 나타난다. 지금 사람의 모든 행위는 다 사탄의 발현이므로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다. 사람이 바로 사탄의 화신이라 사람의 성품은 하나님의 성품을 대표할 수 없다. 어떤 사람은 성격이 좋아 하나님이 그의 성격을 통해 일을 하면, 그 사람은 성령의 지배를 받아 일을 하는 것이다. 그렇다고 그의 성품이 하나님의 성품을 대표할 수는 없다. 하나님이 그 사람에게 행한 것은 상황에 맞게 사용하고, 도구로 쓴 것일 뿐이다. 역대 선지자든 하나님이 쓰는 사람이든 하나님을 직접 대표할 수 있는 사람은 없다. 사람은 모두 환경의 압박으로 인해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이지 자발적으로 노력하며 협력하는 이는 없다. 긍정적인 것이란 무엇이냐? 직접 하나님에게서 온 것은 다 긍정적인 것이다. 하지만 사람의 성품은 모두 사탄의 가공을 거친 것이므로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다. 오직 성육신 하나님의 사랑과 고난받는 의지, 공의, 순종 그리고 자신을 낮추어 드러내지 않는 것만이 다 하나님을 직접 대변하는 것이다. 이것은 그가 올 때 죄성이 없었으며, 직접 하나님으로부터 왔고 사탄의 가공을 거치지 않았기 때문이다. 예수는 단지 죄 있는 몸의 형상만 있을 뿐, 결코 죄를 대변하는 것은 아니다. 그러므로 그의 모든 행사, 일언일행, 나아가 십자가에 못 박히는 사역을 이루기 전까지(십자가에 달린 것까지)의 모든 것은 직접 하나님을 대변하는 것이다. 예수의 예로 충분히 증명된 것이 있다. 죄성을 지닌 존재는 모두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으며, 사람의 ‘죄’의 부분은 사탄을 대변한다. 다시 말해, 죄는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으며 하나님은 전혀 죄가 없다는 말이다. 사람에게서 행하는 성령의 사역 부분도 성령의 지배라고 할 수 있을 뿐, 하나님을 대신해 사역하는 것이라고는 할 수 없다. 하지만 사람을 놓고 말했을 때, 사람의 죄와 성품은 다 하나님을 대변하지 않는다. 지난날에서 오늘날까지 성령이 사람에게 행한 사역을 보면, 대부분은 성령이 일방적으로 사람에게 사역한 것이기 때문에 사람이 진리를 살아 낼 수 있었던 것이다. 성령의 책망과 징계를 받은 뒤에 진리를 살아 낼 수 있는 사람은 매우 드물다. 말하자면 성령이 역사한 요소만 있고 사람이 협력한 요소는 부족하다는 것이다. 이 점을 분명히 보았느냐? 그렇다면 너는 성령이 역사할 때, 어떻게 전력으로 협력하며 너의 본분을 이행해야 하겠느냐?

이전:사람은 어떤 관점으로 하나님을 믿어야 하는가

다음:반드시 없애야 할 종교적 섬김

추천 더보기

  • 베드로의 체험 ― 형벌과 심판에 대한 인식

    베드로는 형벌 속에서 이렇게 기도할 수 있었다. “하나님, 저의 육은 패역한 것이니 저를 형벌하고 심판하여 주시옵소서. 저는 당신의 형벌과 심판을 기쁨으로 여기나이다. 당신께서 저를 버리신다 해도 저는 당신의 심판 속에서 당신의 거룩하고 공의로운 성품을 볼 수 있나이다…

  • 반드시 없애야 할 종교적 섬김

    하나님은 전 우주의 사역을 시작하면서부터 그를 섬길 다양한 분야의 수많은 사람들을 예정했다. 이는 하나님의 마음을 만족게 하고, 땅에서 하는 하나님의 사역을 순조롭게 완수하기 위함이다. 이것이 바로 하나님이 사람을 택하여 그를 섬기게 하는 목적이다. 하나님을 섬기는 사…

  • 너희는 자신의 모든 행위를 숙고해야 한다

    너희 삶 속에서의 온갖 행위를 살펴보면, 너희에게 매일 말씀을 한 편 공급해 주어야 할 것 같다. 너희가 부족한 것이 너무 많고, 앎과 이해력도 너무 빈약하기 때문이다. 실생활 속의 너희는 진리도 없고, 양심과 이성도 없는 분위기와 환경에서 살아가고 있다. 너희에게는 …

  • 하나님의 성품과 하나님의 사역으로 맺게 될 결실을 어떻게 알아야 하는가

    먼저 <하나님나라의 축가 1 하나님나라가 인간 세상에 임했네> 찬양을 부르자. Acc: 모든 백성이 하나님께 환호하고 하나님을 찬미하며, 모든 입이 유일하신 참하나님을 부르네. 하나님나라가 인간 세상에 임했네. 1. 모든 백성이 하나님께 환호하고 하나님을 찬미하며,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