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의 성품은 긍휼과 자비요 공의와 위엄이라

1 하나님은 불로 소돔 성을 멸망시켰다. 이 방식은 하나님이 인류나 물체를 멸하는 가장 빠른 방법이다. 불을 이용해 인류를 멸한 것은 그 육체뿐 아니라 영, 혼, 육 전부를 멸하여 소돔 성 사람들이 물질세계와 사람이 볼 수 없는 세계에 더 이상 존재하지 않게 하려는 것이었다. 이는 하나님이 진노를 발현하는 한 가지 방식이다. 이런 발현은 하나님의 진노 본질의 일면이며, 하나님의 공의로운 성품의 본질을 나타내는 것이다.

2 하나님은 진노할 때 더 이상 그 어떤 긍휼과 자비, 관용을 베풀지 않고 인내하지 않는다. 어떤 사람도, 어떤 일도, 어떤 이유도 하나님이 계속 인내하도록 설득할 수 없고, 다시 긍휼과 관용을 베풀도록 설득할 수 없다. 그 대신 하나님은 한시도 지체 없이 그의 진노와 위엄을 나타내고, 그가 하려는 일을 하고 또한 깔끔하고 마음에 들도록 한다. 이것이 바로 거스를 수 없는 하나님의 진노와 위엄을 나타내는 방식이자 하나님의 공의로운 성품의 일부를 표현하는 것이다.

3 하나님이 사람을 걱정하고 사랑할 때 사람은 하나님의 진노와 위엄을 볼 수 없고 거스를 수 없는 하나님의 성품을 느낄 수 없는데, 이것으로 하나님의 공의로운 성품에는 오직 긍휼, 관용, 사랑만 있다고 착각하게 된다. 그러나 하나님이 한 성을 멸하고 인류를 증오하는 것을 보게 될 때, 인류를 멸하는 그의 노와 위엄에서 하나님의 공의로운 성품의 또 다른 면을 볼 수 있는데, 그것이 바로 하나님은 사람의 거스름을 용납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유일무이한 하나님 자신 2> 중에서

이전:생동하게 나타나는 하나님의 공의 성품

다음:사람을 공의로 대하시는 하나님

관련 내용

  • 모압 후손의 찬양

    1 모압의 후손이 눈물에 젖은 슬픈 얼굴로 고통 속에서 우네. 하나님 말씀의 심판이 나를 두려움에 떨게 하네. 눈물로 육을 심판의 불에 넘기네. 모압 후손이 고통 속에서 우네. 무자비한 심판 날 지옥에 던지니, 고통과 형벌이 나에게 임하네. 시련 속 부르짖으며 당신을 …

  • 말씀을 소중히 하는 자는 축복받는 자

    1 하나님 감찰을 받으려는 자는 하나님을 알아가려는 자, 하나님 말씀을 받아들이려는 자, 하나님의 기업과 축복을 받을 자, 가장 복받은 자. 마음에 하나님 자리가 없는 자에게는 저주와 형벌 내리고 버리시네. 하나님의 모든 사역과 깨우침, 함께하심과 보호를 소중히 여기는…

  • 하나님은 6천 년 경륜의 주재자

    1. 하나님 사역은 하나님이 친히 한다. 하나님은 사역을 전개하는 분이자 사역을 끝마치고 사역을 계획하고 사역을 경영하고 성취하는 분이다. 마치 성경에서 이른 바와 같다. “하나님은 시작과 끝이시니라, 하나님은 씨를 뿌리는 분이시자 곡식을 거두는 분이시니라” 하나님의 …

  • 하나님의 권능을 알아 가는 길

    1 하나님의 권세와 능력, 하나님의 신분과 본질은 상상으로 알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상상하지 말라는 것은 아무것도 하지 않고 앉아서 기다리라는 것이 아니다. 논리로 추리하지 말고, 지식이나 과학으로 연구하지 말라는 것이다.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며 체험하고 교제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