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에서 번개가 번쩍일 때

1 만인이 주시할 때, 만물이 모두 새롭게 바뀌고 소생할 때, 모든 사람이 기꺼이 하나님께 순종하고 하나님의 짐을 넘겨받아 중임을 맡고자 할 때, 동방에서 번개가 번쩍이더니 서방까지 환히 비추었다. 이에 온 땅이 그 빛으로 인해 크게 놀랐고, 그때에 하나님은 또 새로운 생활을 시작했다. 다시 말해, 그때에 하나님은 땅에서 새 사역을 시작하여 전 우주의 사람에게 이렇게 선포했던 것이다. “동방에서 번개가 번쩍일 때는 바로 내가 음성을 발하기 시작할 때이다. 번개가 번쩍이면 온 하늘이 환해지고 모든 별들이 변화한다.”

2 세계의 동방에서 하나님 자신이 증거되기 시작하면서부터 사역을 행하고 신성으로 온 땅에서 왕권을 잡기까지, 이는 동방번개의 빛줄기로 계속 전 우주를 밝게 비추는 것이다. 세상의 나라가 그리스도의 나라가 될 때는 전 우주를 밝게 비출 때이다. 지금은 동방에서 번개가 번쩍이는 때이니, 성육신 하나님이 사역하기 시작하고, 또한 신성으로 직접 말씀한다. 하나님이 땅에서 말씀하기 시작할 때는 동방에서 번개가 번쩍이는 때라고 할 수 있다. 정확하게 말하면, 보좌에서 생수가 흘러나올 때, 즉 보좌에서 음성이 나기 시작할 때는 바로 ‘일곱 영의 말씀’이 정식으로 시작되는 때이다.

3 그때 동방에서 번개가 번쩍이기 시작하는데, 시간의 길이에 따라 비치는 정도도 다르고 비치는 범위도 제한적이다. 하지만 하나님의 사역과 계획이 바뀜에 따라, 즉 아들들과 백성들에게 하는 사역이 달라짐에 따라 번개는 갈수록 그 고유한 기능을 발휘하게 된다. 그 결과 전 우주 아래가 모두 밝게 비추어져 악당과 쓰레기는 하나도 남지 않게 된다. 이것이 바로 하나님의 6천년 경륜의 결정체로, 하나님이 누릴 열매이다. 하나님의 빛줄기가 온 땅을 밝게 비출 때, 하늘과 땅의 만물은 제각각 다르게 변화할 것이다. 하늘의 별들도 변화하고, 태양과 달도 새롭게 변하고, 땅의 사람도 변화할 것이다. 이것은 하나님이 하늘과 땅에서 행하는 사역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의 비밀에 대한 해석ㆍ제12편> 중에서

이전: 하나님의 일곱 나팔 소리 다시 울려 퍼지다

다음: 하나님의 양은 하나님 음성을 듣는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하나님은 너의 마음과 영을 찾고 계신다

1. 인류는 전능자의 생명 공급을 떠나 왜 사는지 모르지만 또 죽음을 두려워하며 도움받을 데 없고 의지할 데도 없는데 여전히 눈을 감으려 하지 않고 영혼 지각이 없는 육체를 억지로 지탱하면서 세상에서 되는대로 살고 있다. 너는 이렇게 소망이 없고...

누가 하나님을 더 잘 증거하는가

1 전능하신 하나님 사랑합니다. 우린 찬미의 노래 부르며 경쾌한 기쁨의 춤을 전능하신 하나님께 바치네. 보좌 앞에 들림 받은 건 하나님의 높여 주심과 은혜. 말씀으로 우릴 정복하신 하나님, 온 마음 다해 찬양합니다. 형제자매여, 어서 춤추자. 모두...

하나님은 6천 년 경륜의 주재자

1. 하나님 사역은 하나님이 친히 한다. 하나님은 사역을 전개하는 분이자 사역을 끝마치고 사역을 계획하고 사역을 경영하고 성취하는 분이다. 마치 성경에서 이른 바와 같다. “하나님은 시작과 끝이시니라, 하나님은 씨를 뿌리는 분이시자 곡식을 거두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