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30 하나님은 옛 본성 고치지 못하고 고질병 도지는 자를 가장 증오한다

1. 사람의 본성은 전혀 변하지 않았고, 마음속에는 내가 필요로 하는 것이 아닌 내 뜻에 부합하지 않는 것을 품고 있다. 나는 사람이 ‘옛 본성을 고치지 못하고’ ‘고질병이 도지는 것’을 가장 증오한다. 하지만 무엇인지 모를 어떤 힘이 사람을 부추겨 계속 나를 알지 못하고 나를 멀리하게 한다. 또 내 앞에서는 내 뜻에 부합하는 일을 하지 않고 내 뒤에서는 나를 대적하는 일을 하게 한다. 설마 이것이 사람의 충성심이란 말이냐? 나에 대한 사랑이란 말이냐? 왜 사람은 잘못을 뉘우치고 새롭게 거듭나지 못하느냐? 왜 사람은 흙탕물이 없는 곳에서 살려고 하지 않고 늘 늪지에서 살기를 원하느냐? 내가 사람을 잘못 대했단 말이냐? 내가 길을 잘못 가리켜 주었단 말이냐? 내가 사람을 지옥으로 이끌기라도 한단 말이냐?

2. 사람은 모두 ‘지옥’에서 살기를 원한다. 빛이 도래할 때 사람의 두 눈은 곧바로 실명한다. 사람이 가지고 있는 것은 모두 지옥에서 왔기 때문이다. 하지만 사람은 이를 알지 못한 채 그저 ‘지옥의 복’을 누리고 있을 뿐이다. 게다가 그것을 나에게 빼앗겨 ‘생존의 근본’이 사라지게 될까 두려워 보물처럼 품 안에 끌어안고 있다. 사람은 모두 나를 ‘두려워한다’. 그래서 내가 땅에 왔을 때 모두가 나를 멀리하고 내게 다가오려고 하지 않는다. 사람은 ‘분쟁을 일으키는 것’을 바라지 않고, 온 가족이 화목하게 함께 살면서 ‘땅에서의 복’을 누리고 싶어 하기 때문이다.

3. 내가 오면 사람의 가정은 평화를 잃게 된다. 내가 열국도 산산이 부숴 버릴 것이거늘 하물며 사람의 가정은 더 말할 것이 있겠느냐? 누가 나의 손에서 벗어날 수 있겠느냐? 복을 얻는 사람이 자신이 원하지 않는다고 해서 피할 수 있겠느냐? 형벌을 받는 사람이 자신이 두려워한다고 해서 나의 동정심을 얻을 수 있겠느냐? 사람이 나의 모든 말에서 나의 뜻과 행사를 보았지만, 누가 생각의 얽매임에서 벗어날 수 있겠느냐? 누가 내 말에서 혹은 내 말 밖에서 또 다른 활로를 찾을 수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27편> 중에서

이전: 529 하나님의 관용을 빌미로 자신과 타협하지 말라

다음: 531 사람 구원하기 얼마나 어려운가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28 함께 모여 하나님을 찬양하세

찬양하라! 환호하라! 하나님의 더없이 사랑스러운 성품.하나님을 증거하고 찬양하는 건 우리의 본분.1형제자매 모두 함께하니 즐겁도다.비파와 수금으로 노래하고 춤추며성육신하여 새 시대를 주신 하나님을 찬양하세.사람들 가운데서 역사하고 말씀하시는...

897 사람을 최대한 구원하시려는 하나님

1하나님의 구원 사역 동안에 한 사람도 버리지 않으시고, 구원받을 수 있는 사람들을 최대한 모두 구원하시네.하지만 성품이 바뀌지 못하거나 완전히 순종치 못하는 자는 모두 징벌의 대상이 된다네.말씀의 정복을 받아들이는 모든 자는구원의 기회를 여러 번...

420 참된 기도의 효과

1정직한 사람이 되어야 하고간사한 마음 버리기 위해 기도하라.기도를 통해 자신을 깨끗게 하고하나님 영의 감동을 받으면너의 성품이 변화되리.사람의 성품은 기도로 변화되리.하나님 영의 감동받을수록 더욱 순종하고 적극적이게 되리.참된 기도로 마음이 점점...

136 매일 하나님과 함께하고 싶어요

1웃음 띤 얼굴로 손 흔들며 떠나시던 하나님의 그 모습.눈물을 머금고 당신을 보내드렸죠.많은 교회가 당신을 원하니 차마 붙잡지 못하고당신의 부탁을 가슴에 새겼습니다.나 연약해질 때 하나님의 희생을 생각해요.진실한 사랑과 능력의 말씀으로나를 격려해...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