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은 옛 본성 고치지 못하는 자를 가장 증오한다

1 사람의 본성은 결코 변하지 않았다. 마음속에 품고 있는 것은 내 뜻에 부합하지도 않고 내가 필요로 하는 것도 아니다. 나는 사람이 ‘옛 본성을 고치지 못하고’ ‘고질병이 도지는 것’을 가장 증오한다. 하지만 무엇인지 모를 어떤 힘이 사람을 부추겨 계속 나를 알지 못하고 나를 멀리하게 한다. 또 내 앞에서는 내 뜻에 부합하는 일을 하지 않고 내 뒤에서는 나를 대적하는 일을 하게 한다. 이것이 사람의 충성심이란 말이냐? 나에 대한 사랑이란 말이냐? 왜 사람은 잘못을 뉘우치고 새롭게 거듭나지 못하느냐? 왜 사람은 흙탕물이 없는 곳에서 살려고 하지 않고 늘 늪지에서 살기를 원하느냐? 내가 사람을 잘못 대했단 말이냐? 내가 길을 잘못 가리켜 주었단 말이냐? 내가 사람이 지옥으로 가도록 이끌었단 말이냐?

2 사람은 모두 ‘지옥’에서 살기를 원한다. 빛이 도래할 때 사람의 두 눈은 곧바로 실명한다. 사람이 가지고 있는 것은 모두 지옥으로부터 왔기 때문이다. 하지만 사람은 이를 알지 못한 채 그저 ‘지옥의 복’을 누리면서 그것을 보물처럼 품 안에 끌어안고 있다. 그것은 나에게 빼앗겨서 ‘생존의 근본’이 사라지게 될까 매우 두려워서이다. 사람은 모두 나를 ‘두려워한다’. 그래서 내가 땅에 왔을 때 모두가 나를 멀리하고 내게 다가오려고 하지 않는다. 사람은 ‘시비를 불러일으키는 것’을 바라지 않으며, 온 가족이 화목하게 함께 살면서 ‘땅에서의 복’을 누리고 싶어 하기 때문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27편> 중에서

이전: 죄악에 빠져 잘못을 깨닫지 못하는 자들은 구제 불능이다

다음: 하나님 말씀 실행하지 않으면 도태된다

우리는 어떻게 주님의 나타나심을 맞이하고 하나님의 발걸음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함께 탐구하며 이야기 나눠 보아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정결케 된 사람만이 안식에 들어간다

1. 이후의 인류도 여전히 아담과 하와의 후손이지만 사탄 권세하에 사는 인류가 아니라 구원받은 인류이다. 심판을 받고 정결케 된 인류이므로 아담 하와와 다른 부류이다. 이들은 사탄에게 패괴된 사람들 중에서 택함받고 마지막 심판에서 굳게 선 인류이다....

하나님 사역은 말씀 통해 이루어진다

1 체험의 시간들이 흐른 뒤에 하나님의 사역과 그 모든 단계 알게 되면 하나님의 말씀이 무엇을 이루고 있는지, 무엇을 이루는지, 왜 아직 많은 것들이 이루어지지 않았는지 이 모든 것에 대한 뚜렷한 비전과 앎이 생긴다면, 걱정도 불안도 없이 앞의 길을...

비범하고 위대하신 전능자

1. 전능자의 생각 속에서, 눈 아래에서 세상의 모든 것이 순식간에 많은 변화가 일어나죠. 인류가 들어 보지 못한 것들이 홀연히 다가오고 오랫동안 갖고 있던 것이 부지중에 사라져요. 아무도 전능자의 행적을 측량할 수 없고 전능자의 비범하고 위대한...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