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7 평생 하나님의 형벌, 심판 떠날 수 없네

1

하나님의 심판 아니라면

나 영원히 하나님 사랑하지 않았으리

여전히 사탄 권세 아래 살며

사탄의 통제와 다스림 받았으리

영원히 진정한 사람 될 수 없었으리

하나님 만족게 하지 못했고

내 모든 걸 하나님께

바치지 않았기 때문이네

하나님의 축복 없어 위안 잃고

불꽃처럼 타버려 평안과 기쁨 없으며

하나님의 형벌과 징계가

늘 나를 떠나지 않을지라도

나 하나님의 형벌과 심판 속에서

그분의 공의 성품 볼 수 있네

이는 인생에서

가장 가치롭고 의미 있는 일

나 이로 인해 기뻐하네

2

하나님의 보호와 돌보심이

무정한 형벌과 심판

저주와 매로 변했지만

나 여전히 이를 누림으로 삼으리

이는 날 정결케 하고

내게 더 많은 변화 주며

하나님과 더 가까워지게 하기 때문이네

이는 날 하나님 더욱 사랑하고

그 사랑 더 순수하게 하며

내가 피조물의 본분

이행하게 하기 때문이네

이는 날 하나님 앞으로 데려다 주어

사탄 권세에서 벗어나고

사탄 위해 힘쓰지 않게 하기 때문이네

하나님의 형벌과 심판 날 구원했고

나 평생 하나님의 형벌과 심판 떠날 수 없네

땅 위에 사는 건

사탄의 권세 아래 사는 것이네

3

하나님의 형벌과 심판

날 지키지 않았다면

나 계속 사탄 권세 아래 살았으리

의미 있는 인생 살지도, 살 기회도 없었으리

하나님의 형벌, 심판만이

날 떠나지 않고

날 정결케 할 수 있네

하나님의 엄격한 말씀, 공의 성품

위엄 지닌 심판 있어

나 크나큰 보호 받았고

빛 가운데 살며 하나님의 축복 얻었네

정결함 받고 사탄에게서 벗어나며

하나님 권능 아래 살 수 있는 건

내 이번 생의 가장 큰 복이라네

이전: 225 하나님이 날 구원하셨네

다음: 228 평생을 하나님께 바치길 원하나이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하나님의 진실함과 사랑스러움

1. 하나님이 아담과 그 아내를 위하여 가죽옷을 지어 입히셨어요. 하나님은 아담, 하와의 부모 신분으로 나타나셨죠. 하나님이 아담과 하와를 창조하신 후, 하나님은 그들을 벗으로 삼고 아담, 하와의 유일한 가족이 되어 그들의 생활을 보살펴 주셨죠....

예수를 본받으라

1 예수는 자신의 타산 없이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며, 하나님의 부탁인 인류를 구속하는 사역 이루셨네. 하나님의 경륜을 중심으로 아버지 뜻을 구하며 기도하셨네. 그는 항상 구하며 기도하셨네. 예수처럼 육을 저버리고 하나님이 진 짐을 생각한다면,...

사람의 진심을 원하시는 하나님

오늘날 사람이 하나님을 소중히 여기지 않아 마음속에는 하나님의 자리가 없다. 그러면 이후의 고난의 날에는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람의 의로움은 여전히 볼 수도 없고, 만질 수도 없이 형체가 없는 것이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