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물을 관리하는 하나님의 기묘한 행사

만물을 관리하는 하나님의 기묘한 행사

1

수천 년 동안 시냇물은

조용히 산자락을 따라

큰 산이 낸 길 따라 흘렀도다

마침내 고향에 도착해

강이 되고 바다 되었도다

산의 보살핌이 있었기에

결코 길 잃지 않았음이라 않았음이라

시냇물과 큰 산은 서로 의지하고

서로 견제하며 조화를 이뤘음이라

2

수천 년 동안 광풍은

변함없이 큰 산을 ‘방문해’

모래와 자갈을 날리며 울부짖었도다

그런 위협도 산허리 꺾지 못했도다

광풍과 큰 산은 그렇게 지냈음이라

광풍과 큰 산은 서로 의지하고

서로 견제하며 조화를 이뤘음이라

3

수천 년 동안 거대한 파도는

쉼 없이 확장을 계속하며

포효를 거듭하였도다

그러나 큰 산은 한 치 미동도 없이

바다를 지켜보았고

바닷속 만물은 번성했음이라

거대한 파도와 큰 산은 서로 의지하고

서로 견제하며 조화를 이루었음이라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유일무이한 하나님 자신 7>중에서

이전: 만물은 하나님께서 정해 준 법칙과 규칙 속에서 살아간다

다음: 하나님은 인류를 위해 천지 만물을 창조했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영원히 새로운 하나님나라

1 동방의 하늘땅 사이는 아침 노을에 물들었네. 구세주는 일찍이 인간 세상에 돌아오셨네. 하나님나라 삶이 시작되고, 만물은 생기를 회복했네. 여명의 빛이 밝아 오네. 눈앞에 빛이 비치네. 2천년의 소망 결국 이루어졌고, 고통스럽고 처량한 시절...

성령 역사 없이는 성품이 변화되지 않는다

1 네가 진심으로 구하는지는 다른 사람의 평가도, 견해도 아닌 성령의 역사와 함께하심에 달려 있다. 네가 진심으로 구하는지는 한동안 성령의 역사로 네가 변화되었는지, 하나님을 알게 되었는지에 달려 있다. 성령의 역사로 너의 성품은 변화되고, 믿음의...

사람에게 모든 희망 품으신 하나님

1 태초부터 지금까지 모든 생물 가운데서, 피조물 가운데서 유일하게 하나님과 대화하는 인류. 사람은 눈으로는 보고, 귀로는 들으며, 언어와 생각, 자유 의지가 있네. 사람은 하나님 말씀 듣고, 그 마음 이해할 수 있고, 사명 받을 수 있는 모든 조건...

하나님께 얻어진 인류는 영원한 복을 누린다

하나님은 세상과 인류를 전부 멸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철저히 정복된,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들로 번성케 하는 것이고, 율법 아래의 이스라엘 백성처럼 하나님이 베풀어 주는 풍부함을 얻게 하는 것이다. 이런 인류는 하나님과 더불어 영원히 존재할...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