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9 옥중 시련

1. 복음 전하며 하나님 증거하다 중공에 끌려가, 자백 강요받으며 고문당했네. 두 손은 차가운 수갑에 채워진 채 공중에 매달렸네. 수갑 날 손목 파고드니, 붉은 피 흐르고 극심한 고통 견디기 힘드네. 전기 충격에 만신창이 되고, 고통에 겨워 숨만 겨우 내쉬네. 인간성을 상실한 경찰의 박해는 유다가 되어 하나님을 배반하도록 강요하네. 사납게 소리치며 호되게 매질하고, 손끝마다 쇠바늘을 찔러 넣었네. 정신을 분열시키는 약물을 주입하여 최후의 의지마저 잠식하네. 기진맥진해 점점 흐려지는 의식, 일어서지 못할까 걱정했네. 경찰의 괴롭힘 더는 버틸 힘 없어 죽음으로 고통 벗어나고 싶은 생각뿐이었네.

2. 몽롱한 가운데 귓가에 울리는 하나님 말씀 크나큰 격려가 되었네. 하나님이 “마지막 숨이 붙어 있을지라도 하나님께 충성을 다해야 한다”라고 하셨는데, 육이 고통받으니 시련에서 달아나려 한다면, 사탄의 웃음거리 되리. 하나님 사랑 갚지도 못했는데, 어찌 쉽게 포기하리! 시련 임하면 내 믿음 온전케 되고, 진리 얻기 위해 고통받는 것은 복이네. 하나님 향한 진실한 믿음 없으면, 하나님 배반하는 악인이네. 육은 고통스러워도 하나님 함께하시고, 하나님 마음 이해하니 영 안은 강해지네. 백성들의 기개로 하나님 증거하고, 마귀 사탄에게 치욕 안기리. 하나님께 끝까지 충성하고 순종하며 하나님 지배에 생사 내맡기리.

3. 핍박 겪으며 간파했네, 중공은 사악한 사탄의 화신임을. 극도로 하나님과 진리 미워하고, 그리스도를 마구 죽이려 하네. 크리스천을 붙잡아 박해하려 온갖 수단 동원하니 잔인하기 그지없네. 하나님 말씀 걸음걸음 인도로 굳게 설 수 있었네. 비열하고 수치를 모르는 사탄 미워하며, 하나님 사랑하고 충성 다하려는 의지 샘솟네. 진리 생명이신 하나님만이 사람을 사탄 권세에서 구원하실 수 있네. 너무나 지혜로우신 하나님은 사탄 이용해 이긴 자들 온전케 하시네. 하나님의 고심 보고 하나님의 다정함과 사랑스러움 절실히 느꼈네. 평생 옥살이한다 해도 굴복하지 않고 목숨 걸고 끝까지 하나님 따르리!

이전: 168 후회 없는 선택

다음: 170 생명의 간증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249 넘치는 사랑 베푸신 하나님

1. 하나님의 실제적인 심판은 공의와 거룩함 가득하죠. 인류의 패괴 실체 폭로하사 내 모습 완전히 드러났어요. 복을 바라며 오랫동안 헌신했고, 남보다 뛰어나고 싶어 바울처럼 힘써 사역했죠. 심판의 말씀 통해 이기적이고 비열한 자신 보았어요. 땅에...

455 하나님은 성령 역사가 있는 사람을 온전케 한다

1지금 어떤 사람들은 갈수록 정형이 좋아진다.성령이 역사할수록 믿음이 더 생기고,체험할수록 하나님의 역사가너무나 심오하다고 생각되고,깊이 진입할수록 인식이 더 많아진다.하나님의 사랑이 너무나 크다고 느껴지고마음이 든든하고 환해지고 하나님의 역사를...

241 하나님의 사랑은 영원히 내 마음속에

1하나님 따르는 길에서 하나님의 모든 사랑 누렸어요.마디마디 말씀, 하나하나의 요구는모두 크나큰 사랑과 보호입니다.연약하여 눈물 많이 흘렸어도낙심 말라고 말씀으로 격려해 주셨죠.실망한 적 많았고 슬퍼한 적 많았지만후퇴 말라고 말씀으로 격려해...

329 사람의 진심을 원하시는 하나님

오늘날 사람이 하나님을 소중히 여기지 않아마음속에는 하나님의 자리가 없다.그러면 이후의 고난의 날에는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할 수 있겠는가? 사랑할 수 있겠는가?사람의 의로움은 여전히 볼 수도 없고만질 수도 없이 형체가 없는 것이다.하나님이 원하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